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추가/ 집에서 담배피는 남편

(판) 2018.07.12 09:32 조회55,015
톡톡 남편 vs 아내 댓글부탁해
댓글 하나하나 다 잘 읽어봤고 잘 읽어 줬습니다.
22층이라 담배피러 왔다갔다 하기 귀찮아서 그랬답니다.
앞으로 집에서는 안핀다고 저멀리 나가서 피고 오겠다네요.
그렇게 이야기 하는걸 보니 아주 쓰레기는 아닌가 봅니다.
다들 조언 감사합니다.






다름이 아니라 신랑은 흡연자에요.그걸 뭐라하는게 아니라
얼마전 분양받은 아파트로 입주를 했습니다.
근데 집에 와서 제일 처음 찾던게 담배 필수있는 장소였어요.
여기저기 보더니 안방드레스룸 안쪽에 대피하는곳?그작은공간 있잖아요 거기서 피면되겠다 하더니 들어가서 피고 나오더군요
근데 담배냄새가 온 방안에 다 나고 그래서 여기서 피는건 아닌거 같다 그렇게 피면 윗집으로 갈거고 우리집에도 냄새가 나고
나가서 피던가 이참에 끊는건 어때?했더니
내가 내 집에서 담배피는데 남 생각을 왜 해줘야되냐 이렇게 금연아파트를 만들면 흡연자들은 어디서 피냐 내가 내는 세금이 얼만데 어쩌고 저쩌고ㅡㅡ더이상 대화가 안되서 말았는데요.
여러분들께 한마디씩 부탁 드려도 될까요?
그대로 보여줄려해요.
18
189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7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휴우 2018.07.12 12:42
추천
147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직도 이런 무개념 무식한 색히가 있다니
답글 5 답글쓰기
베플 2018.07.12 12:19
추천
126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와우 너무 미친거같애서 로그인하네요... 요새 아파트 그게 엄청난문제인데 이웃한테 암살당할수도잇어요...목숨조심하세옄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2 답글쓰기
베플 2018.07.12 12:43
추천
10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흡연자이고 아파트 살고 17층 사는데 담배필땐 항상 밖에 나가서 피워요. 저혼자만 사는 아파트가 아니니까요. 단 혼자살면서 창문다닫고 담배피는건 괜찮을것 같네요 가족들이 있는데 그런다는건 배려심도없어보이구요. 전 담배는 정말 기호식품이라고 생각하고 주변에서 금연하라고 하면 내가 피고싶어서 내돈주고 핀다고 떳떳하게 말하는데.. 그게 남에게 피해가 된다면 안된다고 생각하네요.. 잠깐 나와서 담배피는거 어려운거 아니에요.. 싫다는 가족들을 생각해주시길
답글 8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솔직한세상 2018.07.15 02:43
추천
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박근혜는 담배 가격은 그렇게 잘 올리면서

그 돈으로 다양한 대책은 안 만들고 뭐한거죠?

---------

http://pann.nate.com/talk/342579845

----------

"집 앞에서 50여 명이 담배를...에어컨도 못 켠다"

금연 구역 피해 인도에서
담배 피우는 사람들, 인근 주민들은 '죽을 맛'

호소 현수막에도, 경고문에도 아랑곳 않고 '뻑뻑'
"대충 설치해놓은 흡연실, 외면 받을 수밖에"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444163&CMPT_CD=P0010&utm_source=naver&utm_medium=newsearch&utm_campaign=naver_news

