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자존감 어떻게 높이나요

s (판) 2017.10.07 12:13 조회68
톡톡 사는 얘기 꼭조언부탁

전 자존감이 너무 낮아요 솔직히 몇전 전까지만 해도 학교에서 젤 예쁘다 처음본 사람도 예쁘다 그냥 예쁘다는 말을 듣고 살았어요. 근데 요즘은 아니에요 몇년 사이에 공부하고 바쁘게 지내다 보니 예전 그 얼굴이 아니에요 제가 봐도 변했어요.. 이게 무슨 심린지 예전엔 진짜 안예쁘던 친구들이 성형하고 한껏 꾸미고 사진올리고 그러면 사람들이 예쁘다고 열광해요 뭔가 씁쓸하달까 자존감만 계속 지하를 뚫고 내려가네요..ㅎㅎ 얼마전엔 전남친이 저보다 훨씬 비교도 안될만큼 예쁜 여자랑 연애를 시작했는데 그걸 보니 너무 힘드네요 그냥 항상 얼굴로 비교 당했고 익숙해져서 인지 사람들이 그 여자와 저의 외모를 비교하는거 같고 제 자존감만 너무 낮아져요 길거리를 걸어도 예쁜 여자를 보면 진짜 부럽고 나도 예뻐지고 싶다 생각이 들고 sns에 있는 여신들 사진을 봐도 그냥 너무 부럽고.. 난 왜이러지... 이 생각만 계속 드네요 ㅜㅜ 제가 이런 생각을 가진걸 주변 사람한테 말하면 그 주변 사람들도 자존감 낮아질까봐 두려워서 아무한테도 못말하겠어요 제발 자존감 높이는 법좀 알려주세요

0
0
태그
신규채널
[그냥그랬어]
1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사랑을배운다 2017.10.07 17: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탈무드에 "결혼해서 같이 3년만 살려면 여자 외모만 보고 결혼하고, 평생을 살고 싶으면 여자 성격을 보라"라는 말이 있네요... 10여년전 계기가 있어서 외모가 그다지 중요한게 아니라는 깨달음이 들어서(얼굴 탑클래스 인기있는 이쁜 연예인이 사람 무시하는 언행을 함) 나이가 들고 있다는 생각이 좀 들기도 하고.... 곰곰히 생각해보니까 인기있다고 대중들 무시하는 속없는 연예인이 생각나기 시작하는데...힘내요... 화장 잘 하면 또 달라지는 게 여자더라고요...
얼굴은 10년 20년 가면 늙지만, 고운 마음과 선행은 남아서 그 사람을 환하게 비춰준다...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