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학생다운 옷이라는 말에 동의하세요?

ㅇㅇ (판) 2017.10.12 20:55 조회60,600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조언부탁
안녕하세요 저는 고2 여학생이에요 우선 방탈 죄송합니다 그렇지만 제 엄마와 나이가 비슷하신 분들의 의견이나 조언을 듣고 싶어서 올립니다..
톡선에 올라온 글보고 생각나서 쓰는건데요 저도 진짜 학생답게 라는 말을 이해 못하겠어요 저희 엄마는 진짜진짜 보수적인 분이셔요 그래서 전 화장도 하나도 안해요 근데 맨날 옷차림 때문에 싸우게 되요..
엄마는 어른처럼 입지 말라고 하시는데 그 어른처럼 이라는 기준이 너무 심하신 것 같아요..
예를 들면 머리를 풀고 있으면 학생답게 머리 묶어라 이 정도로 집착해요 그렇다고 꾸민 머리도 아니고 그냥 아무것도 안한 머리인데도 그래요

그리고 가장 이해가 안되는게 엄마는 코트=어른흉내 이렇게 생각하셔요 그냥 코트가 왜 어른흉내인지도 모르겠고 그럼 패딩은 학생답다고 생각하는건지 저도 잘 모르겠는데 예전에 제가 코트를 사달라고 했을때 어린게 벌써부터 겉멋이 들었다고 그렇게 어른흉내를 내고 싶냐고 난리여서 안샀었어요 근데 최근에 친구들이랑 쇼핑하면서 얇은 코트를 하나 샀는데 그걸 가지고 욕을 바가지로 얻어먹었어요 발랑까졌다고...

솔직히 저는 그냥 일반적인 코트 가지고 그렇게 욕 먹어야 한일인지도 모르겠고 코트가 어른흉내내는 옷인지도 모르겠어요 엄마는 네가 어른되보면 이해가 갈거라고 하지만 전 어른되서도 이해못할것같아요

어른분들이 보시기에는 이게 이해가 되시나요?ㅠㅠ 저희 엄마께서 좀 심하신 것 같지 않나요? 도대체 왜 코트를 못입게 하시는지 모르겠어요
300
3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댓글부탁드]
208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7.10.13 07:50
추천
248
반대
2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베댓들 보니 소름끼침...다들 4-50대들인가? 학생한테 옷, 머리스탈 가지고 까졌네, 떡복이 코트가 제일 이뻐 자기 올드 마인드를 강요 할게 아니라 그냥 학생이 겨울에 춥게 다니지 않게 해주는게 최고지. 그리고 코트라고 꼭 몇살에 입어야하고 아니면 본일에 충실하지 못한건가? 난 20대 후반 직장인이지만 배꼽까고 핫팬츠입고 돌아다닌것도 아니고 코트... -_- 하아 진짜 학생들이 숨이나 쉬겠나

**추가
아 제가 베댓이라니ㅠㅠ 이거 기분 엄청 좋네요. 아무튼 소름이 좀 가셨습니다, 저도 대학때 입고 다닌옷 잘입고 다니고요 아마 20대에 산 질좋은 옷은 30대후반이 되도록 일을것같습니다. 결론은, 학생 이상한거 아니니 따듯하게 잘다니세요!
답글 12 답글쓰기
베플 ㅋㅋㅋ 2017.10.12 21:53
추천
91
반대
255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예전에 옆집 아주머니께서 내 코트가 어느 브랜드, 얼마짜린지 물어본 적이 있지. 고1딸이 똑같은 거 사달라 그런다고.. 직장인도 큰 마음 먹고 산 울코트를 고1짜리가..
답글 46 답글쓰기
베플 남자 후하 2017.10.12 23:17
추천
89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지금 이탈리아 대학원 유학을 와있습니다. 이곳 어르신들 옷 참 잘입고 다니십니다. 청바지에 맨투맨 입으신 할아버지. 형형색색 옷 입으신 할머니. 개인이 개인의 취향에 따라서 옷을 입고 싶어하는 것은 그 사람의 자유입니다. 그 것을 왜 학생다워야 한다는 사회적인 선입견으로 억눌러야하는 것인가요?

