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냥이가 계속 쥐를 잡아와요ㅠㅠ

냥냥이무셥댜 (판) 2017.09.28 23:56 조회212,878
톡톡 사는 얘기 채널보기
얼마전에 주택으로 이사온 여자사람입니당..

이십대 중반에 직장때문에 타지역으로 혼자 이사와서

어릴때부터 키우던 강아지랑 살려고 주택으로 이사왔어요!!
이사온지 딱 육개월차인데 한 두달쯤 될때부터 우리집올라가는 계단에 고양이가 한마리 있더라구요

딱봐도 나이는 있어보이구 (털이 좀 푸석푸석? 약간 듬

성듬성했음!!) 길냥이 인것 같더라구요~

처음엔 그런가 보다 했는데 제가 반려견을 키우고 있어서 그런지 다른집 음식물통 뒤지는걸 보고 너무 맘이 아프더라구요~
처음엔 우리 멍멍이 사료를 아침마다 그릇에 내놨어요..
아무래도 사람먹는 음식 찌꺼기 보단 나을 듯 해서 ~
하루이틀 지나고 보니 생각보다 사료를 잘먹길래 마트가서 급한대로 사료 사고 고양이 캔이랑 같이 섞어준지 시간이 벌써 삼개월이 됬네요!
언제와서 후다닥 먹고 가는 건지 도대체 냥이 얼굴한번 보기 힘들었는데.. 저저번주 주말에 본가 갔다왔는데 계단 올라오는 저랑 ㅇㅅㅇ딱 이표정으로 마주쳤어요..
본가가느라 밥을 안줘서 밥달라는건지 빤히 쳐다보길래 ㅋㅋㅋㅋㅋ
제가 고양이를 키워본적이 없어서 인터넷에 고양이 인사라고 눈을 깜빡 깜빡 천천히 하길래 쭈그리고 앉아서 우리멍멍이랑 같이 따라했더니..(멍멍이도 본가다녀오는길)
따라 깜빡깜빡 하더라구요ㅎ그래서 그날저녁에 생선구우면서 소금간없이 생선이랑 사료랑 섞어줬더니 처음으로!! 제 앞에서 사료를 먹더라구요 ㅎ.ㅎ완전 신기신기..
그러고 이틀 쯤뒤에 퇴근해서 저희집 계단똿 하고 올라왔는데 무슨 똥파리가 날ㅈ라다니길래ㅜㅜㅜ
먼데 그러지 하고 쳐다봤는데 현관문앞에 새끼 쥐가 목이 댕강 잘린체로 피자국 선명하게 죽어 있더라구요
ㅠㅜㅠㅜㅜㅜㅜㅜㅜㅜㅜㅜ

하.. 너무놀래서 비명이란 비명질렀는데 옥상계단쪽에서냥이가 야옹야옹하고 울더라구요.... 슥 힐끔쳐다보는데 너무 놀래가지고 치우지도 않고 집에 들어갔어용ㅠㅠ
어찌 치울까 고민하고 혼자 넘 무서워서ㅋㅋㅋㅋㅋ 있었는데 집주인 아주머니가 치워주셨더라구요. 물세때문에 오셨다가 아가씨가 못치울꺼같다며 하수구로 버리셨다고 ㅋㅋㅋㅋ 그말씀 듣고 너무 다행이다 싶었는데 그날 이후로 이틀간격으로 계속 쥐를 잡아 옵니다..
먹이가 부족한가 싶어서 먹이를 많이 줘봐도 남기지 더 먹진 않더라구요ㅠㅠㅠ
그것도 쥐가 완전하게 있으면 징그럽지는 않은데 꼭 새끼쥐나 (어제는 참새를 잡아왔어여 흐잉..) 머리가 없어요..
보라고 시위하는건지 아니면 대신 치워주길 원하는건지 냥이를 키워본적이 없어서 이해를 몬하겠슴댜 ㅜ.ㅜ
벌써 목없는 쥐랑 새를 본것만 여섯번정도 되는데.. 꼭 볼때마다 옥상가는 계단에서 제가 놀래면 냐옹~하고 소리를 내고 가끔 씩 쳐다봅니다..놀리는것 같기도하고 저를괴롭히는게 좋은가 싶기도 하네요ㅜㅜㅜㅜㅜㅜㅜ

