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남자들이 설렐때

안녕 (판) 2016.01.25 14:47 조회60,231
톡톡 해석 남/여 남자의심리

여자들이 설렐때의 글이나 댓글은 많이봤는데 남자들이 설렐때 라는 글은 본적이 없는거 같아요

그래서 말인데 남자들이 순간 심쿵할때 썰좀 풀어주세요

42
6
태그
신규채널
[휴전중] [일상]
1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떠돌이 2016.01.26 00:30
추천
3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솔직히 설렌다는거는 갑자기 이뻐보인다는게 맞는것 같음ㅋㅋㄱ 뭐지 저번에 그냥 옆에 있는데 먹을꺼 나눠주거나 말 거는거 은근히 설렘 아무것도 아닌데 나 챙겨주고 있는것 같음 티나게 챙겨주면 안되지 당연히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J 2016.01.26 10:50
추천
2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예전에 여자친구가 자기어릴때 살던동네에 데이트하러 가자해서 따라나섰어. 나는 그 동네 길도몰라서 여자친구가 이끄는대로 따라다녓지. 걔가 살던집, 자주가던 분식집 같은곳에 같이 구경하며다녔어. 내가 알기전의 여자친구 모습을 상상해보니까 진짜 귀엽고 재밌더라. 그러다가 밤이되고 걔가 다니던 고등학교까지 오게됐어. 3층에는 고3이 야자를 하고있었고 다른층에는 아무도없고 조용했어. 우리는 둘이 몰래 학교에 숨어들어갔어. 선생님한테 안들키게 학교 이곳저곳다니다가 강당에 들어갔어. 여자친구가 무대구석에 있는 피아노를 만지작거렸어. 당시 여자친구는 음악교육과를 다녔는데, 입시준비할때 야자시간에 이곳에 와서 피아노연습을 했었다고 했어. 그리고는 여자친구가 피아노를 연주하기시작했어. 피아노소리가 강당에 울려퍼지는데 누군가 우리가 있다는걸 알아챌것만 같았는데도 여자친구는 계속 연주했어. 누군가한테 들킬것 같아서 떨리는 와중에 선율이 좋아서 기분이 묘했어. 아무도 없이 둘만이 있는 강당에서 여자친구가 피아노를 쳐준날은 아직도 또렷하게 기억나. 마치 영화의 한장면처럼 잊히지가 않아. 지금도 그때 생각하면 가슴이 뛰고 아픔. 나한테는 정말 설레는 일이었어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6.01.26 13:14
추천
1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쳐다봤는데 예쁠때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4 답글쓰기
ㅇㅇ 2016.01.26 13:07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쁠때 아 내가 쓰면서도 지겹네 이쁘면 방구껴도 설레던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6.01.26 12:52
추천
8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루저페이 ㄴㄴ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1 답글쓰기
2016.01.26 12:42
추천
2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벗을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6.01.26 12:21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334920666866
답글 0 답글쓰기
J 2016.01.26 10:50
추천
2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전에 여자친구가 자기어릴때 살던동네에 데이트하러 가자해서 따라나섰어. 나는 그 동네 길도몰라서 여자친구가 이끄는대로 따라다녓지. 걔가 살던집, 자주가던 분식집 같은곳에 같이 구경하며다녔어. 내가 알기전의 여자친구 모습을 상상해보니까 진짜 귀엽고 재밌더라. 그러다가 밤이되고 걔가 다니던 고등학교까지 오게됐어. 3층에는 고3이 야자를 하고있었고 다른층에는 아무도없고 조용했어. 우리는 둘이 몰래 학교에 숨어들어갔어. 선생님한테 안들키게 학교 이곳저곳다니다가 강당에 들어갔어. 여자친구가 무대구석에 있는 피아노를 만지작거렸어. 당시 여자친구는 음악교육과를 다녔는데, 입시준비할때 야자시간에 이곳에 와서 피아노연습을 했었다고 했어. 그리고는 여자친구가 피아노를 연주하기시작했어. 피아노소리가 강당에 울려퍼지는데 누군가 우리가 있다는걸 알아챌것만 같았는데도 여자친구는 계속 연주했어. 누군가한테 들킬것 같아서 떨리는 와중에 선율이 좋아서 기분이 묘했어. 아무도 없이 둘만이 있는 강당에서 여자친구가 피아노를 쳐준날은 아직도 또렷하게 기억나. 마치 영화의 한장면처럼 잊히지가 않아. 지금도 그때 생각하면 가슴이 뛰고 아픔. 나한테는 정말 설레는 일이었어
답글 0 답글쓰기
술술 2016.01.26 01:53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냥 요즘 같이 추운날에 춥다고 따뜻하게 입고 오라고 걱정해줄때? 예뻐보였음..왜 날 걱정해주지? ㅋㅋ 이런거?
답글 0 답글쓰기
제발 2016.01.26 01:36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좋아하는 사람이 뭘해도 설렌다. 길가다 개를 마주치면 쪼구리고 앉아서 쓰다듬고 꼭 껴안을때 난 그게 그렇게 설레고 좋더라. 어르신들한테 붙임성도 좋고 예의바를때 , 화나는 일 있어도 ,힘든 일 있어도 티안내고 밝은 척 할때.(가끔 펑펑 마음놓고 울어도 괜찮아)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6.01.26 01:34
추천
2
반대
1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 앞에서 옷을 벗고있을 때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4 답글쓰기
ㅇㅇ 2016.01.26 01:19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라면 먹고 갈래? 할때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4 답글쓰기
니얼굴 2016.01.26 00:32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교 아닌 애교도 설레 장난칠때 야~~ 그거 뭔지 알지?
답글 0 답글쓰기
떠돌이 2016.01.26 00:30
추천
3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솔직히 설렌다는거는 갑자기 이뻐보인다는게 맞는것 같음ㅋㅋㄱ 뭐지 저번에 그냥 옆에 있는데 먹을꺼 나눠주거나 말 거는거 은근히 설렘 아무것도 아닌데 나 챙겨주고 있는것 같음 티나게 챙겨주면 안되지 당연히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3 답글쓰기
댕뿌라 2016.01.25 14:51
추천
1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혼자 산다고 하면 설렘^^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