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감사합니다 +)방앗간 떡집 하는데 손녀 돌떡도없고 반지도 없음

뭐지 (판) 2016.11.13 21:42 조회96,099
톡톡 결혼/시집/친정 방탈죄송
추가) 이렇게 많이 얘기 들어주시고 공감해주시고 댓글 들 넘넘 감사합니다... 어디에도 서운한걸 말할곳이 없었어요.. 잠도 못자고 있는게 더 웃기지만 그저 그런집이다... 정이라곤 없는집,, 괜찮다고 스스로 위로만 하네요..
아이는 이뻐하면서 사이 안좋은거 아니라 더 서운한지 모르겠어요..
앞으론 조금씩 사서 상도 차려주고 먹어야지요..




방탈죄송합니다...
제목 그대로... 시댁 떡집하시는데 둘째 손녀 돌떡하나없이 반지도 없네요..
식구들 식사자리 마련해서 축하해줬는데..
아무것도 없는거보니 왜그렇게 서운한지..
제가 이상한거 아니죠..
돌떡은 너무 서운해서 돈드리고 해주래지 했더니 줄사람도 없고 받는사람 부담이라고..
돌떡 나눠주는것만 생각해요? 돌상 사진이라도 찍어줘도 되는데.. 식사하고 집에서 돌상해주는데 떡하나 없이 찍어주고..
저번 동서네 애기 백일땐 두박스나 떡 가지고 가시더니 돌 애기 떡 조금이 힘드셨을까 싶고..
친정에선 당연히 시댁이 떡집이니 떡은 안해주셨는데..
내일 다른떡집에서 백설기하고 수수경단 조금 사서 상차리고 다시 축하해줘야겠어요..

