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휴사업팀_영화

view

남자가 여자한테 짜증날 때

박성호 (미니홈피) 2011.11.10 11:12 조회503
톡톡 사랑과 이별 채널보기 출처 http://minihp.cyworld.com/46997290/1439139255

 

남자가 여자한테 짜증날 때

"넌 도망치고 싶은 여자야! 알아?"  "이제 아주 지겹다 지겨워! 너란여자!"

마른 하늘 날벼락, 청천벽력 같은 소리. 사실 그냥 치고 박고 싸우는 것이 낫지 이런 말을 사랑하는 그 남자한테 들었다면 여자의 가삼은 그야말로 너덜너덜 수건가 되고 말지어다! 하지만 오죽하면 그 남자가 이런 말을 내뱉을 수밖에 없었을까? 헤아려는 보았는지.

이런 말을 듣고 '어떻게 너한테 이럴 수 있어!'라고 상처 받은 가슴으로 원망을 하기보다 애당초 그를 짜증나게, 지치게 질리게 만들지 말자! 이별통보 예방 처방전! <남자가 여자한테 짜능날 때> 알고 피하자!

 

헤어진 연인에 대하여 잊을만하면 꼬치꼬치! 집요하게 물어보기

지난 과거다. "그 애랑 왔던 곳이야?" "그 여자는 안그랬나보지?" "걔랑은 어땠는데?" 식의 비꼬기 캐묻기는 남자의 반발심만 돋군다.

잘못 물었다가 그가 혹 “그래! 걔랑은 그랬다 어쩔래? 그래서 어쩌라고?”라고 버럭! 이라도 하는 날엔 그야말로 피 터지는 전쟁이 시작되고 말 것이다. 여자들은 왜! 어찌하여 지나간 과거에 집착하는가?  
 

남자가 화풀이 대상인가? 신경질 온갖 짜증은 샌드백 그에게로 
회사에서 짜증나는 일, 괜시리 우울했던 날 위로 받고 싶고 의지할 곳이라고는 남자친구 밖에 없다는 사실 참 안타까운 현실이다.
그러나 매번 모든 화풀이와 짜증을 남자에게만 돌리면 그 남자 어디 당신과 데이트 하고프겠는가? 그 남자는 당신과 데이트하러 나온 것이지, 당신에게 당하려고 나온 것이 아니다.  

 

 

남자가 필요할때는 쇼핑할때? 남자를 물주로 생각하는 여자

이런 여자 은근 많다. 술 마시다가도 갑자기 필 받아 양주라도 시키고픈 날엔 핸드폰을 열고 거침없이 그에게 전화를 건다. “엉~ 자기야? 이리 나올래?”
따라다니는 남자가 있다. 평소엔 틱틱대다가도 위시리스트를 비우고픈 날에는 은근 상냥해진다. “앙~ 나 이거 갖고 싶은데…”  
 
 
재잘재잘 상황 분별 못하고 전화 안 끊을때

사실 남자는 여자가 알고 있는 것보다 더 혼자만의 시간을 즐기고 싶어한다. 또한 주변에 사람들이 있을 경우 전화통화를 하는 것에 대한 부담감이 커진다.
빨리 전화를 끊고자 하는 강박관념이 강해지면서 여자가 하는 말에도 집중하지 못한다, 그런데 거기다 대고 재잘재잘 “오늘은 글쎄~~”로 시작하는 여자의 끊임없는 수다. 당연히 짜증난다. 게다가 집중 못하는 남자의 사정은 아랑곳하지 않고 “애정이 식었네 어쩌네” 삐치고 토라지는 그녀 남자가 반길 리 없다.  
 
 
차라리 다다다 떠들고 푸는 게 낫지, 화만 났다하면 함구! 

답답하고 속 터져 돌아가시는 일. 남자가 예쁘고 도도한 여자보다 귀엽고 상냥한 여자를 더 선호하는 것은 그녀의 표현력 때문이다.
아무리 화가 났다 한들 영문도 모른 채 그녀의 조개처럼 다문 입을 열기 위해 “미안해”를 연발하는 것도 하루 이틀. 대체 영문이나 알고 사과했으면 바람. ‘어째서 여자는 삐치면 함구하는가? 차라리 막 따지고 화내는 게 나!’ 라고 열변하는 남자들. 남자는 입 꾹 다문 여자를 짜증내 한다.  
 
 
장소불문하고 열만 받았다 하면 고래고래 소리치고 광분하는 그녀

조개처럼 입 다물고 아무런 말도 안 하는 여자도 짜증나지만 상황분간 없이 고래고래 소리치는 여자는 정말이지 도망치고 싶다고. 주변 의식을 많이 하는 남자일수록 이런 여자에 학을 띤다는 사실. 화끈하다 못해 발끈쟁이 여자들은 아시는지 모르시는지?  
 
 
이틀에 한번 꼴로 기념일 (이벤트날)

남자가 여자에게 바라는 1위가 바로 이벤트는 그녀의 생일만! 이라고 적힌 기사를 읽은 적이 있다. 그만큼 남자는 이벤트에 집착하는 여자가 번거롭고 짜증난다.
사실 처음에만 좋지, 만난 지 2~3년이 넘어가도록 “오늘은 우리가 만난 지 얼마 되는 날” “오늘은 우리가 처음 키스한지 얼마 되는 날” “오늘은 로즈데이, 오늘은 키스데이”까지 무슨 건수만 있다 하면 이벤트 날로 지정해버리는 그녀. 아, 정말이지 짜증나다 못해 무섭다.

0
0
태그
신규채널
[4059] [노답] [찍힌2라인] [귀척] [정체] [yh에게] [영환에게]
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