제휴사업팀_영화

view

30대 남자분들은 결혼이상형이 어떤사람인가요?

글쓴이 (판) 2011.03.20 23:42 조회6,489
톡톡 30대 이야기 채널보기

흔히 많이 듣던 말중에는..!

 

20대엔 얼굴을많이보고 나이들수록 몸매를본다.

 

이거맞는말인가요?

 

 

다른어떤글에서보니까.. 여자친구있는데 부모님이 맘에안들어해서

 

다른여자를 선을봤는데 그여자가 그냥 20대초반 대학생인데 얼굴이쁘고 몸매좋고 집안이좋아서

 

3년사귄 직장인 여자친구랑 헤어지고 그여자애랑 결혼한다는 글을보고

 

좀 놀랬는데...

 

그것도 원래는 부모님이반대를했지 본인은 여친을 좋아했는데 선본여자 첫눈에반해서

 

여자친구랑 헤어지겠다고...

 

그리고 그여자랑 결혼하고싶다고..;;ㄷㄷ

 

 

20대남자들의 이상형은 당연히 외모가 압도적인건 당연한거같고..

 

30대남자들은어떤가요??  역시나 외모가 압도적인가요?

 

나이가있어서 결혼상대자를 찾기때문에 20대보다 더더 따진다던데..

 

 +추가)) 그럼 여자친구있는데 선본여자가 더이쁘면 충분히 갈아탈수도있어요?? (그정도의영향력..?)

            아니면 그사람이 쓰레기인가요??

3
1
태그
19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에이 2012.04.18 05:42
추천
0
반대
0
신고

남자인 이상 어느정도 외모를 조금은 보게 됩니다. 일단 뚱뚱하지만 않고 웃음소리가 경박스럽지만 않으면 외모적으로 크게 문제 되진 않을듯 싶어요.

답글 0 답글쓰기
짝나 2011.04.01 22:28
추천
1
반대
0
신고

동지님들 진정 모르시는 것이오?

 

예선- 외모가 되야 통과

결선- 성격과 사람 됨됨이를 봄

 

오케이? .....................................잠깐 눈물좀 닦고 ㅠㅠㅠ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아뭐야 2011.03.21 16:06
추천
8
반대
0
신고

20대 초중반까진 얼굴 몸매가 최고였죠 다른건 거들떠도 안봤습니다

얼굴 이쁘고 몸매 좋은애가 성격 더러우면 짧게 만나고 끝내는거고

얼굴 이쁘고 몸매 좋은애가 성격까지 좋으면 오래 만나는거고...

 

지금 30 입니다만.. 20대 후반 돼면서는

얼굴 몸매에 .. 물론 좋아야 하지만 이보다 더 중요한게

어른 공경.. 가족사랑.. 아이사랑..

바람 안나고 혹시나 회사에서 짤리고 백수돼도 내옆을 지켜주고 보듬어줄수 있는 여자인지를

보게돼죠...

전 돈은 안봅니다 맞벌이 해준다면 황송하겠지만

기본은 남자가 돈버는게 맞죠...

답글 0 답글쓰기
올빼미 2011.03.21 15:58
추천
1
반대
1
신고

여성이요~

답글 0 답글쓰기
행복을찾아서. 2011.03.21 13:13
추천
3
반대
0
신고

인간과의 관계는 무엇보다 의리가 중요한것같아요.

의리가 남자들끼리의 관계로만 여겨지는것 같은데,,,제 생각은 결혼할 상대방과의

의리 또한 중요하다고 봅니다...사랑도 중요하죠...서로 사랑하게되면, 그 사랑을 토대로,,,

앞으로 서로를 배려해주며, 양보해주는 것...그게 진실된 사랑, 의리이죠...

그렇게해서 가정을 이루고,

아이들을 잘 키워줄 수 있는 현명한 여자라면, 정말로 좋겠죠...

어른을 공경할 줄 알고, 가정을 지켜낼 수 있는 여성분이면, 최고죠!!

 

답글 0 답글쓰기
정복자 2011.03.21 12:30
추천
0
반대
0
신고

따지는 사람도 많고, 안따지는 사람도 있겠죠. 본인이 잘나고 가진것 많으면 그만큼 따지게될테고..

평범한 외모,곧은 심성,이해심 있고,,, 몸매야 좋으면 당연히 좋겠죠~

여자친구가 있는데 선본 여자가 더 이뻐서 갈아탄다면 그건 좀 아니고...단순히 이뻐서 갈아타는 남자는 나쁜놈...

답글 0 답글쓰기
이승연 2011.03.21 12:00
추천
0
반대
0
신고

평범한 외모에...

씀씀이 좋아야 되고..

남자 부담주지 말아야하고..

마음씨가 고와야되고.. ㅋㅋ

 

다 땔치고 된장녀인지 머시긴지 그거만 아니면 될듯... ㅎ

답글 0 답글쓰기
뿌잉뿌잉 2011.03.21 00:56
추천
1
반대
0
신고

사람마다 다르지요.

허나 남자고 여자고 "이왕"이면 이쁘고 잘생긴 사람이 배우자면 좋은거죠^^;

 

길거리 다녀보면 외모 차이가 많이 나는 커플 많이 보이자나요~

무조건적으로 외모만 보는 사람도 있지만 안그런 사람이 더 많은것도 사실이구요.

 

남자고 여자고 대화 잘 통하는 사람이 제일 첫째 아닐까 싶습니다.

 

여자분들이 그래서 재미있는 남자들 좋아하는게 아닐까요?

