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친구는 많은데 속을 털어놓을 만한 친구가 없는

ㅇㅇ (판) 2018.05.11 07:14 조회113,924
톡톡 10대 이야기 채널보기
나는 고딩인 지금까지 친구가 없거나 부족해서 우울했던 적이 거의 없어. 반이 바뀌면 새로운 애들이랑 무리 크게 지어서 1년 내내 몰려다니고 활발하다 친절하다는 말도 많이 들어. 10년지기 5년지기 오래된 친구도 많아. 근데 이틀전쯤인가 친구 하나가 지나가는 말로 대수롭잖게 내가 내 얘기를 하는 걸 별로 본적이 없는거같다고 하더라. 별 생각 없었는데 그 말 듣고 생각해보니까 친구들 중 아무한테도 내 속을 제대로 털어놓은 적이 없는 거야. 진짜 단한번도. 엄마한테는 술술 나오는데 친구들한테는 내가 힘들었던 얘기를 할 만큼 편하다고 느끼지 못하는 거 같아.
절친이라고 할 수 있을만한 애들한테도 내 이렇게 힘든 이야기를 들려주고 시원하게 털어놔야겠다는 생각이 거의 안 들어. 가끔 가다가 한번 들려줘볼까 해도 얘기해봤자 쓸데도 없는데 왜 해야 하지, 같은 생각이 나중에 꼭 들어. 단순하게 성격 때문인가? 요새 너무 답답해ㅠㅠ

98
1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불땅행] [드로왘] [들오와ㅋ] [펜스룰] [미트코인]
157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05.11 07:27
추천
224
반대
3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왜 굳이 친구한테 속을 털어놓아야해? 그러는 거 안좋아 듣는 친구도 부담되고 언제 친구랑 싸울지 모르는데ㅋㅋㅋ
답글 2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5.11 08:19
추천
129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개인주의 성향인 거야 나도 그래 ㅋㅋㅋ걱정할 일 아냐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쿠우 2018.05.12 15:21
추천
109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속마음 털어놓지마요~~~님의 흑역사와 약점과 질투만 사는거에요.나이들어보니 이젠 절대 내 속마음 안털어놔요. 친구는 고사하고 친엄마한테도 안털어놔야되요. 친엄마도 내 얘기를 동네방네 다 퍼뜨리고 다녔더라구요,,,,,,,,남이 먼저 얘기했어요. 엄마가 저를 질투하고 있다구요...남이 보는게 맞죠...자기자신은 모르죠
답글 1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8.06.16 16:4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밑에 진짜 공감된다 솔직히 위로해주는 것보다 진심으로 축하해주는 친구가 진짜 좋은 친구임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유유유 2018.06.16 15: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이먹을수록 더 느낄거야. 속마음 편히 털어놓을 수 있는 사람은 가족빼고 없단 걸. 모두가 삶의 굴곡이 있고 힘듦이 있는데 털어놓는다고 덜어지지도 않고 듣는 사람도 부담일 수 있어
답글 0 답글쓰기
2018.06.14 11: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vrz
답글 0 답글쓰기
버스in버스 2018.06.14 08:3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간관계 인생살이 참 덧없다는 생각이 들죠? 나이먹으면 다 그렇습니다. 늙어서 그래요. 괜히, 불혹이니 지천명이니 하겠어요? 삶의 과정이라 생각하시고 그냥 그렇게 받아들이세요. 철이 일찍 들었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참나 2018.06.14 06:4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27살인데요.. 살아보니 누구나 각자의 힘듬.고통 하나쯤은 다 짊어지고 살더라구요. 겉으로 즐겁고 행복해 보이는 사람 조차도요. 그리고 누군가에게 내 속을 말한다는거 상대방도 부담될수있고 불편할수 있고 무엇보다 진심으로 공감해줄수도 없어요. 그냥 내가 나를 더 사랑하고 나를 위로하고 그런게 더 나은거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5:5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친구들이 평생 갈것 같지?아냐 살아 보면 알거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5:5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절대 속마음 털어 놓지마라
후회하는 날이 꼭 온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5:0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뭔가 털어놓으면 잠깐은 비밀 공유로 더 가까운 사이가 된 것 같지만 나중엔 떠벌리고 다닐까봐 걱정이 하나 더 생김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8.06.14 04:4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네가 옳다. 그게 사실 맞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3:0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내친구가 속마음 털어놓으면 어쩐지 기분좋더라 한편으로는 나를 믿고 얘기해준거니까
답글 0 답글쓰기
2018.06.14 02:3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나가는가다 글남겨요~ 한 10년 더 산 제 경험으론..나이들수록 더 없어진다는것 지금은 큰 고민이겠지만 지나면 아무것도 아닌 고민이였다는걸 느낄때가 올꺼에요 10대 땐 친구가 최고라고 생각했는데 나이 좀 드니까 친구보다 더 소중한게 가족이더라구요 엄마한테 고민털어놓으면 잘 들어주시면 그거로 충분한거에요 꼭 친구한테 얘기할 필요는 없잖아요? 아무리 친한 친구도 남이니까요~언제 어떻게될지모르는데 ..그 시간에 가족끼리 더 많은 이야기 시간을 가져봐요 내 얘기 잘 들어주는 가족이있으면 그만한게 어딨겠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머래 2018.06.14 02:1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가장 믿을 수 있는 절친이라 착각해서 네 맘 죄다 털어 놓으면 그 말은 다른 사람들에게도 전혀져 놀림 거리 된다...... 사람은 하고 싶은 말 다 하면서 살 순 없어!!!이 세상이 그리 호락호락하지는 않단다
답글 0 답글쓰기
직장인 2018.06.14 02:1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약점잡힌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1:38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궁금해서 물어보는건데 꼭 속마음을 친구한테 털어놔야돼?? 왜 속마음을 굳이 말하려는지 모르겠어...
답글 0 답글쓰기
2018.06.14 01:2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믿고 속마음 털어놓을 수 있는게 친구아닌가 오래 됐건 안됐건 문제가 될게 아니라 믿을 수 있는 친구면 얘기해도 된다고 생각함
답글 0 답글쓰기
2018.06.14 01: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이 친구만은 믿을 수 있겠다하고 막 너의 속사정을 털어놓아도 사람은 모르는거야 언제 등 돌리고 소문낼지 아무도 모른다구 차라리 이렇게 익명의 게시판에게 사정을 털어놓으면 믿을 수 있고 한결 더 편하지 않을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1:1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속마음 털어놓고 너의 슬픔또한 같이 슬퍼해줄 사람이 진짜 친구란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1:0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슬픔은 약점이되고 기쁨은 질투가 된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1:08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4 01: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속마음 털어 놓으루친구가 ..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