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아빠회사취직,경영vs내꿈학과

(판) 2017.10.12 21:21 조회53
톡톡 사는 얘기 채널보기
지금 전 고2인데 이제 고3되니까
과를 조금씩이라도 생각해두려하는데
중학교때부터 심리쪽에 관심이 생겨서
제 꿈을 이루기위해서라면 심리학과를 가고싶어요.
그래서 아빠한테 대학원까지 졸업 후 유학도 가고싶다고 말씀드리니 무조건 아빠사업 돕다가 물려받으라고 경영학과 아니면 아빠회사 관련 학과(무역관련)를 가라는데 아빠 연세는 지금 49살이시고 언니랑 저 둘중 한명아니면 그렇게 큰 회사는 아니지만 아빠가 지금까지 키운 회사가 이제 점점 더 잘되는데 다 무산이 되는거라는 말을 듣고나서부터 착잡해져요..
언니는 워낙 공부랑은 담 쌓아서 유학보냈다가 얼마 안되서 돌아오는 바람에 이도저도 아니게 되서 지방대를 갔는데 아빠가 언니는 너무 신뢰를 안해서 그냥 옷가게나 쇼핑몰을 차려준다하고요(언니가 하고싶어해요)
저밖에 없는데 전 어떻게해야하는 걸까요ㅜㅜ
아빤 저말고 직원들이나 누구한테 아무도 신뢰하고 맡길수가없겠대요ㅋㅋㅋㅋ
심리학과가는 것보단 그냥 대학졸업 후 시간도 안버리고 아빠회사에 안전하게 취업?되는 경영학과나 무역관련학과를 가는게 나을까요.. 또 아빠회사 업종 일들이 저가 하고싶은 일들과는 너무 달라서 나중에 후회하게 될까봐 더 복잡해지네요.. 나중에 그 일을 하고있는 제모습이 벌써부터 불행하게느껴질정도..?ㅋㅋㅋ
아직 시간이 많이 남았지만 생기부채울때마다 과를 어디로갈지 안정해져서 답답해서 물어봅니다 ㅠㅠ
0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그냥그랬어]
2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7.10.12 21: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빠회사신경을 왜쓰냐 너인생인데ㅋ 쨋든 행벅한고민이네 나대신취직좀시켜주라ㅋ
답글 0 답글쓰기
우요 2017.10.12 21: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오빠랑 만나서 얘기할까?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