 

 

답글 0 답글쓰기
굿Man 2011.03.21 00:43
추천
0
반대
0
신고

31살 남자입니다.....사람에따라서 좀 차이가 있겠지만 누구나 외모를 보는건 당연한 것 같아요....저 또한 평범한 사람을 찾는 다고 하지만....제가 괜찮아 보이면 모두가 다 그렇게 생각하더군요....고로...외모는 다들 본다고 할 수 있구요......어느정도에서 만족해하느냐가 중요하겠죠....

그렇다고 외모가 정말 맘에든다고 해서 여자의 성격이나 인간성 사고방식차이등을 고려하지 않는건 아닙니다....외모보다는 오히려 성격이나 기본개념적인 차이로 인한 트러블 발생은 정말 골칫거리이기에.....저라면...외모와 성격을 택하라면 성격을 택함 ㅎ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3 답글쓰기
-_- 2011.03.20 23:57
추천
3
반대
0
신고

주변 남자분들은 내숭떠느라 솔직하지 못하니까

제 얼굴에 침뱉기지만 제 가족 좀 팔아 말해볼게요.

제가 남동생이 둘인데요.

첫째놈은 진짜 못생기고 몸매도 별로랍니다.

다리 짧고 배나오고;

헌데 이쁜여자 엄청 좋아하고 못생긴 여자 경멸합니다.(대놓고 그렇게 말해요)

뭐 무슨복인지 실제로 엄청 이쁜 여자사람이랑 7년넘게 연애하고 헤어졌죠.

덕분에 눈만 더 높아져서 웬만한 여자는 다 디~~게 못생겼다라고 평가하죠.

본인 외모는 과대평가하구요.(평범이상이라고 생각하는 듯;-대부분의 남자들의 착각)

이번에 만나는 여자친구는 외모가 첫째놈 수준이랑 비슷해요.

아주아주 평범한 얼굴이죠.

그런데 너무 못생겨서 데리고 다니기 창피하다, 하지만 착해서 가족들에게 잘할 거 같아서

만난다라고 하더라구요;

 

둘째 동생놈은 외모가 좀 잘생겨서

어릴 적부터 쫓아다니는 여학생들이 참 많았어요.

이놈은 지네 형과 다르게 외모는 안본다, 자긴 똑똑한 여자가 좋다라고 했는데

(자기 쫓아다니던 애들 중에 날라리 애들이 좀 있었는데 문란해서 싫다고;)

결국 저 쫓아다니는 여자들 중에서 똑똑하면서 얼굴도 이쁘고 가슴도 큰 애 만나 사귀고 있어요.

(알고보니 누나랑 엄마가 절벽이라서 가슴 큰 여자가 이상형이었대요;)

 

남자들은요.

아무 것도 안따진다고 하면 얼굴만 따진다는 소리고.

몸매만 본다고 하면 얼굴과 몸매를 따진다는 소리고.

성격만 본다고 하면 얼굴, 몸매, 순종성까지 따진다는 소리고.

능력을 본다고 하면 위의 모든 것에 돈까지 본다는 소리같아요.

답글 3 답글쓰기
darknes... 2011.03.20 23:54
추천
0
반대
0
신고

외모도 다나하고 이쁘면 좋겠죠 .. 근데

 

연애 경험상 .. 이쁘거나 잘생긴 사람들 보면  얼굴값한다고 ..

 

틀린 말이 아니더군요 .. 뭐 20대는 얼굴만보고 이상형을 찾았는데 30대가 되니까

 

이쁜 여자보단  지혜롭고 총명하고 나를 잘  이해해주고 내가 힘들데 이끌어줄수 있고 그리고

 

내가 하고자 하는일에할때 내뜻을 따라주는 여자를 찾게 되죠 .. 근데 그런 여자분을 찾는게 하늘에

 

별따기만큼 힘들지만요 ㅎㅎ

답글 1 답글쓰기
SadEndi... 2011.03.20 23:54
추천
0
반대
0
신고

딴건 어찌어찌 맞춰가겟는데 예의바르고 개념있는 여자가 난 좋음

 

답글 0 답글쓰기
드럽게심심하네... 2011.03.20 23:49
추천
0
반대
0
신고

능력 성격 외모를 두루갖추신분이 이상형이지만..

저같은경우 성격 외모 만보고 능력은 안봅니다..

저는 결혼을 100으로했을때 성격 40%외모40%능력20보는거같음..ㅋㅋ

답글 0 답글쓰기
흠.. 2011.03.20 23:47
추천
5
반대
0
신고

제 주위 남자분들의 솔직한 말을 들어보면요..

예쁘고 몸매좋고 맞벌이 할 수 있는 여자가 이상형이래요.

그런데 본인들은 돈 못벌고 못생기셨어요.

본인 외모를 좀 가꾸시라고 했더니,

본인들 외모나 경제력 안보고 마음만 볼 줄 아는 착한 여자 만나고 싶대요...

 

정리하면

 

남자들 외모보거나 남자들 재력 따지는 여자들은 속물이라서 싫대요.

단 그 속물이 아닌 여자가 얼굴도 이쁘고 돈도 꾸준히 벌어와야한대요;

 

뭔가 굉장히 모순적이죠?

 

어떤 머리 숱 없으신 분은 여자 사람이면 된다고만 해서..

이분은 다르구나 싶었는데..

소개팅 가서 만난 미용사여자사람님을 만나고 오셔서는

너무 아줌마티 나서 싫다라고 하더래요..

30대 여자가 그렇지요 뭐;

이젠 소개팅 시켜달라고 하면 주먹 날리고 싶어요..

답글 0 답글쓰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