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이게 시누가 전화올 일인가요?

어이 (판) 2018.04.15 15:23 조회174,353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시누랑 한바탕했는데 뭔가 억울하네요
답답한 마음에 글쓰는거니 읽어주세요

열흘전쯤 시어머니가 말도 없이 오전 10시쯤 집에 오셨음
원래 전화하고 오실때있고 말없이도 자주오심
병원가는길에 달래가 많아서 주려고 왔다하심
시장하시다기에 있는 반찬에 생선굽고 김치찌개했음
정확히는 숙주나물,무나물,풋마늘짱아찌,김치두종류,장조림,멸치볶음,어묵볶음,생선,찌개임
그러다 애기 보고싶다해서 밥차려드리고 어린이집에서 일부러 데려왔음
할머니가 식사중이니 아들도 밥먹는다기에 밥차려줌
시어머니 드시던상에 계란국 해주고 김줬음
아들이 고기 먹고싶다해서 냉동 떡갈비 구워줬음
그리고 시어머니 병원가심

근데 여기서 서운하셨다고 시누한테 말전해서 연락이 왔어요

시누가 한말은 엄마가 생각해서 야채들고 간건데 왜이리 이기적이냐 왜 먹을거 숨겨놓고 우리엄마는 안주냐 우리엄마도 김먹을줄 알고 고기먹을줄 안다
어떻게 아들집에가서 먹을거로 차별당하냐
니며느리가 나중에 그러면 좋겠냐?
어디서 무서운줄 모르고 시어머니를 그렇게 대접해도 되느냐
그리고 엄마가 거기까지 갔으면 병원에 모셔다 드려야지 뭐하는짓이냐

저는 고기반찬은 애한테도 준적없고 냉동떡갈비다
말없이 집에오는 시어머니가 형님은 달갑느냐 한두번도 아니고
그럴때마다 애를 어린이집에서 데려오라는데 그럴때마다 집안일하기힘들다
그리고 달래 가지고 오셨는데 손주보고싶은 핑계라거니 하고 불쑥 오실때도 싫은 내색 안했다
우리가 먹다남은거 드린것도 아니고 새로 생선굽고 찌개도 새로 끓여드렸다
나도 불합리한거 받아드리는데 손주먹는거까지 서운하시면 이제는 불쑥불쑥 오셔도 집에 들어오시게 할일없다
미리 연락하시고 내가 괜찮은날 오신다면 입에 맞는 음식 대접하겠다
미세먼지 최악이였던날 아이 데리고 병원을 꼭 모셔다 드려야했냐

이런내용으로 고성이 오가고 했는데 악담을 막퍼붓더라구요 저도 꼭 저같은 말대답 다하는 싸가지 며느리보라구요
저도 분에 못이겨서 형님도 딸 시집보내서 우리 시어머니같은분 만나고 사사건건 참견하는 시누 만나라고 하고 막싸웠는데
자기 동생 인생이 불쌍하다더라구요ㅋㅋㅋ
원래는 효자인데 저만나서 주말에 엄마네도 안가는게 제가 못가게하는거고 용돈도 총각때는 달라는대로 다줬는데 지금은 20만원뿐이라고...
하.진짜 어이없어서
저도 그렇게 엄마 생각하시는분이 명절에 단돈 10만원 던지고 가면서 맨날 돈 융통해달라고 시아버지 조르냐고 저도 막질렀네요

며느리면 시집식구 무서운지 알고 어디서 말대답하냐고 멱따는 못소리로 소리지르시는데...
며느리는 원래 입도 닫고 시댁이라면 고분고분해야한다니 뭔가 억울하고 슬프네요



960
1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지젤공주] [지친다] [지돌이사주]
15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04.15 16:00
추천
35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머님이 성격이 앞에선말못하고 뒤에서 부풀려서말하는타입임ㅋ 어머님한테 바로 전화하셈.시누가 이래저래전화왔다.당황스럽다.앞으로 서운하신거있으면 그때그때 저한테 직접 말씀하시라고 하세요.그리고 쓰니도 시모가 앞에서말하면 할말다하시구요.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4.15 17:06
추천
33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냉동떡갈비 시엄씨 구워 줬으면 성의없이 냉동식품이나 줬다고 욕했을 거면서
답글 3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4.15 16:32
추천
30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어머니가 시누한테 그런식으로 말했으니 시누가 전화하죠. .시누도 문제지만 시어머니가 문제네요. 꼭 저희시어머니 같네요. 중간에서 말 이상하게 옮기고 자기생각대로만 얘기해서 분란일으키고. .오셔도 문 열어주지마세요. 뭐라하면 어머니 왔다가면 자꾸 문제생겨서 안오시는게 낫겠네요 하세요. .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솔직한세상 2018.04.18 01: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가의 악역은 남편이

