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어머니가 부적에 너무 매달려요 이게 참불교일까요?

불자 (판) 2017.05.19 23:37 조회119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어떤 책을 보면 석가모니 부처님이 설파한 사상은 실제로는 그 당시에 인도에
퍼져있던 사상을 조합한 것이다. 라고 써 놓은 책도 있습니다.
그리고 석가모니 부처님은 윤회를 말씀하신 적이 없고 오히려 그러한 사상을
부정했다 라고 써 놓은 책도 봤습니다.
만약 이 책의 글이 사실이라면 현재 우리나라 불교신자들의 사고방식이 크게
바뀌어야 하지 않습니까?
지옥과 극락의 개념도 석가모니 부처님은 부정했다 라고 주장하는 학자들의
글도 보았습니다.
그리고 불교는 그 나라에 전도되면서 그 나라의 고유문화를 배격하지 않고
나름대로 흡수하면서 조금씩 모양이 바껴 왔는데....
어디까지가 참 불교인지 참으로 헷갈립니다.
대승불교 서적은 참으로 많은 부처님 신격화와 그외 방편설의 글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판단하는 기준이나, 불교계에서 보는 시각이 궁금합니다.
저희 어머님은 조금만 일이 생기면 부적을 씁니다...
그 절의 스님은 무슨 일만 생기면 무조건 부적 쓰라고 하지요.
제가 아무리 설득을 해도 어머님은 부적을 쓰고, 항상 절에다 시주하며 빕니다.
어머님께는 부적쓰고 나무아미타불 외치면 어려운 일을 부처님이 도와준다는 것이 불교입니다.
과연 저희 어머님을 불교신자로 분류해도 되는 것인지?
안타깝지만...설득이 불가능합니다.
도저히 제 말을 믿으려고 하지 않으시기 때문입니다.
말이 길어졌습니다..
참불교를 구분하는 기준이나 그에 대한 답변을 부탁드립니다.
0
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박양] [안티성형]
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