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부모님 나이드시면 당연히 모셔야한다는 남편

아아아악 (판) 2018.05.16 16:59 조회108,259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꼭 조언부탁드려요

1년차 신혼이에요

결혼전에는 가족들 안부도 모르고 밖으로만 나돌던 사람이 결혼하고

갑자기 효자가 되서 너무 힘들어요 ㅜㅜ 아..

 

일단 효자인건 그렇다치고 요즘 저희가 말만 나오면 다투는 주제가 저거에요

저는 맏며느리고 남편도 장남이에요

양가 얘기를 하자면

저희 부모님은 사업체 운영중이시고 엄마도 동업하고 계세요

노후준비 되어있으시고 조그만 건물도 있으세요

항상 만날때마다 밥도 사주시고 아직도 어린딸같은지

백화점 가서 사위 옷, 제 옷 무슨 날마다 사주시고 하세요

 

시댁은 가난하진 않은데 약간 빠듯한? 정도구요

돈을 모으고 계신지는 잘 모르겠지만 시누가 흘리는 얘기 들어보면

모아놓은 돈도 많이 없으신 것 같아요 집이 자가이긴한데 집 담보로 대출 받은게 있다고 들었어요

만날때마다 저희가 밥사구요, 친척들이라도 모이는 날엔 아들 자랑하시면서

은근 저희한테 밥 사길 강요하세요

 

뭐.. 이런 배경이구요

 

남편은 나중에 노후에 나이가 드셔서 일을 할 수 없으시거나 두 분 중 한 분이 돌아가시거나,

아프시거나 하면 당.연.히 장남인 자기가 모셔야한대요

그래서 제가 그럼 우리집이 그래도 오빠가 모실꺼야? 하면

당연히 그렇게할거래요;

 

근데 생각해보면 저희 부모님은 저희한테 의지하실 분들도 아니고,

노후에 큰 일이 없는한은 저희가 모실일은 전혀 없을 것 같고

시댁은 거의 70~80% 확률로 저런 상황이 생길거 같은데..

 

싫다고 해도 사람으로 태어났으면 당연한 도리래요;

저런 상황에서도 요양원을 보내드리거나 하겠다니까 저보고 싸가지가 없다는 식으로

얘기해요

 

그럼 오빠네 부모님을 모셔야하는 상황이라면 합치는게 아니라 오빠가 평일에 그쪽으로 출근해서

모시고 주말에는 나랑 보내자 나도 그렇게 하겠다 했더니 (판에서 예전에 본게 생각났음)

결혼했으면 며느리도 자식인데 같이해야지 무슨 소리냐고 해요

 

그래서 요즘 저 문제만 나오면 자꾸 싸우는데

결혼하고나서 왜저렇게 효자가 되는건지 모르겠어요

말도 안통하고 진짜..

 

아.. 쓰다보니 답답해지네요ㅡㅡ

남편한테 사이다 날릴 수 있는 방법 좀 알려주세요

405
23
태그
신규채널
[ㅈㄱㄴ] [조금빡침] [사진]
22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8.05.16 18:25
추천
258
반대
8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야~ 힘들게 키워놓은 남의 자식 뻔뻔하게 훔쳐가는 수준 보소.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ㅋㅋ 2018.05.27 00:5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진짜 딸처럼 해도 돼요? 주는 밥 먹고 쇼파에 누워있다 또 밥 먹고 해도 되나 나 바쁘면 청소도 부탁하고? 먹고 싶은 음식 있음 얘기하고? 엄마는 내 똥귀저기 갈아주며 키워줬는데 다 큰 딸 거저 얻고 싶으면 그 정도는 해줘야 되잖아요 딸을 바라는 거면 부모가 될 생각부터 하시든가
답글 0 답글쓰기
솔직한세상 2018.05.19 05: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결혼 할때 지원 받았나요?