처가의 악역은 아내가 하는게 기본

기본만 해도 가정의 평화

----------

http://pann.nate.com/talk/341746696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4.17 23: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 멋있으세요!!!! 굽히지말고 끝까지 싸워이기세요! 뭘해줘도 서운하다고 했을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4.17 23: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도 시원하게 같이 잘 싸웠네요 저 노친네 뒷다마 한번 잘못까서 앞으로 아들집에도 못오게 생겼네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아이맘 2018.04.17 21: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만세~~진짜 시원한 사이다 한방에 날리내요~ 쓰니분처럼 감정적으로 쏘아붙이는 며느리 지구상 몇이나 될까요 남들은 콩가루 집안이라 하겠지만 며느리 입장에서 보는 나는 캡사이다 속이 뻥 뚫리는 ㅋ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18.04.17 20:2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왜 같은 여자면서 '시'짜가 들어가면 이상해지지?
답글 0 답글쓰기
토레 2018.04.17 19:34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누 너도똑같은 시누꼭만나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18.04.17 18:5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누 ㅁㅊㄴ 제정신이 아니네요
답글 0 답글쓰기
결혼20년차 2018.04.17 18:4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러게요 시어머니가 그리 말하면 딸이 엄마를 설득해야지 시누가 문제구만요 그런것들이 시댁에 진짜 더 못하고 지는 편하게 살더라구요 어디서 시누질이야 확 그냥 잘 싸웠어요 나중에 시누남편 만나면 시누가 어찌하는지 물어봐봐요 완전 엉맘으로 할꺼여요 시어머니 한상 잘 차려주셨구만 힘내세요 ~~^^
답글 0 답글쓰기
zi랄도병이다 2018.04.17 18:3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시누같은 시집식구는 무서운게 아니고 우스운거임지ㅋ 시누짓할라고 전화질했다가 본전도 못찾았네
답글 0 답글쓰기
11111 2018.04.17 18:2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병신같은 남편은 왜 가만히 있고 니네끼리 싸우냐
답글 0 답글쓰기
고래밥 2018.04.17 17:4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9첩반상을 받아놓고 손자 반찬이 탐이 나더냐? 할매가 참 못났다. 지랑 똑 닮은 지랄맞은 딸한테 부풀려서 앓는소리 내고 아이고 찌질하다...도보 7분거리에 사시는 우리 시어머니는 나물이나 주실거 있으면 남편불러서 들려보내시고 오실때도 미리 연락주시는데(사실 결혼 초반에 그냥 오실때가 많았는데 일부러 집에 안있고 그랬더니 그뒤로 꼭 연락주심) 시모 버릇 꼭 고쳐주세요. 시누랑은 이제 상종 말고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amazing 2018.04.17 17:44
추천
1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니련이 그 집안으로 시집간걸 누굴 탓해! 이혼을 해 그냥
답글 1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8.04.17 17:3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누한테 효도는 셀프....너나 잘해라가 답임
답글 0 답글쓰기
2018.04.17 15: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축하드려요 이제시어머니불쑥못오실명분생겼어요 그럼에도뻔뻔하게오시면 그러세요 시누한테그런소리들어서더는어머님불쑥오시는거 싫다고 명절때만 만나자구요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ㅋㅋ 2018.04.17 14:1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 친할머니가 이런타입인데요 세월 흐르면 아마 시누집안이랑 인연 끊길거에요 우리 친할머니는 없는말도 지어내서 시누한테 전하는 타입이셨어요^^ 그덕에 어찌나 우리집이 고생하고 아빠도 엄마의심했었는데 아빠도 당하니까 아빠도 할머니랑 연끊더라구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머염마 2018.04.17 12:4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쓴이 속시원하다!! 저런 집안도 있구나.... 이러니까 여자들이 시월드 시월드 하는거군 하..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ㅍㄱ 2018.04.17 12: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scary cat fight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steed 2018.04.17 11:4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병신 시누가 말빨도 후져서 윽박지르는 거 밖에 못하네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아이고 2018.04.17 11:2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음부턴 시어머니 오는 날은 애기 견학갔다하고 데려오지마세요 그리고 앞으로 올때마다 메뉴는 냉동떡갈비 김 계란찜 만!!!하세요 또 시누 전화오면 "혼자 생각해보니 어머니가 그 음식을 많이 졸아하시는데 말도 못하신것 같아서 그대로 해드렸어요ㅇ_ㅇ "(나쁜의도 없는것처럼) 그 오전에 갑자기 찾아와 식사대접받고 손자보고 병원까지 에스코트받으려 하셨나보네ㅡㅡ진짜싫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8.04.17 10:5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런 유형의 여자들은 나이가 들어도 똑같구나... 앞에선 말 안하고 있다가 뒤에서 뒤통수치는 스타일...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