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17녀너무힘들어요..

디이 (판) 2017.05.04 21:26 조회456
톡톡 나억울해요 꼭조언부탁
저는 17살 평범한 여자입니다..
요즘 매일 같이 울다가 고민을 털어놓을 곳이 없어서ㅜㅜㅜ여기에다라도 털어놓으려그합니다ㅜㅜ
지금 고1이 되었는데 저는 중학교에서 좀 먼 고등학교를 가서 같은 중학교얘가 3명 밖에 없습니다 고등학교에ㅜㅜ 그라고 저희 반 아이들은 다 모르는 아이들이었는데 제가 이제 입학을 하고 한 아이가 같이 지내자해서 깉이 지냈는데 저는 원래 중학교에서 정말 나대고 말이 많은 그런 활발한 여자였는데 그아이가 제가 그냥 장난으로 애교부려도 그냥 확 정색을 하면서 야 나진짜이런거 싫어해 진짜 역겨워 이러고 가벼운 욕을 장만으로 써도 아 진짜 욕하지마 말 좀 이ㅃ.게 해 이러고 제가 딴 친구들과 조금이라도 말하고 있으면 이동수업할때 그냥 가버리고 그냥 저 나두고 간 일이 6번이 있고 왜갔냐고 물으면 자기 배신한 줄 일았다고 ㄱ.레서 나증에 걔가 말해줫는데 그 중학교에서 자기 혼자 다녔데요..그리고 걔가 계속 자기 자퇴할거라고 지기 힘들다고 계속그러는거ㄴ거에여ㅜㅜㅜㅜ저도 힘든데..
그래서 그냥 따로 다니고 시험기간이어서 제 자리 주변아이들과 쉬는시간 때 같이 공부하고 그랬거든요 일주일동안 개ㅎ랑 한마디도 안헀어요..
근데 제 자리에 있는 아이들과 친해졌는데 개네도 4명이라 저도 끼어들기 그렇고ㅜㅜ 다른 애들은 이미 파가 정해져 있고ㅜㅜㅠㅠ그래서 매우 힘들었는대
제가 공부를 정말 열심히했어서 매번 반에서는 1등을 했었는데이번에도 정말 5주동안 새벽2.3시까지 열심히 공부만 하면서 살았는데 실수를 너무 마니해서 성적이 잘안나온거에여ㅜㅜ그래서 정말 제가 잘하는 거없는 이번 생은 실패한 여자처럼 느껴지고ㅜㅜ공브하느라 인간관계랑 살 이런거 다 포기하는 거 같아서 ㅜㅜㅜㅠㅠ제가원래 작년에만해도 47이었는데 지금 57로 1년만에 10키로가 쪄서 중학교 때 님자애들이랑 질 놀고 잘 사귀고 햿는데 이제는 정말 남자애들이 저 볼까봐 숨어다니고ㅜㅜ 사람들이 저 보는게 두려워서 이제는 밖에 나가는거더 꺼려져요ㅜㅜ
엄마도 계속 여리여리한 여자봤는데 이쁘더라 계속 이러시고ㅜㅜㅜㅠ 너 살 좀 빼야겠다 이러시는데 스트레스가 이미0ㅏㄴ저만잉 아니고 공부하다보면 운동할시간이 없어서ㅜㅜ
저도 살 빼야되는거 알고 있는데ㅜㅜㅜㅜㅜㅠㅠ하 살 때문에 진짜 자존심이 뚝 떨어지고 살 때믄에 공부에 집증도 잘안되요ㅜㅜ그리고 중학교 때 정말 친한 1명애가 남친을 사겨서 이젠 페메도 하르에2번 대답하고 그 고등학교아이들이랑 너무 친해지고 그래서 저번에 만나자고 힌 약속도 그 당일에2번이나깨고ㅜㅜㅜ해서 배신감도 너무 컸고..이젠 중학교떼친귿.ㄹ이랑 도 멀어져서 그냥 세상에 저 혼자서 살아가는 기분이에요....
ㅜㅜㅜㅜㅜㅜㅜ그래서 엄마한테 심리 치료좀 받고 싶다고 하고 싶은데ㅜㅜ그러면 또 직접 말하기 점 그래서요ㅜㅜㅜㅜㅜㅠㅠㅠㅠ
요즘 너무 힘들고 자존감도 없네요ㅜㅜ
0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7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2017.05.05 18:2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와... 5주동안 새벽 2,3시까지 공부했으면 적어도 전교 10등안에 들어야하는거 아닌가... 공부방법이 진짜 잘못된거아니야?거기 특목고니? ..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7.05.05 11: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주작 그만 하자~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