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나보다 띠동값이나 높은 내 후임들이 저를 싫어해요

외롭구나 (판) 2018.01.11 14:45 조회58,052
톡톡 회사생활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저는 해외에 나와서 근무하는 30대 초반 직장인여성이에요,
제가 관리하는 직원분들은 외국현지인들과 한국인 한분이있는데요, 모두 저보다 10살이상은 기본적으로 많으세요, 


다름이아니고, 이 한국인 여성분(A: 40대 초중반) 때문에 글을 적어요, 현명한 조언부탁드립니다. 

사례1)
예를들어 제가 점심먹고 들어오면 사무실이 갑자기 조용해져요
사무실을 비우면 안돼서, 저와 사장님이 먼저 1시간 식사를 하고, 그 후에 다른 직원들이 1시간 식사를 해요

나중에 얘기를 들어보니 A가 항상 저와 사장님이 나가고 먼저 다른 직원들에 말을시킨다고 해요
그러고 제가 나가있는 한시간동안 일을안하고 수다를 떠는거같아요,
그것마저도 이해할 순 있지만, 저에대해 안좋은 얘기를 하는 것 같아요 


사례2)
계속 선동해요
다른 직원들도 처음엔 제가 리드하는 부분을 믿고 잘 따랐는데 이제는 선동을 당해서인지 제가 말을 걸면 표정이 이상해요,

A가 말씀하길: 
본인들끼리 저없을때 얘기하기로, 사장님한테 직접 지시받고 싶은데 제가 중간에 껴서 지시내리니까 기분이 너무너무 나쁘대요



그런데 사장님은 꼼꼼한편이 아니시고 해서 사실상 전반적인 업무감독은 제가 하거든요, 

그걸 A가 너무나 잘아는데 계속 사장님한테 " XX가 껴서 지시를 받어서 기분나빠하니 사장님이 직접해주세요" 이런식으로 계속 말해요


그게 너무 스트레스에요 , 왜자꾸 본인이 나서서 직원들과 사장님을 선동해서 제 위치를 약하게 하려고 하는지

저희도 사장님이 총괄할수 있도록 몇번 노력해봤는데
계속 저한테 실질 업무 감독을 해야하는 상황이 와요, 




참고로 저는 현재 한국이 아닌, 

어리다고 혹은 혼기에 다다른 연령대의 여자라고 차별받는부분이 거의 없는 국가에서 일해요,

이회사에 들어올때는 회사를 총괄하는 직책으로 들어왔어요, 사장님은 한국분이세요,



일단은,,, 저는 소위말하는 '사'자 자격증을 갖고 있고, 전문가로 이 부서를 감독하면서 다른 부서일도 감독해요,

그런데 그 A라는 분이,  저를 너무 견제하세요 ......

워낙에 야망이 크시고, 현재 급여도 저보다 적으신 점에 불만이 있으신것같아요.