혼자사니까 처리도 더이상 하기 곤란하고.. 너무 징그럽기도 하구 구더기까지 보고 나니 속도 안좋고 문열때마다 트라우마 생길것 같아요 어쩌면 좋죠?ㅜ.ㅜ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우와.. 자고일어나보니 어마어마한 관심에 깜짝놀랬네요 하핳...ㅋㅋㅋㅋㅋㅋ친구한테 얘기해줬었는데 친구가 니얘기 아니냐며 말해줘서 알았네용~ 댓글에 칭찬해주셔성 감사해요~그런데 몇가지 오해가 있어서 이렇게 추가글을 남깁니다! 고양이 인사까지 아는 사람이 고양이보은을 모르냐는 말이 있으셔서~ 저도 그런얘기?사례는 접해봐서 은연중에 알고있었던게 사실입니당! 그래서 첫날엔 너무 놀라 비명까지 지르고 후다닥 들어갔지만.. 집주인아주머니께서 치워주시고 저녁에 곰곰히 생각해보니~ 기특하기도 했어요! 그런데 이게 목없고 훼손된 동물들? 사체를 들고오니 무섭고 처리하는것도 겁나서 나중에는 얘가 나 한방먹이려고 그러나 싶기도하고 ㅎㅎ슥 내다보는게 괴롭히려고 그러나 싶기도 해서 그렇게 글을 쓴거예요!!ㅎㅎ 냥이 먹이주는건 이미 미운정 고운정 들어버려서 제가 이 집에 사는한 계속 줄 예정이구요~ 집에서 키우라는 분들이 계신데 저는 이미 반려견을 키우고 있고 ㅎㅎ동물을 하나 데려오는데는 책임이란게 필요한데 아직까지는 저한테 우리 멍멍이 한마리로 충분한것 같아요 헤헿 ㅎㅎㅎ

자작이라는 분도 댓에 있어서~ 문열고 사진을 찍었습니당ㅋㅋㅋ이미 동물사체는 집주인 아주머니께서 빗자루로 쓸어서 일층화단에 처리하라 하셔서 없구용! 물청소 두번했는데도 또 목없는 생쥐를 들고와서 문앞에 핏자국 남겨논거 사진을 찍었습니당.. 인증이 되었으려나 모르겠네요^^ ㅎㅎ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혹시몰라서 퇴근길에 큰 집게랑 칭찬해주라는 분들이 많으셔서~요즘 핫하다는 짜먹이는?냥이 간식을 사왔는데 다행인지 불행인지 오늘은 흔적도 없으시네요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사진방금찍고 스틱하나 짜서 밥그릇에 넣어두고 오는길이예요~
댓에도 뚜렷한 댓글이 없어서..ㅋㅋㅋㅋ(사실 방법있는 문제가 아니쟈나용) 제가 강해지기로 다짐을 했답니당ㅋㅋㅋㅋ
다시한번 걱정해주셔서 감사하고 기다리고 기다리던 추석연휴가 시작됬는데 ~ 모든분들이 행복하고 풍성한? 추석연휴 보내세요 마지막으로 제눈엔 너무나도 이쁜 우리 댕댕이 사진 투척하고 가겠습니다 춍춍..





