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현장아미 인증 글 올라왔네

ㅇㅇ (판) 2018.01.14 02:39 조회88,264
톡톡 엔터톡 드루와

 

 

 

1670
36
태그
33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01.14 02:43
추천
580
반대
1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 여기서 빡치는건 쟤네는 사과할 때도 세명밖에 안그랬다고 구라친거잖아ㅋㅋㅋㅋㅋㅋ 양심고백 오졌다
답글 3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1.14 03:06
추천
21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글 정리: 현장에 있던 아민데, 현장에서 엑소엘 조롱한 거 4명 아니라 훨씬 많았고 엑소 조롱도 많았다. 아미들 4명이라고 단정 지으면서 일 덮으려는 건 진짜 아닌 것 같아서 양심선언.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1.14 10:31
추천
11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팬코하려고 지네 가수도 팸 ㅋㅋㅋㅋㅋ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5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솔직한세상 2018.01.16 06: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팬들 자극하기? 왜 지금일까?

충격 상쇄 아이템 개발

이명박을 기소하라

박근혜 1심을 선고하라

대한민국 주인들은 적폐 청산에 집중하자

-------------

http://pann.nate.com/talk/340274093

------------

[ 단독 ] MB, 다스 밀어준 현대차에 '민원 AS' 까지

MB 서울시, 현대차 사옥 증축토록
규칙 개정한지 3일 만에 다시 '확인 사살'

http://www.nocutnews.co.kr/news/4870953

-------------

이명박 다스 실소유주 의혹 다시 한 번 총정리

http://www.hani.co.kr/arti/politics/politics_general/817320.html

------------

[ 훅! 뉴스 ]
"MB '면죄부' 준 특검보, MB 영포빌딩 입주했다"

- 이명박 특검 우선 수사 대상
'상암 DMC 특혜 분양 의혹'

- '사업 계획 엉망' 실무진 지적 속에 이명박 시장 묵인
- 2억 9천만원 자금으로 1,685억 분양 수익 거둬

- 미흡한 특검 수사
… 뇌물 수수, 수상한 자금 흐름 못 밝혀

- 면죄부 준 특검보는 영포빌딩 입주 후 KBS 이사까지

http://www.nocutnews.co.kr/news/4871147

-------------
/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6 05: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징탄이 아니라 그냥 징 아니냐ㅋㅋㅋㅋㅋ진짜 징탄이면 절대 그냥 저거만 얘기 꺼내고 끝낼수가없는데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6 03:2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 백만장이상 사과문 쓴거 보고와 여기서 자꾸 사과해라 했다가 사과안받는다 하지말고 의견을 하나로 통일하든가 잘못한거 이쪽맞는데 여기 조용히 집에서 귤까먹던사람한텐 왜자꾸 욕하는거임 자꾸 성숙성숙하는데 나한테 디엠날리는건 성숙한 엑소팬이 아니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6 01:4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본문에 첨부된 사진 제목에 징탄이라고 적혀있는건 엑소팬 겸 방탄팬이라는 뜻임ㅇㅇ 그니까 투본진이라는거..! 그래서 본인도 화났다고 기재해있네. 수십명이 외쳤도 말리는 사람 하나 없었다가 중점인 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6 01:38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솔직히니네와다르게 양심선언 했으니까 그냥 좋게들 넘어가자 니들도 우리한테 잘못한거 수도없이 많았잖아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8.01.16 00: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누가 묻었냐 대체..묻으려고해서 사과하고 다니냐 팬들이ㅋㅋㅋㅋ참 너희들은 너네끼리 공감하고 너희끼리 난리가 났다 근데 그와중에 양심선언하는것도 대단하네 아미ㅋㅋ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21: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잉 도대체 타팬 조롱하는 말을 얼마나 하고다니면 현장에서 자기네 팬들끼리 모여있는데도 말리는 사람 하나없고 오히려 웃고 앉아있넼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20:06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무개념아미들이 묻으려고 생지랄하는 거잖아~~~~개념아미만 불쌍하게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18:54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솔직히 평소에 쟤네가 우리 욕하는거보고 저러고도 남는다 생각했음. 이런데도 자기들은 잘못없다 잡아떼면 쟤네는 자정능력의 기회를 상실하는거임. 이렇게라도 앞으로 말조심해주길 바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17:32
추천
3
반대
11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ㅋㅋㅋ엑소엘들아..너넨 아직도 멀은 것같다 이성적인 애들도 보니까 정치에 너무 익숙한건지 여론몰이에만 집중적이고 조직적이고 체계적이야ㅋㅋㅋㅋ공론화의 문제면 예전부터 이미 했었어야해 그런데도 자기일에만 적극적이고 차분하지ㅋㅋㅋ너넨 방식에서도 이미 전체적인 팬덤 분위기가 다르다는게 느껴질 뿐ㅋㅋㅋ이젠 그냥 어이가 없다 변하나 싶었더니 변한게 아니라 그런 척하는 거고 조용히 있던 것 뿐ㅋ 평생 안 변할 것같다 이제 몇년 지나면 뼈 저리게 깨닫게 될거야ㅋㅋ너네가 뭘 단단히 착각하고 있는지
답글 3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13:08
추천
5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미들 멜뮤때 확실하지도 않은거 사실화해서 부메랑드립치고 그렇게 패더니 진짜 부메랑은 너네가 맞았네. 엑소엘들 그렇게 욕할때 재밌었니? 이제 너네가 당해보니까 어때? 엑소 노래 중에 부메랑이라는 노래가 있는데 부메랑 맞았다고 하다하다 노래가지고도 패던데 나 그때 얼마나 놀랐는지 아냐 정말 다걸고 타팬입장에서 너넨 선을 넘었기에 벌받는거야
답글 4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12:52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아직도 충격임 ㅇㅅㅇ이랑 ㅇㅅ 욕하는 게 얼마나 일상화되어 있으면 ㄱㅈ라는 말을 한 번에 알아듣고 말리는 사람이 한 명도 없어?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12:34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느그오빠들트위터하던데이미다봤겠다~ㅋㄱㅋㅋ몇일째실트던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12:23
추천
8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방탄좀 냅둬라 ㅡㅡ 진짜 우리가수가 잘못한것도 없는데 팬땜에 욕먹어야되냐 팬들간의 일은 서로 사과하고 풀면되지 방탄이 뭘 잘못했냐 팬미팅을 위해 죽어라 연습한거 말곤 이런걸로 공론화 거리는것도 웃기네ㅡㅡ 에휴 잘나가니깐 이 참에 이미지깎아 먹을라고 발악을하네 유치뽕짝이다. 여튼 잘못한 아미들 사과하고 제발 방탄 생각해서 창피한 짓 좀 하지맙시다!!!!!!!
답글 0 답글쓰기
ㅠㅠ 2018.01.15 11:10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평소 인성이보인다 ㅇㅁ들아 그러고선 뭍을라고 발악하네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10:58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떤 사고를 가지고 있으면 말이 그냥 무의식적으로 튀어나옴 ㅋㅋㅋㅋ 저 팬덤 중에 몇명 자기 가수 알면 안된다고 덮으려고 하던데 우리 가수는 이미 알아 다 알아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02:07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평소에 얼마나 입에 달고 살았으면; 저렇게 뜬금포로 자연스럽게 나오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5 01:5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팬미팅 밤샘줄에 있던 욕했던 사람들이 사과해줬으면 좋겠어 기분나쁜것도 있고 왜 갑자기 가수 조롱을 하는거야?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