저희 돌 애기 축하좀해주세요..
또 저도 축하해주시고 위로도 해주세요..
1년간 아니 임신기간까지 2년이 힘들었는데 누구하나 고생했단 말 한마디 없네요
남의편은 남의편이라 말할건덕지도 없어요..
208
46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의견부탁해]
4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으왕 2016.11.13 21:45
추천
57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말 웃긴다. 방앗간을 하시면서 손주 돌떡을 안해주시다니.
일부러 해주기 싫으면, 남의 자식거 돈받고 돌떡 주문 받았을때, 넉넉하게 같이 껴서 한접시라도 남겨주겄구만...
평소에 왕래도 없고 사이가 무척 나쁘셨나봐요. 그러니 대놓구 약올리는것 같은데? 작게나마 떡 사다가 상차림 해주세요.
아기 돌 축하드립니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ㅡㅡ 2016.11.14 08:31
추천
2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동서는 해주고 님네는 안해줬다는건 뭔가 트러블이 있었다는거겠죠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남자 ㅇㅇ 2016.11.14 02:58
추천
18
반대
1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방앗간집 하는 시댁이 오죽했으면 떡을안해 줬을까.ㅉㅉ 대체 뭔짓을 저지른겨......ㅋㅋㅋ
답글 2 답글쓰기
찬반대결 ㅇㅇ 2016.11.14 14:33
추천
8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떡방앗간 한다고 꼭 떡을 해줘야 할 의무는 없잖아요?
나눠주고 사진 찍어 줄 생각이었으면 당신이 미리 준비를 했어야지
그걸 왜 시부모가 당연히 떡집이라고 떡을 해줘야 한다고 생각을 하죠?
그러면 돌 떡 해 달라고 얼마 드리면 될까요 라고 물어봤었어야지
당신은 얼마나 시부모에게 알아서 입맛에 맞게 해드렸는지 생각을 해봐요.
받는건 당연하고, 주는거에 대해선 생각이 많아지는 며느리 중 하나가 아닐까 싶네요
미리 준비하지 못한 당신 자신을 탓하고 반성이나 하쇼.
나? 나두 당신이랑 같은 며느리중 하나임.
난 당연히 받지도 않고, 당연히 해 드려야 한단 생각없음.
마음에서 진심으로 주고 받고 해야 서운함, 기대도 없음.
답글 4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21.01.16 18:4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쓰니님 탓 아무것도 없어요
돌떡이요? 지금이라도 하면 되죠!
아주 휘황찬랸하게 오색떡으로 맞춰서 주변에 뿌리세요
떡집이 너-무 바빠서 이제서야 돌린다고 죄송하다고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1.01.16 18: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말 축하드립니다. 좋은 날 슬퍼하지 마세요. 좋은 어머니이자 좋은 친구가 되실 거에요.
혹시.. 동서네 아이는 아들인가요?
그러면 모든 의문이 다 풀려서요............ㅎㅎ
답글 0 답글쓰기
개념탑재 2016.11.14 18:0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ㅎㅎㅎ 저 같음 다른 떡집에서 돌떡 맞춰서 다 돌리겠습니다. 돌떡 전달 하는 의미는 뭘 받고자 돌리는게 아니라 아이의 건강을 빌기위해 덕을 베푸는 문화로 알고있어요. 받은 사람은 축하의 마음으로 맛있게 먹어주면 그만이죠. 시댁에 바라고 서운해하시지 마시고 쓴님과 아기 행복을 위해 마음 다잡고 즐겁게 지내시길 바래요. 그리고 정말 축하드려요. 아이가 훌륭하게 자라서 이 어수선한 세상에 희망이 되길, 건강하길 기원할게요! 선배 육아맘이신 쓴님도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앞으로도 힘 내십쇼!
답글 0 답글쓰기
ㅁㅁ 2016.11.14 17: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떡 집이요?
답글 0 답글쓰기
2016.11.14 16: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우린 전화도 없더라구요..
답글 0 답글쓰기
나여자 2016.11.14 16:3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돌 축하드려용 이쁜 아가가 와서 벌써 돌이라니 고생 정말 많이 하셨겠어요 애 키우다보면 서운한 일 많아요 이것저것 다 신경쓰시지마시구 더 이쁘게 자랑스럽게 키우셔용 화이팅
답글 0 답글쓰기
힘내자 2016.11.14 15:02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쁜떡집에서 돌떡사다가 사진이쁘게 찍어서 시댁식구들 볼수있는데 사진올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일단은 2016.11.14 14:51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동서네도 둘째에요?? 떡은 그렇다 치고 보통 돌반지는 해주시던데 원래 돌상은 부모가 준비하는거잖아요 방앗간 하시니 뭐 좀 애교스럽게 전날 떡 좀 해달라고 말씀이라도 드려보시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6.11.14 14:33
추천
8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떡방앗간 한다고 꼭 떡을 해줘야 할 의무는 없잖아요?
나눠주고 사진 찍어 줄 생각이었으면 당신이 미리 준비를 했어야지
그걸 왜 시부모가 당연히 떡집이라고 떡을 해줘야 한다고 생각을 하죠?
그러면 돌 떡 해 달라고 얼마 드리면 될까요 라고 물어봤었어야지
당신은 얼마나 시부모에게 알아서 입맛에 맞게 해드렸는지 생각을 해봐요.
받는건 당연하고, 주는거에 대해선 생각이 많아지는 며느리 중 하나가 아닐까 싶네요
미리 준비하지 못한 당신 자신을 탓하고 반성이나 하쇼.
나? 나두 당신이랑 같은 며느리중 하나임.
난 당연히 받지도 않고, 당연히 해 드려야 한단 생각없음.
마음에서 진심으로 주고 받고 해야 서운함, 기대도 없음.
답글 4 답글쓰기
2016.11.14 14:3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왕래 끊어버려요 치사해서 진짜ㅋㅋㅋㅋ시월드 자체가 참 왜이렇게 조그만걸로 치사한지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6.11.14 14:26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울시어머니는 양장점 하시는데 우리애들 손수건하나 안만들어주셨음 ㅋㅋㅋㅋㅋ 뭐 그정도면 다행이지. 애낳고 잘낳았는지 묻지도않고 아프면 어디가아프냐 묻지도않고 ㅋㅋㅋ근데같이살고싶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집안에 자기대신 집안일이며 자기남편(시아버지) 밥챙기는거 귀찮으니 나보고 챙기라는거지 ㅋㅋㅋㅋㅋ 덕분에 손주들 얼굴 며느리 얼굴 못보고삼 ㅋ 난안봄 ㅋ 남편만보냄. ^_^ 아 ! 참고로 전 결혼할때 아무것도 단 1원 한장 안받음 ㅋㅋㅋ 이런시부모들있음. 근데 보면 자기 아들한테도 못함 ㅋ 무관심한부모
답글 1 답글쓰기
뭐얔 2016.11.14 14:0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가 돌 축하합니다~
한돌까지 잘 커준 아가도 기특하고
한돌까지 잘 키워내느라 쓴이도 고생많으셨어요. (토닥토닥 꼬~옥)
답글 0 답글쓰기
00 2016.11.14 14: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이거 방탈 아니에요 죄송하지 않으셔도 되는데..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ㅋ 2016.11.14 12: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임신하면 당사자만 힘든거고, 애 낳고서도 이뻐만 해줄뿐이지 도와주는거 없고, 돌잔치때 울언니들만 저에게 고생했다고 말해주더라구요. 울앤 이른둥이라 고생했거든요.
님도 애 키우느라 고생하셨어요. 조금만더 시간이 지나면 더 수월해질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6.11.14 12:18
추천
1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돌떡맞춘집이 엄청 맛있다고 계속계속 그러세요. 몇년동안 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6.11.14 10:1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아 너무너무 축하해요 애기 이쁘고멋지게 자랄거예요 그동안 고생많으셨어요 시댁이떡집인데 왜 ㅎㅎ 좀 너무했네요 다른떡집가서 사서해주세요 애기야 돌축하해
답글 0 답글쓰기
현실 2016.11.14 09:5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말 이상하네요.. 동서네 애기 백일은 떡 해주면서 님네 애기 돌은 어찌 그렇게 그냥 넘어가요? 남편도 도움 하나도 안되는 인간이라니.. 님 정말 많이 힘드시겠다...
이쁜 애기 보면서 조금이라도 힘내시길..
답글 0 답글쓰기
ㅠㅠㅇ 2016.11.14 09:49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보란듯이 다른떡집에서 떡 해다가 먹고 돌리세요 카톡 프로필에도 올려놓구. 그리고 아이 낳고 키우시느라 고생많으셨어요 아이도 예쁘게 건강하게 잘 자라길❤️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강안남자 2016.11.14 09:38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말년에 병들면 쌩까라.....
답글 0 답글쓰기
눈사람 2016.11.14 09:32
추천
0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평소에 잘 좀 하시지 그러셨어요..
답글 1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