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동생 옷 찢고 싸우고 나왔어

ㅇㅇ (판) 2017.06.23 01:31 조회48,902
톡톡 10대 이야기 조언부탁해
이어지는 판

동생이 내옷을 나몰래 항상 입고 나가거든 누가 내꺼에 손대는거 진짜 싫어해서 입지말라고 몇년째 얘기하는데 그냥 무시하고 입더라고ㅋㅋ.. 허락받고 입는거도 아니고 그냥 지맘대로.. 작년에 동생 담임쌤이 1년동안 찍은 사진으로 앨범 만들어 주셨는데 사진중에 절반이넘게 내옷 입고 찍은사진 이더라 페북 프사도 바꿨던ㄷㅔ 프사에 있는 옷도 내꺼ㅋㅋㅋ 그거보고 진짜 화나서 한번만 더 내옷입으면 니옷 찢어버린다 했는데 말만 그렇게 진짜 수십번 넘게 찢는다 했지 실제로 찢은적은 한번도 없어 잔소리만 했지 동생이랑 나이차가 꽤나거든 엄마는 동생한테 옷한번 못빌려주냐고 하시는데 한두번이어야지 허락도 안받고 옷 맘대로 쓰는게 짜증나서 절대 안된다고 했는데 오늘 내가 학교 좀 일찍 마치고 안방에 누워있는데 누가 들어오는 소리가 나서 안보고 엄만줄알고 엄마야?? 몇번 했는데 대답이 없더라고 난 보지도 않고 동생인줄 알고 야 너 왜대답안해~ 이렇게 말하니까 내방으로 들어가서 문을 닫더라고 얘가 내방에 들어가서 문을 닫을일은 없는데... 뭔가 의심스러워서 나가려고 일어나니까 문잠그는 소리가 났어 이때 동생이 내옷입고 나갔다가 혼날까봐 문 잠근거 눈치까고 내방앞에서 문열라고 했는데 안열어.. 문 발로차고 소리지르고 나오라 해도 안나와서 몇분동안 소리지르면서 진짜 안나오면 니옷 찢어버린다고 했지 그래도 안열더니 한참있다가 문잠근거만 풀더라ㅋㅋ 그래서 들어가 보니까 내바지 입고 웃으면서 서있는데 너무 짜증이 나는거야 순간 빡돌아서 니옷 자르게 벗으라고 하니까 상황파악 못하고 쪼개고 있길래 장난인줄 아냐고 가위들고 왔더니 그때서야 상황파악 하더라 처음엔 자를생각 없이 협박만 할라했는데 사과한마디도 없이 째려보고 옷을 안벗는거야 그래서 동생옷 소매 잡고 자르는척 하려고 했는데 소리지르면서 날 밀치더라고... 순간 나도 모르게 반사적으로 손이 나가서 뺨때렸어... 동생이랑 장난만 쳐봤지 한번도 때려본적 없는데... 때리고 나도 후회했는데 동생이 내손목을 잡고 벽까지 끌고가는거야 손에 가위들려 있어서 힘도 제대로 못쓰고 벽에 부딪혔지 손목 놓을 생각을 안해서 손톱으로 손을 눌렀더니 울더라고... 진짜 그러ㅎ게 할 의도는 아니었는데.. 그러면서 계속 싸우다가 동생한테 이번에도 안벗으면 진짜 찢는다고 했는데 옷을 벗어서 던지는거야ㅋㅋ 진짜 빡돌아서 가위들고 자르려고 하는데 안잘려서 손으로 찢었어.... 박음질 된 선들 따라서 다 찢고 내옷은 돌려받았어 내가 심한걸까? 때린거 잘못한건 알아.. 반사적으로 손이 나간거라 나도 아차했는데..