제가 해외 나와서 수년간 온갖 질투를 받으면서도 버텼지만 이번에도 또 이렇게 정치판이 갈리니 외롭네요.....
112
6
태그
5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8.01.12 17:08
추천
8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밀어낼려고 그러는 거에요. 아마 다른 한국인분이 노리고 있던 자리를 쓰니가 차지해서 농락하는거 같네요. 직책이 높다면 직책 이용하세요. 업무 지시에 안따르면 사장님이 나에게 권한대행 일임하셨고, 난 당신의 상급자로써 지시하는거니 일을 하든가 나가든가 선택하라 하세요. 개인적인 감정보단 업무문제로 밀고 나가셔야 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1.12 17:18
추천
6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카리스마가 없으신가 봐요..
보니까 지금 업무상 지시를 하는 입장인거 같은데...직원들은 이미 따르지 않고 있구요...
그 A라는 분은 직원들을 잡고있어서 어느순간 위치가 바뀔수도 있겠네요.
일을 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위치에 맞게 사람을 다루는 법을 배워야 할듯 합니다.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1.12 19:31
추천
3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입사 할때부터 총괄하는 직책으로 들어 왔으면
사장 다음으로 님이 권력이 쎈데주저 할거 뭐 있어요.
그 여자에게 가서 나한테 불만 있어요? 하고 묻고
당신은 내 부하 직원이니 내가 지시 하는대로 따라야 한다.
그게 싫으면 잡지 않으니 가려면 언제든 가라 하고,
그리고 앞으로 뒷담화 한다는 말이 들려오면 더이상 용납치 않겠다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ㅡㅡ 2018.01.16 01:2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Don't take it personal. 사자같은 맹수는 엎드려서 사냥감이 주는 기회를 기다리죠. 제가 미국에서 본사의 발령받아 좋은 부서로 승진갔는데 다른 사람이 아니라 동양인 저보다 10살이상 많은 여자의 괴롭힘은 받았어요. 동양인 사이에서는 흔한 일이라고 하더라고요. 결과적으론 루머 퍼트린거 부당한 가쉽한거 한번에 해드쿼터 유니온에서 그 여자 퇴직으로 해결했습니다. 지금은 힘들겠지만 당당하게 행동하시고 부당한 행동이나 말투 날짜. 시간과 함께 다 기록하세요. 힘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진이님 2018.01.15 10:5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점심먹으면서 A씨 들어온 후 회사분위기가 좀 그렇다. 나이가 많아서 내 말을 잘 안들으려한다 은근슬쩍 흘리세요. 그리고 상사를 좋아하는 후임은 거의 없지요. 그건 큰 문제가 아니지만 자기사람 하나쯤은 만들어놔야 님도 외롭지않죠. 직책을 이용해서 한명씩 개인면담 해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QM 2018.01.13 14: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무조건 깐다고해서 되는 문제가 아닙니다. 사람 다루는게 다른 댓글 마냥 1차원적으로 해결하려 하다보면 글쓴이 사장 눈밖에도 날수 있구요, 오히려 글쓴이는 A입장에서 굴러온 돌이기에.. 극명하게 편가르기 나눠 집니다. 일단 본인은 아무런 데미지 없는것 마냥 지내고. A와 본인에게 있어서 차이나는 점을 은연중에 사람들 앞에서 티내세요. 직책이나 권한 그런거 말고.. 지식적이나 능력 등으로 너주제에 감히 올려다 볼수 없는 능력을 가진 몸이라는걸 인식 시켜주는게 우선입니다. 상대에게 스트레스를 주어서 한방 먹이는게 아니라.. 심리적으로 깔볼수 없는 우월한 존재가 되어야 합니다.. 그런겅 느끼는 A는.. 그래도 실무는 내가 더 잘할거라고 위안하게 되죠.. 그런게 눈에 한번이라도 보이면.. 그때 업무로 조지는 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0 2018.01.13 13: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차피 대표가 일을 맡기는거보니. 님이 없음 대표가 불편해할겁니다. 그런 여자는 직접 대놓고 싸대야하구요. 대표하고 님이 더 가까우니. 말씀하세요. 회사입장에서는 조용했던 회사 불란 일으키는 직원 안좋게봐요. 어차피 세세한 부분들엔 관심없거든요. 이미 그 직원은 다른직원 힘얻었으니 지금 기고만장할때에요. 시간지나면. 오히려 님이 안좋음. 그직원은 대표한테 다이렉트로 일에관해 보고하려하고. 직원들도 잘따른다는게 보이면 님이에요 치고 올라오기전에 대놓고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에휴 2018.01.13 13:3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서열정리 제대로 안해주는 오너를 만날 경우 결국 직원들의 불화로 이어지게 되곤하죠. 그 사람 때문에 회사 퇴사할거 아니잖아요 본인이 직접 서열정리 할 수밖에 없어요 자신이 직원 총책임자라는 위치라는걸 각인시켜 주세요 물론 철저하게 일적으로 짓밟아주는 수밖에 없습니다 자신의 능력, 위치도 모르고 여기저기 분탕질 치고 다니는 사람은 일 능률 면에서도 없는게 나아요 그리고 사장님한테도 직, 간접적으로 하소연하세요 물론 님이 통솔력이 없어서가 아닌 그 사람의 나쁜 의도가 드러나게끔... 정치 분탕질엔 정치 분탕질로 대응하는 수밖에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3 13:2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위치가 다르다는걸 확실히 표현을 하셔야죠
답글 0 답글쓰기
오오미 2018.01.13 11:5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나이가 먹으면 곤조가 늘어난다고 하죠. 나이 더 먹은게 유세라 어린사람이 지시하는게 아니꼽게 느껴지는겁니다. 나이 먹은거 다 무시하고 할말 다 해가면서 일해야합니다. 그대신 그사람에게 직접하는건 안되고 더 앞에가서 대놓고 혼잣말로 욕도해가면서 성격 보여주세요. 나이 먹은 사람이 가장 스트레스 받는게 나이 어린직원이 자기를 무시한다 느낄때입니다. 그리고 사장한테 계속해서 이야기하세요. 처음에 좋은 사람이라고 생각했다가도 나쁜말을 계속들으면 그렇게 생각이 바뀝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8.01.13 10: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날 싫어하는 이유를 모르면 싫어하는 이유를 만들어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1.13 09:2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책임자라는 직급이 없나요? 수퍼바이저나 어시스턴트 매니저같은 .... 그런거 있는데도 그런거면 정말 노답인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3 07: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 다루는 능력이 없는거.. 그리고 님이 팀장 위치가 아닌데 그 역할 하는거, 회사인데 공식적이지 않고 갑자기 님이 상사역할 하는거
답글 0 답글쓰기
오오 2018.01.13 07:3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직급에 맞게 사람을 다루는 법을 모르는거