코트가 어때서요? 10대가 입는 옷, 20대가 입는 옷, 그리고 60대가 입는 옷 따로 있습니까? 어머니는 테니스 스커드 입으면 안됩니까? 주부는 짧은 치마입고 돌아다니면 안되나요? 아저씨는 찢어진 청바지 입으면 안됩니까?

물론 본인 가정형편에서 입을 수 없는 값의 옷을 원한다면 그건 분명 문제가 되겠지만 그게 아닌 이상 개인이 어떤 옷을 입는 것이 문제가 되나요?

우리가 우리 스스로의 자유를 옭아매지 않았으면 합니다. '이런게 학생다워' '학생은 이런게 어울려' 라는 것의 기준은 모두가 다릅니다. 그리고 이것은 한사람의 취향일뿐 한 개인이 개인의 자유를 옭아맬 수 있는 근거가 되지 못합니다.

우리 모두 자유로웠으면 좋겠습니다.
답글 4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7.10.21 12: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꼰대 너무 많음 극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14 22:3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댓글 가관.. 코트 이뻐서 사는거 맞는데 어른 흉내는 아니라는거지 어른들 특권이야 뭐야 ㅋㅋㅋㅋ 누구는 그러더라 딸이 롱치마사겠다고했다가 엄마가 어른되면 입으라한다더라 발목까지 오는것도 아니고 무릎 좀 넘는 치마가지고 어른들 입는거라고 입지말래.. 짧으면 짧다고 입지마 길면 길다고 입지마 그냥 벗고다니라하지 그럼 귀걸이 목걸이 팔찌도 어른용 아이용 따로있는듯이말하고 진짜;
답글 0 답글쓰기
추워진다벌써 2017.10.14 22:23
추천
2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나이대에 어울리는 옷이 있는거 같긴해요 제가 보수적인거겠지만 나이지긋하신 아주머니분이 미니스커트에 레깅스같은거 입고나오시면 따님 옷입고 나온거같다고 생각들때가 있고 어린 학생이 너무성숙?하게 입으면 언니옷입고 나온거 같을때가 있거든요. 그러면 안되는 법은없지만 그러지말지.. 싶을때가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7.10.14 19:21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른들이 보기에 좋은 옷=학생다운 옷. 한마디로 개소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14 19:1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건 학생답고뭐고가 문제가아니라 글쓴이어머님의 꽉막힌마인드가문제임ㅋㅋ 사실10대든20대든 너무과도한 옷차림은 보기좋지않은건 매한가지임 입지 말라할 권리는 없지만서도ㅇㅇ 학생다운 옷차림은 그냥 적당히 단정하고 과하지 않은~이정도면 모르겠는데 쓰니어머니 말만 들으면 코트가 무슨 비키니인줄 알겠음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연년생맘 2017.10.14 18:02
추천
1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학생다운 옷차림에 동의함. 너무 짧은 치마, 너무 줄인 교복, 화장 파마, 염색, 귀걸이 등등 다 안됨. 사실 코트는 패딩보다 춥거든 멋부릴려고 입는 옷이 맞아
답글 3 답글쓰기
ㅎㅎ 2017.10.14 17:4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대한민국 사람들이 그렇게 찬양하는 복지 국가 북유럽들 가면 경악하겠네 ㅋㅋㅋㅋ 학생 어른 옷차림으로 구분 못함 ^^,, 사립 교복 입지 않는 이상,,,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14 17:3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꽉 막혔다 쓰니 엄마라서 욕도 못 하겠는데 진심으로 욕 나올뻔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7.10.14 16:14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떤 스타일인지는 모르겠지만 코트 괜찮은데... 왜 꼭 패딩만 입어야하는지 모르겠네요 저도 학생때 엄마가 코트 사주셨는데... 떡볶이 코트 아님! 그리고 내딸도 코트 살줄껀데요 교복에 코트 입어도 예쁘지않아요?
답글 0 답글쓰기
2017.10.14 13: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다니던 고등학교는 여고였는데 패딩 말고 코트입고 다니랬다 이사장의 취향으로 교복은 학생코트에 입어야 이쁘다고 나땐 떡볶이 코트였음 검정스타킹에 검은구두 코트만 허용됨 그땐 몰랐는데 지금 생각해보니 가장 단정하고 학생다운 이미지였다