266
17
태그
신규채널
[ㄱㅇㅎㅊㅅ] [도움주라] [개색기야] [방석]
7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7.06.26 10:05
추천
15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기 글쓴이 비난하는애들은 다 동생들인가; 이거 안겪어보면 모름ㅡㅡ 아니 허락을 받으라고 이거 오늘 입어도되냐 그렇게 물어보면 싫다고 하다가도 마음약해져서 결국 빌려줘 깨끗이입으라고 근데 허락도 안받고 몰래입고가 다음에 내가입을라고 봤는데 화장품이나 음식묻어있어봐 그럼 그때부터 분노 폭발... 아 쓰면서 또 열받네 잘했어 쓰니ㅡㅡ 호되게 당해봐야돼 심보 못됐다고 할수도 있는데 그 이전에 몰래 가져다 입는건 절도임 아무리 가족끼리라도.
답글 5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7.06.23 01:40
추천
106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했어 동생이 먼저 사과할때까진 사과하지마 안싸우려면 서열 중요하더라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여고삼 2017.06.26 09:19
추천
6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배뎃말대로 옷방 손잡이에 체인걸어두고 동생한테 한번 더이러면 걍 다찢어버린다고 선전포고해 니가 계속 그렇게 말하는데도 입고다니는건 걍 너를 호구로 본다는거고 니가 언니라해도 조카 무시하겠다는 행동임 자매여도 존중할건 존중해야한다고 생각함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zz 2019.07.05 09:5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잘했어 그냥두면 지만 아는 이기적인 년 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12.01 12: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한거야 여태껏 참은게 대단하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12.01 12:0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했다 진짜 지금까지 참아온것도 대단하다 이반 기회에 확실하게 기를 눌러버리셈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8.12.01 11:5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말한마디가 그렇게 죽을만큼 힘들까?
입는다고 한마디만 하면, 그걸 입지 말라고를 해 벗으라고를 해
엄마도 편들어주니까 아주 기고만장해서 ㅉㅉ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12.01 11:5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동생은 뭘 입든 신든 나한테 다 연락하고입는데... 입을려면 허락받고 입으라고 해 빌려주기 싫으면 빌려주지 말고 너가 옷 주인인데 너 마음이지 그걸 또 몰래 입는동생은 뭐하는년이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9.09 12: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그랬어ㅌㅋㅋㅋㅋ쓰니 빡침 이해됨 남동생이 맨날맨날 내옷입고서 고마운줄도 모르고 담배찐내뭍혀오고 그러는거 조카빡쳐서 나도 옷 찢어버렸음 칼로 좍좍 긋고 니거 아니라고 종이에 적어놓고 방에 던져놨는데 좀 잠잠하더니 또 내옷에 손댐 손을 잘라버려야되나ㅋㅋㅋㅋㅋㅅㅂ..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8.08.02 08: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어릴땐 언니가 내옷 입는게 왜이렇게 싫었는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1.30 01:3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입지말라면 입지말아야지 ____이네 잘했어
답글 0 답글쓰기
n 2017.11.23 14:1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ㅅ11발 진짜 읽다가 감정이입되서 조온나ㅏ개빡침 ;; 나9살어린년이 동생인데 난성인이고 걘 중딩인데 저 ㅈ1랄임 옷도모잘라서 화장품에 향수까지 ㅋㅋㅋㅋ 그러고 걸리면 미안해... 이러면 다되니깐 맨날 처입음ㅋㅋ미안하면입질말던가 ㅅ1발려니 ㅋㅋㅋㅋ