세상에는 정말다양한 사람들이 많음

물론 저 지시받는 직원들이 잘하고 있다는게 아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3 07:34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음... 님이 어려서 아직 그 분들 입장을 배려못하는 것 같아요. 우선은 "쟤네들이 나 싫어해. 은따 시켜" 라는 '감정적' 받아들임을 떠나세요. 그리고 그들 입장에서는 '아 충분히 그럴수 있다'는 이해가 먼저예요. 그들이 가진 불만은 근무원으로서 당연한 것입니다. 저도 작게 사무실을 운영하는데, 작은회사 사장은 멀티로 해야하죠. 이런 바쁜 와중에 옛날식 권위주의면 일 시키고, 탓하면 되니 그나마 조금은 편하겠죠. 그런데 착한성품 이거나, 수준급 인재들을 데리고 일하면..그만한 인간적 대우를 필히 해줘야 합니다. 님도 지금 일이 머리아픈게 아니라 사람관계 머리아프듯.. 상당한 에너지가 들죠? 거기에 사람은 자연스럽게누구나 대부분 일단 처음에 사장을 사장으로 받아들이고, 그사람에게서의 일 지시는 인정합니다. 하지만 다른경우는 달라요, 사장 가족이라던지 다른 동료라던지 등등. 그럼 사장은 이 일 저 일 다하고, 회사생존, 나갈 월급들 임대료 기본비, 거래처 미팅, 계약따내기뿐 아니라 직원들 일 지시에 , 그들의 결과를 함께 얘기하고 격려해주고 인정해줘야 하죠. 이게 상당히 에너지가 들죠. 사장이 지금 그걸 건너뛰려는 겁니다. 인내하고,격려하고ㅡ이런 사장까지는 안돼도 대부분 직접적 소통까지는 가는데, 그걸 직선적 권위적으로 해서 직원이 뒷말하기도 하고..그러면서도 서로 미운정 고운정 들고 그런 저마다의 소통들이 되는데요... 나이가 님정도로 10살급 어리면 님 포지션이 사장이더라도 상대를 더 배려해야 하게 됩니다. 근데 또 위치가 있으니 순하게만 하면 잡아먹히죠. 사장 포스는 가져야죠.
답글 5 답글쓰기
ㅇㅇ 2018.01.13 07:2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한국인끼리는 괜히 나이로 서열 매기는 거 있잖아요. 본인이 윗사람 대접 받고 싶은 거죠. 자격지심도 있을 거고요. 여자나이 40대면 사회에서 굴를 만큼 굴렀죠 뭐. 걍 적당히 거리두고 지내세요. 어차피 그 직원이랑은 잘 지내기 힘들어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1.13 05:3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상사이시니까 일로 조져놓으세요. 말이 좀 험하지만 이게 맞아요. 업무하면서 문제되는거 가만 두지 마시고요. 그 사람 외에 다른 사람들만 칭찬하시고 격려하셔서 그 사람을 무능한 사람으로 보이게끔 하세요. 아님 대놓고 사람들 있는 앞에서 직권에 대해서 오바하지말라고 힐난 하세요. 저라면 정말 가만 안둡니다. 사람이 좋으니까 병신으로 알고 저리 물어뜯는데 가만 당하면 누구만 좋겠나요. 참지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ㅋㅋ 2018.01.13 02:2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자 들어가는 직업 종사자치고는 작문 수준이 꽝이네요. 그리고 무슨일하시는지는 모르지만, 내 주위에 '사'자 들어가는 일을 하는 친인척과 동기들 몇명 있는데, 판.검사 조직이 아닌 이상 대부분의 역할이 회사 내에서는 막료 스타일이 아니라 참모 역할이라고 하네요. 그렇기때문에 직장내에 엄연한 직급이 있고 명령지휘라인이 있는데, A라는 사람 입장에서는 사장-중간간부-a라는 형태의 조직구조에서 글쓴이의 역할이 일종의 '간섭'처럼 보일테죠. 님이 정식으로 통솔하는 위치라면 모를까요. 난 연구직인데, 고문 변호사(?)라는 사람한테 굽신굽신거리는 위치라서 그런지, 본문만 읽고는 a라는 사람을 매도하기가 좀 그렇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사랑쓰미 2018.01.13 01:3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띠동값 에서 경악했다 맞춤법최악이다...진짜....
답글 0 답글쓰기
추측 2018.01.13 01:30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런 문제는 문제 일으키는 사람과 직접 대면할 필요 없고 사장님과 해결하세요. 면담시 감정 빼고 문제와 해결책을 동시에 제의 하십시요. 직급을 확실히 하고 본인이 매니지하는 팀원으로 만들어 주던가 하는 식으로. 조직이 확실히 정리되면 그 때는 명분이 생기니까 관리하시면 됩니다. 절대 개인문제로 만들거나 감정섞지 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1.13 00:3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a라는 선동하는 사람을 본보기로 잡아야되요. 못잡으면 점점더 심해질꺼예요.
답글 0 답글쓰기
어느새댁 2018.01.13 00:10
추천
2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자신보다 나이 작은 사람한테 지시받는게 싫은거죠 그런 사람들 잇어요 그런데 초장에 잡으셔야해요 지금이라도 사회생활 그렇게 하는거 아니라고 딱금하게 말하줄 필요잇는거 같아요 주둥아리 그만 나불거리고 하라는 일이나 잘하시라고 하셔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