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동생이 군대에 잘 못 적응할까봐 무섭습니다.

ㅇㅇ (판) 2018.03.19 10:07 조회308
톡톡 군대일기 질문있어요
안녕하세요. 
남동생이 이번년도에 20살이됬습니다. 국방의의무를 짊어질 나이죠
그래서 저희 가족 모두다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제 남동생은 친화력이 부족해요 . 그리고 오타쿠예요 노벨읽는 ...
고등학생때도 남자학생들이랑 잘 못 어울렸다고 그러더라구요....
그런데 365일넘게 계속 군대숙소에서 지내게 될 군인들이랑은 어떻게 지낼까요..

원래는 어떤 공장에서 몇년일하면 군면제 시켜준다해서 그 방법을 이용 하려고 했습니다.
하지만 그 일이 너무나 고되고 힘들어 남동생이 그만두고 싶다네요.
정말 열심히 참고 참아줬는데 이젠 힘이든가봅니다.
결국 이번에 그만두게 됬는데. 그럼 진짜 군대는피해갈수가 없네요 

뉴스에 적잖이 많이 나오는 기사가 군대집단폭행 이잖아요. 너무나안타깝게도 폭행에 시달려 자살한군인도있고요,,이번 패럴림픽에서도 집단폭행때문에 장애인이된 군인들도 많다 들었어요. 너무 무서워요 정말 두렵고요. 제 남동생이 잘못될까봐 무서워요
0
0
태그
3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박지호 2018.05.10 10:4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전 16년도에 전역한 사람인데요. 요즘 군대 예전과는 많이 달라서 굉장히 비상식적으로 군생활 이상하게 하지않는 이상 따돌림을 당하는 일을 없습니다. 큰 걱정 마시고 군대갈때 몸 건강히 다녀오라고 응원을 해주세요. 훈련소 들어가면 편지 한번씩 해주시구요. 가족의 편지가 정말 기쁜일이고 저도 어머니 편지 아직도 간직하고있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4.26 11:2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라면 군대 다 가는거다 그리고 요즘 군대 ㅈ밥이다
답글 0 답글쓰기
2018.03.26 22:3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육군 예비역 중사입니다 요즘 군대 편해지고 좋아져서 글쓴이님께서 생각하는 일 없을거에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