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남친 어머님의 이상한 셈법

시자는다아아 (판) 2018.05.17 17:36 조회11,214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저랑 남친은 반반결혼 하기로 했습니다.
예단예물, 함,꾸밈비,이바지 복잡하고 돈드니 다 빼고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그러다가 남친 어머님께서 전화해서 예물 해줄테니 예단 해오랍니다.
황당해서..남친이랑 이야기한 상태냐고 물으니 그놈은 알거 없고, 예물 천정도 해줄테니 예단 천정도 해오래요 ㅎㅎㅎㅎㅎ
제가..어머님 예단은 집 값에 대한 보답인데 그럼 집 값 보태주실건가요? 하니까
예단은 예물에 대한 댓가다 하심 ㅎㅎㅎ
뭐 싸우기도 뭐하고 너무 황당해서 아무 생각도 안나서 반박 못 했네요.
제가..그럼 함에 꾸밈비는요?하니까 넌 욕심이 왜 그리 많냐고 함 ㅎㅎㅎ
아...퇴근하고 남친한태 무슨 말을 하죠? 아니다..하루 미루고...댓글들 활용할려합니다...조언 부탁드립니다...꾸벅....
3
29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살려줘] [알바조언] [ㅇㄱㄹㅇ]
1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baboya 2018.05.17 18:44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머님, 시작도 안한 예비 부부에게 비밀부터 만들라고 하시는 거예요? 저희는 되도록 비밀 안 만들고 살려고 해요. 아시지만 저희가 어머님께 한푼도 지원 받지 않고 저희 스스로의 힘으로만 결혼준비하는 거잖아요. 그래서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ㅇㅇ씨랑은 논의해야 해요. 일단 ㅇㅇ씨랑 논의해서 저희가 내린 결론을ㅇㅇ씨가 직접 어머님께 얘기하라고 할게요. 댁내 결혼과 관련된 요구사항은 아드님이랑 논의하시는게 맞는 것 같아요." 근데 나는 어째 시어머니 자리가 쎄한 느낌이네요. 혹시 모르니 예물값 먼저 받고 예단비 보내요. 예단비만 받고 예물비는 지금 돈이 없으니 나중에 주마 하면서 차일피일 미루다가 입 싹 닦을수도 있을 것 같은데? 축의금도 신랑 앞으로 들어온건 친구들에게 따로 단디 챙기라고 하고. 시모에게 연락올 때마다 우리는 비밀없다 하고, 연락할 때는 신랑이랑 같이 있는 자리에서 스피커폰으로 하고. 왠지 그래야 평안할 것 같아요. 어이구~ 행복해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ㅋㅋ 2018.05.17 17:58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반결혼이라면서요. 예물 천 줄테니 예단 천 해와라? 어머니 저 예물 안받아도 돼요. 라고 끊으셔야죠. 그래도 예물줄게 예단 해와 하면 저는 예물 안받고 싶어요. 어머님 그냥 왔가갔다 셈 쳐요 하시지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8.05.18 02:5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야. 예단은 반정도 돌아오는데 반해 예물은 몽땅 니꺼니, 금마랑 굳이 결혼하고으면 그냥 하자는대로 해. 남는장사구만.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8.05.17 23:14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결혼 안하고 말지 시모자리 그지똥 같네.그런 집안이랑 엮여서 앞날에 좋을거 하나도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HH 2018.05.17 22: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럼 남자는 예물 안받는 거예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7 21:01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신랑한테 넘기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5.17 20:2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10여년전에 나아는 언니도 반반이었는데(언니쪽은 온리 현금으로 다 해서 감. 남자쪽은 신랑이 7천 대출받아서 3천 엄마드림.. 결국 그 4천도 언니랑 같이 갚아나가야 할 숙제됨)예비시모가 언니한테 따로연락해서 “얘 아가야 나 샤네ㄹ 가방 하나 해다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랑이 노발대발해서 어머님 가방얘기 쏙 들어감
답글 0 답글쓰기
baboya 2018.05.17 18:44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머님, 시작도 안한 예비 부부에게 비밀부터 만들라고 하시는 거예요? 저희는 되도록 비밀 안 만들고 살려고 해요. 아시지만 저희가 어머님께 한푼도 지원 받지 않고 저희 스스로의 힘으로만 결혼준비하는 거잖아요. 그래서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ㅇㅇ씨랑은 논의해야 해요. 일단 ㅇㅇ씨랑 논의해서 저희가 내린 결론을ㅇㅇ씨가 직접 어머님께 얘기하라고 할게요. 댁내 결혼과 관련된 요구사항은 아드님이랑 논의하시는게 맞는 것 같아요." 근데 나는 어째 시어머니 자리가 쎄한 느낌이네요. 혹시 모르니 예물값 먼저 받고 예단비 보내요. 예단비만 받고 예물비는 지금 돈이 없으니 나중에 주마 하면서 차일피일 미루다가 입 싹 닦을수도 있을 것 같은데? 축의금도 신랑 앞으로 들어온건 친구들에게 따로 단디 챙기라고 하고. 시모에게 연락올 때마다 우리는 비밀없다 하고, 연락할 때는 신랑이랑 같이 있는 자리에서 스피커폰으로 하고. 왠지 그래야 평안할 것 같아요. 어이구~ 행복해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5.17 18: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물안할꺼에요 저 예물해주실 돈 예단받았다 생각하세요^^ 하심 됩니당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dd 2018.05.17 18:12
추천
9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어머니 말바꾼건 둘째치고.

근데 누가 예단이 집값에 대한 보답이랬나?
워마드 판 언니들이 그렇다고 하니까 그런거야? ㅋㅋㅋ
니가 더 이상하다.
답글 1 답글쓰기
ㅋㅋ 2018.05.17 17:58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반결혼이라면서요. 예물 천 줄테니 예단 천 해와라? 어머니 저 예물 안받아도 돼요. 라고 끊으셔야죠. 그래도 예물줄게 예단 해와 하면 저는 예물 안받고 싶어요. 어머님 그냥 왔가갔다 셈 쳐요 하시지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8.05.17 17:49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상한 셈법,,,,,,,그람 이상하게 해야죠,,

예단 >>>예물,폐백비. 등 다해달라하세요,,,ㅇ예단보냈으니 다하고 싶다고,,그래야 비슷하다고,,동문서답하세요,,다들 그렇게한다고하든데라면서,,,원래 여자들은 맨몸으로 간다들 하는데,,어머니 다해줄거죠,라고해요,,,
제가 아는 종가집으로 시집간 언니분은 시집갈때 몸만가고 그 종가집에서 혼수며 예물이며 옷이며 다 받았다고 했습니다..라고 원래 종가집은 그렇게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5.17 17:4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개인들이 돈 벌어놓은걸로 하는거 아닌가요?;;;
그냥 능력 안돼 못한다 해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