----------
/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5 00: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흡연충 진짜 싫어요 너무 이기적이에요 담배냄새 토나오고 냄새도 안빠지고 저희남편도 내려가기 귀찮다고 담배를 찐담배같은걸로 바꿨는데도 냄새 쩔어요 담배피면 진짜 때리고 싶을 정도에요 오히려 찐담배로 바꾸고 집에서 펴요 11시까지만 피기로 해놓고 약속도 안지켜요 한 10년 더 이러면 죽으라고 고사지낼지도 모르겠어요.. 얼마나 더 ㅈㄹ해야 집에서 안필지
답글 0 답글쓰기
nicknam... 2018.07.14 01:3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집에서담배핀다고 다쓰레기는아냐 주차선지키느냐 아니냐로 인성볼수있다 이런연놈은 절대상종하면 안된다 주차쓰레기
답글 0 답글쓰기
정명환 2018.07.13 17:3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창문받고 방문받고 밀페된 공간에서 담배 태우면 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개뿔 2018.07.13 16: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무식하면 용감하다든데... 용감해서 좋겠네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8.07.13 16:2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4층 구조에 아래는 원룸, 위는 주인인 집에 삽니다. 우리 아래 층에 사는 남자분들이 밖에 나가 담배 피기 싫어, 복도에서 핍니다. 그러면 바로 윗집, 저희 집에 담배 냄새 그대로 나지요. ㅎㅎ 다행히도? 저희 엄마, 아빠는 연세가 들어 후각이 둔해졌어요. 담배 냄새를 모르더라고요. 저만 매일 복도를 내려갈 적마다 코를 틀어 막고 중얼거립니다. 젠장~~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6: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차라리 전자담배나, 찐담배 요즘 많이 팔자나요 , 그런걸 사드리면 어떨까요 ? 그건냄새도 안나고, 금연이 정힘드시면 그것도 괜찮을것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힘들어요 2018.07.13 15: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러게요. 처음부터 창문없는 방에, 안에서는 안열리고 밖에서만 열리며, 모든 구멍은 연기 안나오도록 방에 테이프 붙이고, 그안에서 연기 다 처먹고 나오면 좋을텐데..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3 15: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미 집에서 담배 핀거 자체가 쓰레기에요..... 앞으로 잘 교육시키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에헴 2018.07.13 14:5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밖에 나가서 피워도 눈치 보여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3 13:5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글쓴이님 남편 욕 심하게 먹으니 싫었나봄 ㅋㅋ
후기에 남편 두둔하는거 보니 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3 13:3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윗집에서 방방 뛰고 개진상인집이 들어왔으면...
답글 0 답글쓰기
오호 2018.07.13 13:2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글쓴이 너무 귀여움~ 남편이 아주 쓰레기는 아니라구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3 13:03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 남편 그렇게 담배 쳐피다가
누구한테 칼침이나 맞아서 뒤졌으면 좋겠네요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ㄱ 2018.07.13 11:4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도 아파트 이사가는데 저희부부 둘다 흡연자예요,, 근데 아파트 내에서는 흡연불가여서 아예 단지 밖으로 나가야 하더라구요. 그래서 왠지 금연할거같네요 ㅋㅋ 그리고 집안에서 피면 담배 찐이라고 해야하나..? 그런게 벽이고 천장이고 연기 타고 붙어서 집에 정말 안좋아요.. 귀찮더라도 밖에 나가서 다른사람 피해 안주게 흡연하셨으면 좋겠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1:3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난 22층사는데 1층내려가서 흡연구역 가서 핀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집에 있을땐 끽해야 한번? 피러 갈까 말까임 귀찮아서 ㅋㅋ 저거저거 정신나간 도라이색기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1: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럼 그 윗집 사람은 왜 님 담배연기를 맡고 앉아잇어야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1: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이코스 처럼 냄새 별로 안나는 담배 있어요. 그거 쓰라고 하세요. 진짜 담배 끊는다는 사람들 대부분 못끊죠.
답글 0 답글쓰기
ggggg 2018.07.13 11: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진짜 인성 개극혐이네
답글 0 답글쓰기
라니 2018.07.13 11:06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흡연자고 집에 방 하나에 게임방 만들어 놓고 흡연하며 게임함. 그방에 청정기 두대임. 창문 닫아놓음. 내가 피고 싶어 피는건데 남한테 피해는 안주려고 함. 님도 방하나 남편한테 내어줘요. 남편도 집에서 지맘대로 놀고 쉴곳은 있어여지. 무조건 안돼 하지마만 하면 삐뚤어짐. 남편한테 집이 감옥같이 느껴지고 퇴근시간이 두려워지게 하는 존재가 되면 밖으로만 돌걸?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