답글 0 답글쓰기
2017.10.14 13:0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학생이 뭐 밍크코트를 사달랬나 어쨌나 요즘애들 넘과하다 싶은면이있지만 무조건 코트는 안되 이게아니라 납득이 갈만큼은 서로 양보해야지 저학생 좀있음 성인인데 폭주해서 다벗고 다니면 그땐 여자답게 입으라 하실라나
답글 0 답글쓰기
2017.10.14 11:03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두가지로 나눌 수 있어요. 어머니 때의 '학생답게'이거나, 가격대가 학생답지 못하다는 뜻 같은데요. 평범한 가정에서 수입도 0인 중고등학생이 고가의 코트를 사달라고 하면 저같아도 학생답게 입으라고 할 것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나아 2017.10.14 02:2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노출 심하고, 화장 떡칠하고, 본인이 입은 옷과 전혀 안어울리는 명품두르기 ☜ 요 세가지만 아니면 뭐 입고다니던 상관없음. 근데 어른스럽게 입고 다니는건 좋은데 그걸 이용해서 미성년자가 들어가선 안됄 장소를 가려 하는것 , 사려하는것 이것만 안하면 됌.
답글 0 답글쓰기
2017.10.14 02:20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원래 다 욕먹으면서 하고싶은거 하는거에요 그냥 사람마다 자란환경과 배운게 다르니까 이해시키려고하지말고 그나이때 나름대로 즐겁게 보내요 근데 그나이때문제가 겉멋만들면 나중에 박탈감이와요 ㅋㅋㅋ성인이되면 아무리꾸며도 이쁜사람만 좋아하고 이런게 보여지거든요 ㅋㅋ자기만족이라고생각하겠지만 겪어보면알꺼에요 그니까 너무학생때부터 멋부리는거에만 빠지지마시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14 00:31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30살 언닌데 아이돌처럼 보이는성 파는애처럼만 안입음 예뻐보임. 어머니는 과하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13 22:33
추천
1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학생다운, 남자다운, 여자다운... 이런 말 진짜싫음. 입고싶음 입는거고 할수있음 하는거임. 왜 내가 다른사람의, 사회의 틀에 맞춰져야하는건지.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7.10.13 21:3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이대마다 어울리는 옷이 다른 건 알겠으나 '학생답게'란 말은 너무 보수적임.. 물론 사람마다 학생답다라는 기준이 다르겠지만 보수적인 편ㅇㅇ 예를 들어 학생이 무슨 풀메를 하고다녀 네일아트를 왜 해 이런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13 21:2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대는 변하는 거고 당연히 옛날이랑 다를 수 밖에 없는건데 어른들은 잘 못받아들이시는 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13 21:08
추천
2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볼때 세상 좋아져서 고민하시는 듯~제가 학교다닐 때는 학교교칙이 엄해서 긴머리도 고삼때 교실에서 짤리고~심지어 추워서 떡볶이 코트 입었는데 교칙어긋난다고 교문에서 벗으라하고 운동장 20바퀴뛰고 옥상에서 흙묻은 코트 받아왔어요ㅠㅠ 제 나이는 지금 삼십대입니다! 근데 제 경우는 진짜 어이없는 꼰대 마인드에 의한 교칙이였던 것 같고…이런 저지만 그래도 학생에게 어울리는 옷과 화장법은 따로 있는 것 같아요!
답글 3 답글쓰기
2017.10.13 21:0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쁘게 입는게 좋은딩.. 근데 어려서 자기한테 어떤게 어울리는지 모르고 무턱대고 좀 따라하는게 걱정이긴함ㅜ 너무 짧은 옷입는다던가.. 새빨간 틴트를 바른다던가ㅜㅜㅜ. 뭐랑 비슷하냐면.. 3살낭 우리 딸래미 진짜 이쁘게 입히려고 비싼 옷사서 코디 해줘도 안입는다고..ㅠㅠㅠ 하... 뽀로로같은 케릭터옷 무조건 촌스럽고 없어보이는 핑크계열 옷이나.. 핑크 선글라스.. 막 이런거 없어보이는거ㅜㅜ 자꾸 할려고함.. 속뒤집어짐ㅠㅠㅠ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