---------

http://pann.nate.com/talk/342035440
답글 2 답글쓰기
ㅇㄴ 2018.05.18 23:21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며느리는 자식 ㅇㅏ니고요,,아덜이랑 결혼한 남의집 딸입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ㅅ 2018.05.18 19: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들 언제까지 가부장제에 묶여살꺼냐? 맨날 여자가받는차별이야기하면 남자도받는차별빼액빼액거리면서 그럼가부장제를 쳐없애던가 빡대가리들이 ;; 물론 가부장제가 남자한테훨신 받는손해에비하면 이득이지만 ㅋㅋㅋㅋ영악한것들 다디졌음좋겠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8 18:0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 모신다는게 꼭 한집에 같이 사는거란 자체부터 불편함. 자주 챙기든 근처살든 아프면 병원비를 대주든 다 할수 있지만 마지막에 같이 사는게 당연하다 뭐가 불편하냐 생각하는 남자들아 여자들도 본인 부모랑 사는건 안불편하단다.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8.05.18 16:0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낳가지지 마세요...철저히...왜 안가지려 하냐고 묻는 남편에게...글쎄? 사람일은 모르잖아? 뉘앙스를 풍기세요. 뭔가 느끼겠죠.
답글 0 답글쓰기
ㅆㅂ 2018.05.18 14:56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새끼 줘 패고 싶네. 뭐 저래 이기적이야? 니가 모셔라. 괜한 남의 딸 고생시키려고 하냐? 장인장모님도 모실 수 있다고?ㅋㅋㅋ 개가 웃겠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8.05.18 14:10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희한하게도 결혼전 부모에게 못했던 자식들이 결혼 후 효자가 되구요. 결혼전 부모의 자랑이었던 자식들은 결혼후 본인 가정에 충실하게 되더군요. 옛말에 배운 자식은 내 자식이 아니다. 그런말이 맞는가봐요. 부모님과 상의하세요. 그리 좋아보이지 않는 남편이네요. 긴인생 같이 하기에는...
답글 0 답글쓰기
11 2018.05.18 13:3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를 어떻게 버리냐? 꼭 모셔야한다, 베플 미쳤다 등등의 답글 단 남자 중 한명이라도 댓글 달아보세요. 본인들이 부모 수발(잔심부름, 심할경우 목욕, 똥수발) 다 드는 건 물론이고, 집안일 대부분을 책임지거나 가사 도우미 써준다는 가정 하에 모셔야된다는거죠?? 말뿐으로 말고 진짜 진실된 각오로요. 성인 3명 이상 가정의 집안일 대부분 다한다면 퇴근 후 2시간은 자리에 한 시도 앉지도 않고 집안일에 할애해야 하는데 본인 부모를 모실 때는 그걸 다 하겠단 뜻이죠??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공신美男 2018.05.18 13:18
추천
2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헤어져요. 남편보고 부모 버리라는 식으로 얘기하는구만 글쓴이는 부모 잘나서 그런일 없을것 같으니까 그런식으로 얘기하지. 사람 일 모르는거에요. 맘씨 곱게 쓰고 남편이랑은 그냥 헤어져요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의잉 2018.05.18 13:05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모님 함께 살며 삼시세끼 다챙기고 집안청소 더 신경쓰고 늘어난 빨래들, 살림살이들 그건 누가 해요? 본인이 할생각인거죠? 아니면 본인 가족이 늘어났으니 가정부라도 불러줄 생각하고 그렇게 욕하는거죠? 귀한집 딸 데려와서 결혼했는데 고생시키면 그건 진짜 쓰레기니까 ^^ 남자들이 생각하는 모신다의 개념은 무엇인가요? 그냥 나의 가정과 부모님이 함께 사는거 정도 아닌가요? 그렇게 간단하게 생각하고 있으니 이 글에 욕하고 열내는거 쓴님을 비롯한 여자들을 모두 나쁜년으로 몰고 있는거 아닌가요? 진짜 이많은 댓글중 제정신박혀있는 남자 찾기가 하늘에 별따기보다 어렵다니.. 기가차네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2018.05.18 12:3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 부모님 없어요?? 쓰니도 쓰니 부모님 모셔야죠 각각 나이들어서 자기부모님 챙기자해요 그럼 그러면 되겠네 ㅋ
답글 1 답글쓰기
102938 2018.05.18 10:01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느 시어머니가 며느리한테 자꾸 우리딸같아서~우리딸이지~ 라고 얘기해서 며느리가 참다가 진짜 엄마한테 하는거처럼 해볼까요?^^ 하고 웃으면서 말했더니 그다음부터 딸이라는말 쏙 들어갔다던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8 09:38
추천
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며느리는 자식 아니에요.유산상속도 안되는데 며느리가 뭔 자식??남편도 엄청 뻔뻔하네 총각시절에 밖에서만 나돈 사람이 결혼하고 나아지겠어요?말이 모신다는거지 니가 우리 부모님 돌봐라 나는 옆에서 립서비스,잔소리만 하겠다는 뜻 입니다.부모님 노년 걱정하는자식들은 결혼전부터 잘해요~결혼전은 혼자니 귀찮았지만 결혼후는 아내가 있으니 본인이 집에 모셔도 뒤처리는 아내몫 지금처럼 너도 자식이니 효도해라 남자인 나보다 여자인 니가 더 섬세하니 니가 더 효도해라 며느리 도리다 이 삼단콤보로 엄청 갈궈댈거고 효자소리는 본인이 듣고 기세등등해질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거북이아빠 2018.05.18 08:09
추천
0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정말 글쓴이도 그렇고 다들 그러네요.부모님이 힘들어서 모실수 밖에 없다면 그래야 하는거 아닌가요?나중에 당신 자식 나아서 똑같은 대우 부디 당하시길
답글 1 답글쓰기
2018.05.18 02:28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웃긴 게 보통 혼 전에 불효자인 인간들이 결혼만 하면 효자 코스프레하더라. 혼자 하면 상관없는데 거기에 왜 자꾸 배우자를 강제로 끼워넣고 강요하는지 이해 불가. 이런 인간들은 제발 결혼해서 멀쩡한 사람 인생 망치지 말고 혼자 살았으면. 그냥 결혼 안 하고 부모랑 살면서 효도하면 될 걸 왜 굳이 남의 집 귀한 자식이랑 결혼해서 피를 보게 만드는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8 01:3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의 도리 상 부모를 모르는 체 할 순 없죠. 그렇지만 본인 부모님이니 남편 본인이 더 효도해야죠!! 남편 부모님이 남편만 키웠지, 쓰니 똥기저귀 갈아주고 밤잠 설쳐서 젖 먹이며 키운 거 아니잖아요?? 모시고는 살되, 그 대신 부모님 수발과 집안일의 80프로 남편이 한다고 각서쓰고 하세요. 그래도 요리는 여자가 잘하니까 님은 요리와 밥만 딱 하고! 그 외에 설거지, 음식물 쓰레기 처리, 집안 청소와 __질, 화장실 청소, 분리수거, 빨래 옷정리, 먼지 털기 등등 모든 항목 남편이 다하는 걸로.
답글 0 답글쓰기
침울하 2018.05.18 01:3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친..왜 며느리가 자식인데? 쓰블..밥먹여가며 씻겨가며 아플때 병원데려가며 공부시켜가며..했냐? 쎄빠지게 키운건 아들이구만..어따대고 며늘이도 자식이니 말도안되는 어거지로 합리화시키나!지금 남편놈 본가퀵으로 반품하셈~~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