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회사 대리가 이상해요.

ㅇㅇ (판) 2018.09.13 08:48 조회9,838
톡톡 회사생활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이 회사 다닌지는 1년 반정도 됐네요.
다름이 아니라.... 같이 일하는 대리가 이상한거 같아서요. 어떻게 해야할지 도와주세요.

대리라고는 하지만 나이가 많은 분입니다. 40대세요.
처음 회사에 들어왔을 때부터, 저한테 계속 밥을 사라고 하더라구요..
그냥 친해지시기 위해 그런 말을 하시는 줄 알았는데..
정말로 끌고 가서 얻어먹어요.

항상 밥먹으러 같이 다니시는 분들이 있는데, 그 무리에서도 밥을 사는건 10번에 한번 정도?..

맨날 뭐 명절 지내고 오거나, 휴가 지내고 오거나, 업무가 끝나거나 할 때마다 구실을 삼아서 밥사야지 ~? 하면서 말을 거십니다.

근데 문제는 정말 말로만 밥사야지가 아니라 약속도 아예 잡아버려요 ...;;

대놓고도 얘기해봤어요.

"저 돈이 없어서요..", "이번엔 잘 얻어 먹겠습니다.." 하면서 돌려서 얘기해도
꼭 굳이 같이 가서 밥이든 커피든 얻어 먹더라구요.

물론 아예 안 사주시는건 아닌데.. 거의 안사주시고, 
문제는 왜 사원들 모두한테 전부 밥사라며 말걸고 뜯어먹냐는 거죠.. 

이런걸 당한 게 한, 두 해가 아니에요, 제 과거 선배들부터 장장 거의 5년 이상은 해오셨더라구요.

그리고 같은 동료분들한테 자기 뭐 사달라고 해서 카드 달라고 하곤, 사원들 데리고 그 남의 카드로 커피 사줍니다. 그러면서 생색은 자기가 다 내구요.

사원들이 과자나 사탕 사오면 그 자리에 가서 사탕, 과자 한 움큼 가져갑니다.

거기다.. 알바생분들 나가고나면 남는 식권 가져가고.. (원래는 회사에 반납해야함) ;;

더 충격적인건 회사 사무실 안에서 손톱깎아요 ㅎㅎ
저희 사무실 정말 조용한데... 
거기서 딱..딱..딱..

더욱이 손톱깎는거 모아서 잘 버리는거도 아니고 그냥 자기 바닥에다 버려요ㅎㅎㅎ
그냥 버리고는 발로 휙휙 ^^


이런 분한테 걱정인건 .. 일을 계속 해야하는 것도 있지만,
밥먹자고, 밥 사달라고, 커피사달라고 할때 어떻게 얘기해서 퇴치를 해야할지
이젠 스토리도 안 그려져요. 

어떻게 얘기해야 할까요..


11
0
태그
1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09.13 13:53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안사주면 되는거 아니에요?;;; 물어보세요. 저한테 왜 밥사달라는거에요? 돈없는데 왜 뜯어먹으려하세요? 뭐라뭐라 하면 그냥 왜요? 네? 제가 왜요? 하세요.,.나이먹고 왜 저러는지, 어딜가나 저런 더러운인간들이 꼭 있네요ㅠㅠ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8.09.16 17: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친놈 아냐 , 거렁뱅이 ? ;; 그냥 거절해요
답글 0 답글쓰기
O 2018.09.14 23: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돈 없다고 해요. 엄마가 용돈준다고. 카드는 한도초과고. 현금은 없다고.
답글 0 답글쓰기
ㅁㅁ 2018.09.14 16: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매번 지갑을 안들고 왔다고 해요.
지갑을 숨겨놓거나 진짜 필요한 최소한의 현금만 가지고 계시길..
아니면 ○월○일 커피는 제가 샀는데 오늘은 대리님이 사주시면 안되요?
어거지로 밥사달라고 끌려가게되면 분식집으로..
답글 0 답글쓰기
2018.09.14 15: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거울보고 눈 똑바로 마주치고 아침저녁으로 10번이상 연습하세요. 안돼요 싫어요 제가왜요? 일주일 이상 연습하면 나도 모르게 하나는 나올겁니다. 싫다고 해도 들이댈거 같은 사람인데 돌려말하면 효과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zz 2018.09.14 14:2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돈을 가지고 다니지 마요 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8.09.14 10: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약속있다고 하거나, 밥 안먹는다고, 볼일있다고 하고 친한 사원들끼리 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9.14 09:3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진짜 솔직하게 또 밥사라 뭐사라 그러면 '제가 월급을 많이 받는게 아니라서 매번 이런 돈씀이는 부담스럽습니다. 죄송하지만 전 밥 혼자 먹도록 하겠습니다~' 라고 얘기해요.. 빙빙 돌려봤자 맨날 똑같을거고 절대 본인 뜻 꺾지 않을꺼예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9.13 22:04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현금으로 쓰니 밥값만 가지고 다녀요
답글 0 답글쓰기
하늘나라 2018.09.13 17:1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깔끔하게 앞으로 모든 비용은 더치페이하자고 해요. 칼같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9.13 17:1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 나이 먹고 대리인 이유가 있겠죠???
답글 0 답글쓰기
ddd 2018.09.13 15:31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꼭 저희회사같네요; 나이 쳐먹고 왜그렇게 빈대짓인지;; 세상에 나이 헛으로 먹은사람 너무 많네요
답글 0 답글쓰기
아이고 2018.09.13 14:0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한번 사주고 바로 다음날 오늘은 대리님이 사야죠?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9.13 13:53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안사주면 되는거 아니에요?;;; 물어보세요. 저한테 왜 밥사달라는거에요? 돈없는데 왜 뜯어먹으려하세요? 뭐라뭐라 하면 그냥 왜요? 네? 제가 왜요? 하세요.,.나이먹고 왜 저러는지, 어딜가나 저런 더러운인간들이 꼭 있네요ㅠㅠ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