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산들바람(breeze) (4)

바다새 (판) 2018.06.27 20:38 조회57
톡톡 남자들의 속깊은 이야기 채널보기

  아래 언론기사를 보면, 기자님께서는 매우 정성을 들여 기사를 작성하신 후 인터넷에 올렸다는 느낌이 듭니다.

 

  물론 내용이 더 중요하겠지만, 형식을 지킨다는 것은 '정성'을 의미하니까요.

 

(아래 언론기사 중에서)

:<>: "큰 성공"(great success)을 거뒀다고

:<>: 미국의소리(VOA) 방송 등이 보도

:<>: 북한은 (핵실험) 장소를 폭파

:<>: "궁합이 잘 맞았다"(good chemistry)고 거듭 강조

:<>: 내용의 '아름다운' 문서라고 설명했다

:<>: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도

:<>: (김정은 위원장)가 올림픽에 참가하겠다고

:<>: "가능성이 정말로 충분했다(real good chance)"

:<>: 큰 함성을 질렀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 ( KaKaoStory ID : vvcdw1962 ) // // ( v v c d w 1 9 6 2 ) //

 

[펀글] 트럼프 "북미정상회담은 큰 성공북한서 반미간판 사라졌다"(종합) - 연합뉴스 (2018. 06. 26)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권혜진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5(현지시간) 6·12 북미정상회담으로 "큰 성공"(great success)을 거뒀다고 자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미 사우스캐롤라이나 주 웨스트컬럼비아에서 열린 헨리 맥매스터 주지사 지지유세에서 북미정상회담을 통해 북한 비핵화 등의 성과를 거뒀다고 자화자찬하며 이같이 말했다고 지역지 포스트 앤드 쿠리어와 미국의소리(VOA) 방송 등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제 우리는 하늘을 보지 않는다. 저 위에 어떤 로켓도 없다" "우리는 큰 성공을 거뒀다"고 자랑했다.

 

  그는 "그 어떤 로켓 시험이나 핵실험, 탄도미사일 시험도 없었고, 북한은 (핵실험) 장소를 폭파했다"며 정상회담 후 북한의 핵실험이 더는 없다는 점을 재차 강조했다.

 

  그러면서 "세계는 훨씬 더 안전한 곳이 될 것이며, 북한은 훨씬 더 나은 장소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지난 12일 싱가포르에서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역사적인 정상회담을 한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과 "궁합이 잘 맞았다"(good chemistry)고 거듭 강조하기도 했다.

 

  "긴 시간이 걸리고, 쉽지 않겠지만 시간이 지나면 해결될 것으로 본다"면서 "북한이 전국 곳곳에서 반미 간판을 내리고 있다. 내가 곳곳에 내건 반 언론 간판 같은 반미 간판이 북한 전역에 있었는데 그것들을 내렸다"고 말했다.

 

  AP 통신에 따르면 북한은 매년 6·25 당일 개최했던 '미 제국주의 반대' 군중집회를 올해는 열지 않기로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양측이 서명한 합의문은 "비핵화를 하고, 미군 유해를 돌려받는 등 여러 가지 일을 하겠다"는 내용의 '아름다운' 문서라고 설명했다.

 

  그는 정상회담 합의문 내용에 대해 "비핵화를 하고, 이것저것을 하고, 유해를 돌려받고, 많은 일을 한다는 것"이라면서 "실험을 하지 않고, 포기하며 탄도미사일 엔진 (실험) 장소를 포기하고, 단계를 거쳐 북한 비핵화를 해낸다는 것"이라고 압축해 설명했다.

 

  하지만 '가짜 뉴스'가 자신의 성과를 제대로 보도하지 않는다며 미국 언론에 날을 세웠다.

 

  그는 "가짜 뉴스가 뭐라고 했는지 아느냐. 내가 만나기로 동의했기 때문에 모욕적인 패배를 당했다고 하더라"라며 "그들은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믿지 못했다. 그러고는 이틀 뒤에 힐러리 클린턴도 했을 것이라고 하더라. 난 그렇게 생각 안 한다"고 회담 성과를 평가 절하한 매체를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평창동계올림픽도 자신 덕분에 성공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올림픽, 그 올림픽에서 시작됐다"며 평창동계올림픽 이야기를 꺼낸 뒤 "올림픽이 큰 실패로 끝날 수 있었는데 결과적으로 성공했다.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도 우리 공을 인정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사람들은 개막식을 보면서 핵무기 공격을 당하고 싶지 않아 했다. 개막식을 보면서 동시에 하늘도 바라보는 것을 원치 않았다"면서 올림픽 전 입장권이 잘 팔리지 않는 상황이었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러나 난데없이 그(김정은 위원장)가 올림픽에 참가하겠다고 하면서 환상적인 성공을 거뒀다. 훌륭한 올림픽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이 취임하기 전 북한과 전쟁할 "가능성이 정말로 충분했다(real good chance)" "전쟁이 벌어졌다면 수백만 명이 희생될 수 있었다"고도 덧붙였다.

 

  이날 유세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 관련 발언을 할 때 군중들이 큰 함성을 질렀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firstcircle@yna.co.kr lucid@yna.co.kr

 

 

 

0
0
태그
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