하루는 얘가 지남친이랑 카톡한거를 컴퓨터에 켜놧길래 끌라그러니까 내이름잇어서 ???????하고 봣는데 위에내욕 개많앗음ㅋㅋㅋ 앞에선 미안해....이러고 불쌍한척 ㅈ되더니 뒤에선 뭔년뭔년 사라졋으면좋겟다느니 이딴말지껄이길래 정뚝떨에 더이상 보고싶지도않아서 대충 짐싸서 방구해서 나왓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년 카톡페북프사가 내가 미쳐못들고온 옷들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주 신나서 처입고잇길래 시간내서 옷가지러 집ㅈ에갓는데 내가 선물받았던거 다 지꺼마냥쓰고있고 옷도 ㄱㄹ가 되엇더라 깨끗하게입지도못하는 ㅅㅂ년이 진짜 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더한썰 개많은데 할말하않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1.17 15: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글쓴이는 작고 왜소하고 동생은 남자애만큼 덩치잇다는데 그만큼 맞는 옷이있음? 특히 바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09.09 00:0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우리언니가 내옷 겁나입고가는데;; 뭐 입을라면 계속몰래입고가 개빡치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09.08 22:12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런거는 엄빠한테 말해봤자 소용이 없어 말해도 좀 빌려주면 어때서라는 말밖에 안나와 그러니까 이번에 싸운걸로 한마디도 하지말고 사과할때까지 말하지마 진짜 유치해보일수도 있는데 이게 직방이야 글규 나같으면 짜증나서 뺨으로는 안멈추고 완전 치고박고 싸우고 방 문 잠그고 살듯
답글 0 답글쓰기
2017.06.28 00:0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나는 한살차이야.. 진짜 ㅈ같구 막 자기옷처럼입고 나가고 나몰래입고 들키고.. 진짜 계속 경고했는데도 계속 하더라.. 그래서 날잡고 개패듯때렸어 진짜 말이통해야 말을하지 말안들으면 때리는게 맞아ㅎ 잘했어 진짜 솔직히 여기서 아니라고 하는사람은 별로 경험한적이 없어서 그래.. 엄청 짜증나고 엄빠한테 말해도 언니인 니가 참아라 이런 소리만듣지.. 해결되지가않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06.27 17:08
추천
3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동생은 안죽을만큼 패도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06.27 12: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말로 햐도 못쳐들으면 짐승새끼지. 짐승새끼는 때려서 교육을 해야됨. (죽자고 달려들지마ㅠㅠ 극단적으로 비유한거야)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7.06.27 08:34
추천
1
반대
9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야.. 댓글 보고 혹시나 해서 댓글 단다 솔직히 내가 동생이라서 이런 생각하나 하고 고민하다가 쓰는거야 예전에 나 대학 다닐 때 언니랑 크게 싸운 적이 있었어 내 손등에 언니 손톱자국 아직 있을 정도로 엄청 크게 싸웠어.. 근데 솔직히 지금은 잘 지내지만 그때 너무 서러웠다 다시 태어난다면 언니 없는 인생 살고싶을 정도로.. 동생이 미울 수 있다고 생각해 동생이 잘했다는 얘기를 해주려는게 아니고 동생은 뺨 맞은 기억 평생 갈 것 같아서 하는 얘기야 솔직히 아무리 언니라니만.. 서열이니 하면서 폭력까지 쓰는건 아니라고 본다 나 초딩때 뭐 잘못하면 언니가 무릎꿇고 손 들라 했던건 그렇게 나쁘게 기억안하는데 손톱으로 난도질하면서 싸울 땐.. 솔직히 진짜 겁나더라 그날 방문 잠그고 잤어 다시 쳐들어올까봐.. 동생이 뺨 맞았는데도 너한테 다시 똑같이 폭력적으로 안대는 건 이미 자기가 서열 밑이라는걸 아는건 아닐까??? 사람들 댓글처럼 난 쟤가 잘못해서 언니로써 한거야 이딴 개소리는 집어치웠으면 좋겠다 뺨 맞는건 언니든 부모님이든 누구든 내가 잘못했지.. 이런 생각보단 아니 내가 이 정도로 잘못했나하는 생각이 들 것 같아 동생 잘못과 별개로 뺨 때린건 아니라고 본다ㅜㅜ 되도록 빨리 둘이 말로 다시 풀었음 좋겠어 동생아 내가 이렇게 한거 잘못했다 근데 내가 지금까지 니가 생각한 것 보다 엄청엄청 많이 힘들었다 등등 이렇게 말이야... 솔직히 뺨 때린 쓰니 나도 무섭다 난 전남친이 개쓰레기짓 했을 때도 뺨 못 때리겠던데
답글 4 답글쓰기
ㅇㅇ 2017.06.27 07:46
추천
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과하지마 사과왜해ㅋㅋㅋㅋㅋ나같으면 머리카락아가지고 벽에다 동생대가리 박았다 안그러면 다음에 또 그런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06.27 06:0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는 우리 언니가 그러던데ㅋㅋㅋ처음엔 나도 진짜 열받는데 웃으면서 넘겨서 더 열받았는데 요즘에는 내가 바쁘니까 신경도 안쓰인다...무뎌진건가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