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휴가 같이 못가서 죄송하다고 시댁에 전화하라는 남편

Pp (판) 2018.07.13 12:01 조회59,265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댓글부탁
하..... 좀전에 통화하고 너무 어이없고 열받는데 남편은 자꾸 니가 이상한거라고 역정내고 있어서제가 정말 이상한건지 물어보자 이렇게 글 남겨요ㅜㅜ 


약 한시간 전쯤에 남편이 대뜸 전화로 “집(시댁)에서 31일날 제주도 가자고 전화왔는데 휴가날짜 안맞아서 못간다고 했으니까 니가 집에 전화해서 같이 못가서 죄송하다고해” 이지랄을 하는 겁니다.... (휴가 8월 1,2,3)


일단 이 상황이 너무 어이가 없어서 “뭐? 전화로 내가 뭐라고 해...?” 라고하니까 
“아니 같이 못가서 죄송하다는 말 말고 잘 다녀오시라고 말해” 라고 하라는데 (솔직히 죄송하다는 말 말고라고 했는지 죄송하다라고 말하고 라고 했는진 기억이 안나요;)


솔직히 오늘이 13일인데 31일날 휴가가자고 연락왔다는것도 어이가 없고 내가 잘못하지 않은 것에 대해서 사과를 하라고 시키는 남편의 태도가 너무 기가막혀 한소리 했더니 저를 이상한 여자 취급을 하더라고요;;;
전화한번하는게 그렇게 어렵냐며....... 하......


어차피 시댁에서 같이 여행가자고 했으면 갈거나 어차피 안갔을거면서  왜 난리냐 이러는데 가고 안가고의 문제를 떠나 본인 맘대로 정해놓고 나한테 뒤처리 맡긴거 같아 너무 기분이 나쁘네요; 
잘 다녀오시라는말은 여행떠나시가 전에 말씀드려도 되는데 굳이 당장 전화하라고 닥달하는 것도 이해 안가고요.....


전부터 남편한테 제주도 가고싶다고 노래를 불러도 씨알도 안먹혀서 속상했는데 혼자 저난리 핀거도 짜증나고 계획을 미리 짰으면 충분히 갈수 있던걸 못가게 되서 너무 화가나요ㅜㅜ 


아ㅜㅜ 생각할수록 화나....
ㅜㅜ톡커님들 전 아무리 생각해도 제가 잘못한게 없는거 같은데 이사람 왜 이럴까요....? 
239
1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사는얘기] [청원동의좀]
6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07.13 12:59
추천
17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가 생각이 짧았어 여보~ 상황이 어찌됐든 휴가때 어른들 모시고 여행 못가면 그래도 전화로나마 사과 드려야되는데 내가 이렇게 또 여보한테 배우네^^ 참, 이번 휴가때 친정 부모님하고도 휴가 못가잖아. 친정부모님도 서운해 하시니까 다음에 꼭 모시고 여행가겠습니다 올해 모시고 여행가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하고 여보가 전화좀해^^"
답글 1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7.13 13:14
추천
9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휴가 안맞아서 같이 못가는게 안타까운거지 죄송할 짓이냐? 미리 얘기한것도 아닌데 굽신거려야 됌? 같이 가기로 했다가 파토냐는 것도 아닌데. 며느리가 그 집 종도 아닌데 뭐만 하면 죄송하래? 그리고 지가 하면 될껄 꼭 시켜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12345 2018.07.17 17: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목만 봐도 남편 병의 신이네. ㅉㅊ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6 02:4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남편이 통화했을때 얘기했으면 됐을껄 굳이 왜 일을 복잡하게...나중에 놀러가기전에나 잘다녀오시라고 저나한통하믄되지..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5 19: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왜 남자들은 논리에 막히면 "이거랑 그거랑 같냐??" 거려요? 판남들 댓글좀요. 설명해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ㅁㅁ 2018.07.15 09:4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출산하고 첫 제사에 못가니까 전화해서 제사 못도와 드려서 죄송하다고 전화시키던 친구 남편이 생각나네요;; 참나 지는 친정 제사에 간적도 없으면서...남자들은 며느리가 뭔 종이라 생각하나바요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8.07.15 07:0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가해야지 어이없네
답글 0 답글쓰기
이건뭐 2018.07.15 07:0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 색희. 지들 부모 드럽게 대리 효도하며 챙기네ㅡㅡ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5 03:0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참 별 ㅈㄹ을 다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ndnd 2018.07.14 12:1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 왜 내가 쉬려고 일년을 기다린 휴가를 시댁이랑보내요?????????
답글 0 답글쓰기
거지 2018.07.14 12:0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병신새끼 뒤져라걍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4 11:4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게 뭐가 어렵냐고 하잖아요~ 별거 아니니까 자기가 직접 하라고 하세요~ 그리고 자기 부모잖아요? 손가락 장애 있대요?ㅎㅎ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4 11: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휴가가 맞았으면 와이프한테 얘기도 안하고 그냥 같이간다고 했을거 같은데 이건 뭐 그냥 본인이 다 저질러놓고 와이프보고 뒷수습하라는거임?
답글 0 답글쓰기
2018.07.14 11:2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총각때는 관심 1도없었을꺼면서 꼭 결혼하면 저러네ㅋㅋ 님 사과하면 바보되는거알죠?
답글 0 답글쓰기
ㄴㄴ 2018.07.14 10:0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하튼 남편들 지들이 직접 말하고 연락하고 하면 될것을 꼭 나한테 하라그래ㅡㅡ^지네 엄마면서..지는 우리 엄마아빠한테 한번도 연락 안해본게!!!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8.07.14 09:54
추천
0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즘 여자들이 착각하고 있는게 시집을 갔으면 시댁식구인거야 친정이 어딨어 ㅡㅡ 친정은 일년에 딱 두번 명절 지나고 주말에 가서 밥 한끼하고 오면 딱 맞는거여
답글 0 답글쓰기
이런ᆢ 2018.07.14 09:3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새끼또라이네ᆢᆢ뭘 죄송해? 어이가없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4 09:1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이 시집살이 시키네여 우리남편 같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8.07.14 09:05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으이그ㅋㅋㅋ 진짜 피곤하게 사네. 같이 못가서 죄송해요~라는 말이 정말 죄지은 사람처럼 굽히라는게 아니잖아. 못가는거야 어쩔 수 없으니, 어머님 아버님 같이 가고싶었는데 못가서 죄송해요~ 정도만 하라는거지 그걸 그렇게 난 잘못없으니 못해로 받아들이고있네ㅋㅋ 남편 진짜 불쌍하다. 여초채널에 올려놓고, 이거보라고 닥달하면 겁나 피곤할듯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8.07.14 08:14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처가랑 휴가가는건 생각도 못했을테니 대역죄인이네요. 처가댁 문앞에 거적때기 깔고 석고대죄 하라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7.14 07: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니당장 우리부모님한테 전화해서 사과해. 그럼 내가 그말똑같이해서 사과해줄께
답글 0 답글쓰기
솔직한세상 2018.07.14 07: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휴가 같이 못 가면

처가에 죄송하다 전화 하는 사위 인가요?

그렇게 교육 한 집안 인가요?

아니면 님도 아니면 됩니다

----------

http://pann.nate.com/talk/342615366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