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야 나 집에오자마자 뺨맞음

ㅇㅇ (판) 2018.05.16 15:54 조회1,293
톡톡 10대 이야기 채널보기

내가 화장을 쿠션 틴트만 하거든 근데 오늘 졸사 찍어서 친구들이 셰딩이랑 눈화장 해줬는데 집에 오자마자 엄마한테 뺨맞음 나보고 창1년같대... 엄마가 물티슈갖고 내 얼굴을 벅벅 닦았는데 너무 세게해서 눈도 찔러서 충혈되고 지금 피부가 울긋불긋하고 뜨거움 시1발

7
1
태그
신규채널
[개망햇어] [싸우자] [말좀들어라] [쌉망했다] [급해얘들아] [약혐인가] [드루와ㅠ]
8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05.16 22:45
추천
1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무슨 창년이야;; 딸 한테 창년이 뭐야 쓰니 한테 미안한데 너네 어머니 이상하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8.05.17 13:11
추천
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화장 조금이라도 진하면 창녀 업소녀 술집녀가 되는 기적의 논리.......... 시...발.......... 쓰니 힘내 ㅜㅜ 분통터지겠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6 22:45
추천
1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무슨 창년이야;; 딸 한테 창년이 뭐야 쓰니 한테 미안한데 너네 어머니 이상하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6 22:41
추천
1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중3때 친구따라 셰도우 샀다가 엄마한테 혼낫었담.. 걱정되서 그러실꺼야ㅠㅠ 나도 그때 반애들 거의 한다고 했는ㄴ데도 혼내셨어 지금부터 화장하면 나중에 피부 망가진다구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6 22:12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창년...?말이심한거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6 16:5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헉 어떡해ㅠㅜㅠㅜㅜㅜㅠ친구들이 해준거라고 해도 그러셔?
답글 1 답글쓰기
ㅇㅉㄹㄱ 2018.05.16 16:16
추천
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두 딸한테 창년은 너무하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6 16:0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이구 ㅠ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6 15:5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중3?
답글 2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