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아르바이트생에게 예의를 지키세요.

천국이 (판) 2018.04.11 14:36 조회312
톡톡 회사생활 개깊은빡침
안녕하세요
20대 대학생입니다 !


저는 부모님께 폐끼치고 싶지 않아
대학을 다니며 아르바이트를 두 개나 하고 있는데요 :)

대학 다니시는 분들은 다들 알거에요
아르바이트를 하면 얼마나 지치고 힘든지 ..!
가만히만 있어도 너무너무 힘든데

진상 손놈들 몇 번 겪고 나면 멘탈이 너덜너덜해지죠? (요샌 손님이 아니라 손놈이라고 하죠..ㅎㅎ..ㅠㅠ)


그런데 진상 손놈들은 본인이 진상이라는걸 잘 모르는 것 같아요

그래서 이 글을 쓰며 진상 기준을 알려드릴게요 앞으로 선은 지켜주길 바라는 마음에서 ! :)



첫 번째로 음식점에서 일하다 보면
리필을 당연시 요구하는 손놈들이 있어요

리필 어쩌다 한 번 정도는 괜찮지만 두세번 하는건 진상축에 속합니다 ㅠㅠ.. !

특히 점심 시간대는 주문 밀려서 정신 없는데
김치이나 물 더 달라고 두세번 부르는 건 예의가 아닌 것 같아요
더군다나 말투도
"김치 좀요." 이러는데 저희 측에서 당연하게 줘야하는 건 아니거든요

만약 리필을 요청하신다면 "죄송합니다만 김치 좀 더 주시겠어요?" 이런 공손한 말투 부탁드리고 바쁜 시간대는 리필 안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두 번째로 카드 건넬 때 한 손으로 건네거나 손가락 사이 끼어서 건네는 건 진상입니다 !

저희는 여러분의 아랫 사람이 아닌데, 결제할 때 뭐라도 되는 사람처럼 거만하게 구는 손놈들이 있습니다 ! 주로 30대 이상 아저씨 분들이 그러시는데, 제발 자제해주세요

별거 아닌 것 같아도 저희한텐 너무 기분 나쁘고 거슬립니다

결제 시엔 우리 모두 두 손으로 공손하게 건넵시다 :)



세 번 째로 가끔 아르바이트생 태도로 컴플레인 거는 손놈들이 있어요

깍듯하게 대접해라, 웃는 얼굴로 응대해라, 말투 친절하게 해라 이러시는데 모두 꼰대 사상입니다 !

꼭 이런 사람들이 진상 중의 진상이더라구요

여기가 비행기 퍼스트 클래스, 백화점 명품관도 아니고 ..

동네 음식점에서 그런 친절을 바라는 것 자체가 모순 아닐까요?

저희가 서빙 업무를 보는 직원이지 서비스 업무를 보는 직원이 아닙니다
아르바이트가 친절해야 한다는 자체가 꼰대 사상이니 그런 생각은 갖지 말아주세요 !


손님에게 친절하게 대하는 건 저희의 선택사항이구요
손님이 친절해야 저희도 친절하게 대해드리는거에요


가끔 무뚝뚝해도 '일이 힘든가보지'라고 좋게 생각해주시고,
싼 임금으로 고용하면서 친절함, 웃음을 강요하지 말아주세요 :)




이런 손놈들때문에 일하기가 너무 힘들지만
그래도
좋은 분들도 많아서 힘내고 있어요 !



당장 진상인 손놈들이 바뀌진 않겠지만
노력하다보면 언젠가 바뀔거라 기대하며 글 마쳐요


저임금 시대 아르바이트생분들 모두 힘내세요 :)
0
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5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ㅋㅋㅋ 2018.06.02 13: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임금시대 ㅋㅋㅋ 평생알바나 해라
답글 0 답글쓰기
안녕 2018.05.04 16:3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도 최저도 안되는 시급받고 알바 많이 해봤지만...
님 저임금이든 고임금이든 돈받고 일하시는거 아닌가요.
꼰대꼰대 하시는데 건너편 나라 미국에서도 불친절한 알바생 클레임걸면 경고 또는 해고합니다. 알바생들이 가게의 얼굴이거든요.

손님들도 물론 잘못된 거 많습니다. 님 피곤한데 손님들 태도 하나하나가 다 스트레스겠지요. 하지만 손님들도 돈 내고 밥먹으러 왔는데 엉망진창 서비스 받으면 조카 기분나쁩니다. 우리가 낸 돈 저 알바생 월급 된다 하면 짜증나요.

님은 완전히 알바생 입장에서 적은 것 같은데. 이런 글 공감 받고 싶으면 좀 더 객관적인 시각에서 쓰시길. 세상 삐뚤어지게 살지마세요.

밑 대댓글에 님이 적어뒀네요. 손님이 돈 챙겨주는 것도 아닌데 왜 웃어줘야하냐고. 님 주머니에 들어가는 돈 다 손님 지갑에서 나온거고요. 막말로 싼 임금으로 고용한 건 너네 사장이고 그 임금 받고도 일하겠다한 건 너에요. 마인드부터 틀려먹었네. 우리가 님 싸게 고용한 것도 아닌데 왜 임금 싸다고 손님한테 화풀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4.12 01:20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장이 알바애 보고 좀 웃으면서 일해라 그랬더니, 제가 왜 손님들 기분 맞춰줘야하나요? 하고 부당하다는 듯이 얘기한 애가 있었지. 기분 맞춰주라는게 아닌데ㅋㅋㅋㅋㅋㅋㅋ 대체 무슨 생각들을 하고 사는지. 일하는 사람들은 그 매장의 얼굴이 될 수 있기때문에, 웃는상을 해야 손님들에게 좋은 이미지를 심어주는거지, 일하는사람들이 죽상으로 일하고 싸가지없이 말하면 바로 가게 이미지로 직결되고 재방문률이 낮아지기 때문에 좀 웃으라고 한거. 살랑살랑 기분맞춰주라는게 아니라ㅉㅉ 왤케 다들 피해의식에 쩔어있는지 모르겠네. 물론 진상도 있지만 돈받고 일하면서 뭐가 중요한지 모르는 애들도 많음
답글 1 답글쓰기
00 2018.04.11 22:04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건 돈 내고 먹는것 눈치보며 먹어야 하나요?
기본적인 예의만 지키만 돼지.
카드 두 손은 또 뭐에요?
이건 좀 아닌데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8.04.11 14:42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김치는 당연히 더 줘야하는거 아닌가?

점심시간이라고 김치도 리필이 안되는 식당이라면..
죄송하지만????김치 좀 더 달라고????
이제는 김치 리필도 눈치보며 구걸하면서 먹어야하는 건가요???
차라리 셀프바를 만들어달라고 하세요..
알바생이 리필도 진상이라고 하는건 좀 아닌듯 하네요.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