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전남친 어머니한테서 온 카톡

2 (판) 2018.07.12 16:35 조회7,702
톡톡 헤어진 다음날 꼭조언부탁
전남친이랑 6년 만나고 헤어진 지 3달 가까이 되어가고 있는 여자예요 
만날 때 어머니가 워낙 잘해주셨고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던 사람이라 
만나 뵙지는 못하더라도 그래도 예의상 카톡이라도 드려야겠다 
라고 생각하고 있던 찰나에 먼저 연락이 오셨어요

첫아들 좌충우돌 기르던 중, 징글징글 속썩이며 자라던 놈이 
어느 날 이쁘고 야무진 여친 데려오기에 내심 너무 좋으셨다고
이도 옛일이 되었지만, 
저의 더 큰 도약을 위해 지금의 시기가 훌륭한 약재가 되길 바라신다며 
너무 고마웠고, 늘 응원하고 기도하시겠다며
"넌 할 수 있어" 라고. 

석 달 가까이 마음 잘 잡고 있다가 무너졌어요

전남친도 물론 좋은 사람이었다고 생각하고 싶지만
마지막에 이제 더 사랑하지 않는 거 같다며,
거짓으로 사랑하는 척 아끼는 척 대하는 거 보단 
헤어짐을 고하는 게 이기적이지만 우리를 위해 맞는 거 같다 하고
사귈 때 느낌이 싸했던 직장동료로 환승한 것 같더라고요 
그렇게 아니길 바랬건만

6년 동안 만난 시간도 추억도 떠올리기 아픈 기억이 돼버렸고
헤어진 게 꿈 같은 게 아니라 
오히려 그때의 제가 제가 아닌 것 같은 느낌..?
그냥 참 허무하게 남의 일처럼
아 그랬던 시절도 있었지, 내가 그랬었지 
이렇게 그냥 시간이 약이라는 말 믿으면서, 기다리면서 
나름 괜찮게 이겨내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전남친한테서 온 연락이면 냉정하게 씹을 수 있는데 (이미 다 차단했지만)
오빠 어머니한테서 저런 카톡이 오니 어떻게 답을 해야 할지
아니면 그냥 연락 안 하는게 맞는건지 
어느 게 인간으로서 된 도리인지 예의인지 잘 모르겠어요 

19
0
태그
신규채널
[약속한다]
10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07.12 16:43
추천
2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동안 감사했다고 잘지내시라고 답장해주는게 맞는거같음
어찌되었든 헤어진 남친이지만 저런 문자는 쌩까는건 아니라고 생각해요
어머님분도 헤어져서 마음아파서 먼저 연락한거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8.07.13 15: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7개월정도 짧다면 짧은 시간을 만났지만
거의 절반이 그사람의 가족과 함께한 시간이었어요
너무너무 잘해주셨고 아껴주셨고 저를 항상 양손가득 무얼 챙겨주시던 분들이셨죠
헤어진지 이제 세달넘었고 저는 제가먼저 연락드렸어요..
그동안 너무 딸처럼 아껴주셔서 감사하다고 이렇게 헤어지게되서 죄송하다고..
쉽지않았을텐데 이렇게 먼저 연락줘서 너무 고맙다고
내 아들이지만 너를 품을 그릇이 못되니 넌 더 좋은사람만나서 더 행복하게 지내라구
너의 행복을 응원한다고 엄마가 많이 사랑한다고
이렇게 답장을 해주셨네요..
저도 저 답장읽으면서 소리내서 한참을 울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4:1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주책맞게 내가 왜 눈물나니 ㅡ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3:5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건강하시고 잘 계시라고 해요 연락 이제 하시마라면서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3 13:2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만약에 어머님이 전남친 환승한거 알고 보내신거면 답장 안하겠는데
모르고 하신건거 같으니 저같으면 그래도 할거같음
아셨으면 미안하셔서라도 연락 못하셨을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2:4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머니는 참 좋으신데 어째 아들은 예의없이 환승이나 하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3 11:02
추천
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헤어지고 가장 아팠던 연락이 남친 아버님이 주셨던 전화였음 우리 못난 아들이랑 만난다고 고생많았다고 넌 좋은 사람이니 더 좋은 사람 만날거라고.... 그 전화받고 엄청 울었음 죄송하다고 이야기 했고 꽤 오래 시간이 흘렀지만 그 연락이 오랫동안 마음에 남았음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3 07:01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바람난 남친 어머니께 예의차리는게 참.. ㅠㅠ 글쓴이 후회없게 마음가는대로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2 16:49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예의상 간단한 답은 하겠지만 너무 미련남는 답장은 안하는게 좋을것같아요
되도록 대화가 이어지지 않게 대답하는게 좋겠죠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2 16:4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쁜감정이 아닐수는 없겠지만 그래도 심플한 답은 하시는 편이 글쓴이님 마음에도 더 낫지않을까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2 16:43
추천
2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동안 감사했다고 잘지내시라고 답장해주는게 맞는거같음
어찌되었든 헤어진 남친이지만 저런 문자는 쌩까는건 아니라고 생각해요
어머님분도 헤어져서 마음아파서 먼저 연락한거같은데.,.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