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미국에 사는데 도벽있는 친척 동생이 놀러온대여

ㅇㅇ (판) 2018.01.13 13:32 조회4,290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조언부탁
밑에 해외에 사시면서 온갖 일 다 겪으신 얘기 읽고 저도 써봐요.

저도 많이 겪어 봤거든요.
일본에서 유학 했을 때...
진짜 하나도 안 친했던 대학 동창이 연락 와서 지내고 가고
거의 10년 동안 연락 한 번 없던 그냥 아는 언니도 지내다 가고.... 제 다른 친구는 남친이랑 같이 와서 지내다 갔고요
참 별의 별 일이 다 있었네요.

지내고 가는 건 좋아요. 근데 착각을 하더라고요.
그 쪽들은 휴가 받고 놀러온 거지만 전 학생이라 매일 학교를 가내리는데 왜 내가 가이드를 시켜주길 바라는지..

한국에서 암 것도 안 사오고 (부탁도 안했음)
한국에서 만날 때도 칼 같이 더치 하면서
왜 외국에 와선 내가 밥을 내야 하는지....

그냥 인생 경험 했다하고 걸렀네요.
중학교 때 한개도 안 친했던 애가 어찌 알고 연락을 해대고 일본 살아서 좋겠다 나도 가고싶다 운 띄우길래 바로 차단 들어가고 그동안 페이스북에서 제 근황을 안 거 같아서
페이스북도 비공개로 해놨네요.


지금은 결혼해서 미국에서 살고 있는데
여긴 거리가 멀어서 그런지 전보단 덜 꼬이는데
그래도 간혹가다 제 친구들이 조기 유학 시킨다고 하면
그냥 그 입 닥치라고 해요

사설이 길었네요. 작년 여름 저희 작은 아빠 딸이 와서 3주간 지내다 갔어요. 대학교 졸업 하기 전에 와서 실컷 논다고 했고 저도 작은 아빠에게 여러모로 도움을 많이 받아 꼭 보답하고 싶었거든요.
아무 사고, 트러블 없이 잘 지내다 갔는데

이 사실을 안 고모 딸이 올 여름엔 자기가 놀러 오겠다고 하네요.... 근데 고모 딸은 중학생 때 부터 자꾸 저희 집에 와서 제 물건 뒤지고, 훔치고 그랬거든요.

걘 제가 아는 지 모를거예요. 저도 모르고 있다가 고모댁에 놀러 갔을 때 제 물건이 많아 놀랐었거든요.
시간도 오라 지났고 다시 가져오기도 좀 그래서 그냥 냅뒀는데...

걔가 저에게만 빼 놓고 모든 사람들에게 이미 여름에 미국 가려고 돈 모으고 있고 저희 집에서 지내는 것으로 돼 있다며 얘기 하고 다니더라고요.

그 얘기 듣고 어이가 없어서 글을 써봐요.
25살 정도 됐고 (안 친해서 잘 모름)
손버릇이 안 좋고 좀 그래요 어릴 때 부터 거짓말 잘 하고 질 나쁘게 놀고요.

저희 남편이랑 저는 남 혼자 집에 두고 절대 못 있거든요.
지난 번에 제 친구란 년이 도둑질을 해서 약간 트라우마 같은 게 있어요.

근데 어떻게 좋은 말로 거절을 해야할지 모르겠어요.
고모랑 친해서 사이 틀어지기 싫은데
도벽 있는 얘기를 하기도 뭐하고.... 못 믿겠다고도 못 하고
그럼 작은 아빠 딸은 되면서 왜 자기는 안되냐고 할테니까요. 아 진짜 난감해 미치겠어요.

막말로 그냥
“나 너같은 도둑년 못 믿어서 울 집에 못 들여” 이러고 싶지만... 그럼 관계는 끝나겠죠

참고로 시댁도 미국 살아요
8
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성공하길] [여자들끼리] [ㅠㅠㅠ] [10대의성] [아스트로] [학교생활] [칭찬해조]
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남자 프로댓글러 2018.01.13 13:42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댁 식구들 와서 몇년 지낸다고 하시고 친정 식구들은 시댁 식구들이 불편해 하니 앞으로 초대 못할거 같다고 이야기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8.01.14 09:2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은 식구들한테 좋은 사람으로 비춰지고 싶은거 같은데.. 친구가 놀러왔다가 뭐훔쳐간거 들켜서 앞으로 집에 누구 들이지않기로했다고해요 친척동생한테도 직접말하고
답글 0 답글쓰기
따봉 2018.01.14 06:2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뭔 말이 필요해요 ㅋㅋ우리 남편이 불편해한다 안된다 싫다 딱 잘라 말했으니 더이상 말 꺼내지마세요 불편하네요 하고 가버려 ㅋㅋ 들어주지도마 들어주면 어떤수를 쓰든 엮어낼라하니까 니말만하고 가는게 포인트여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3 22:5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제시댁이랑같이살기로해서 남는방도 없을뿐더라 시부모님들싫어하신다고말해요
답글 0 답글쓰기
하하 2018.01.13 19:19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렇게 얘기하세요. 네가 내 물건 훔쳐간거 나가 모르는 줄 아니?우리집 온다는거 네 선에서 취소해라.아니면 네가 내 물건 훔친거 다 까발린다.
답글 0 답글쓰기
2018.01.13 16:5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국에 사니 고모랑 부딛힐일도 없겠다 니딸 도둑이라 집에 못들여 하면 그만이지.그리고 도둑 맞았을때 조취를 취했어야지 사람들이 니말을 믿기나 할까? 너같이 자기 혼자 좋은사람인척 마음넓은척 하는 인간들 때문에 범죄자가 죄를 짓고도 벌을받고 용서를 빌 기회를 놓지는거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프로댓글러 2018.01.13 13:42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댁 식구들 와서 몇년 지낸다고 하시고 친정 식구들은 시댁 식구들이 불편해 하니 앞으로 초대 못할거 같다고 이야기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