676
1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배고파짜계]
277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뭐지이건 2017.09.29 16:47
추천
433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고양이의 보은이네요 밥줘서 감사하다는..ㅎㅎ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윤용양이손 2017.09.29 16:46
추천
378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거 주인한테 고마운 마음이나 주인이 마음 들때 주는 선물이라고 어떤 글에서 봤오요 !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5 2017.09.29 17:49
추천
28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으로 치면 찢어지게 가난한사람이 고맙다고 백화점에수한우세트 사다준거나 다름없음 자기한테 너무귀한걸 안먹고 님한테 갖다준거임 에고이뻐라...
답글 3 답글쓰기
찬반대결 ㅇㅇ 2017.09.29 21:40
추천
49
반대
7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베댓들 상태가 다 왜 저러냐ㅋㅋㅋ 고양이가 고맙다고 선물주는게 중요한게 아니라 쥐 시체 문앞에 갖다 놓는걸 어떻게 해결해야하는지를 알려줘야하는거 아님? 베댓들 셋다 어이가 없네ㅋㅋㅋㅋㅋ
답글 14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ㅋㅋㅋ 2019.09.20 02:2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 ㅋㅋㅋ부럽다. 고양이한테 보은도 다 받아보고. 우리집 배부르고 등따신 호강 냥이놈은 나한테 가져오는거라곤 지 엉덩이 밖에 없는데
답글 0 답글쓰기
2019.09.19 13: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쥐의 몸통은 다 먹고 머리만 갖다 놓는건 보복하려는게 맞나요?
어릴적 시골에서 살때 집에서 살던 고양이가 꼭 자고 있는 제 머리맡에다....
답글 1 답글쓰기
2019.09.19 11: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놀리는건 아니고 제딴에는 먹기좋으라고 손질까지 해다가 선물로 준거긴한데ㅡ...인간은 큰고양이가 아니니 ㅜ 동물들 눈치껏 알아들으니까요 담에보시면 하지말라고 얘기해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09.19 08:1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양이 눈을 쳐다보면서 부드럽지만 단호하게 쥐를 가리키면서 '안돼','싫어' 제스츄어를 분명하게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냐웅냐웅 2019.09.19 01:4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는 일하는 곳에 키우던 고양이 간식을 챙겨줬는데요.. 그 냥이가 쥐를 잡아 오더라구요
사장님한테 치워달라고 하고.. 다음부터는 쥐를 물어올때마다
비명으로 "으아~!! 아니야~!! 시러~!!!" 그랬더니.. 저한테는 안가져와요..
고양이가 소리에 예민하다고 들은거 같아요...
소란스레 하면 덜 가져올거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9.18 23: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냥이한테 되게 잘해주셨나보네요 냥이 없을때 몰래 치워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ㅋ 2019.09.18 22: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양이보은이면, 쓰니가 좋아하는걸 갖다주고 싶어서 이거저거 가지고 오는걸텐데ㅎㅎ 하루종일 쓰니주려 잡고있었을걸 생각하면 마음이 예쁘네요ㅠㅠ 알기론, 놀래거나 외면하기보단 보고 맛있게 먹는척(;)고마운척을 보여주면 된댔는데...목까지 없으면 좀 힘들것도 같아요..;;;; 다른 댓글처럼 못먹는다는걸 조금 알려주면 되지않을까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9.18 22:5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흠..... 나는 비둘기 잡아다 주더라....ㅜㅜ 치우는데 진짜 울 뻔했다. 쥐쉬키랑 달라 다르다구!!!!
답글 1 답글쓰기
4983 2017.10.31 07:40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고양이에게 이렇게 말하세요. "냥냥냐아아 냉냥 양 냐아아아 냥냥 (해석;인간은 고양이 종족과 식성이 다릅니다, 더 이상 쥐를 가져오지 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당당 2017.10.18 16:4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런걸 고양이 보은이라고 많이 하죠 나름 고맙다고 인사하는거 같아요
냥이들은 밥주면 계속 올텐데 ㅠ ㅠ
그 호의를 받아줘야 계속 안가지고 온다는 말도 있던데 ㅜ 받아주기 싶지않죠 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06 21:31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음식을 주는 행위를 우선 끊으셔야 해요. 고양이가 쥐를 선물하니 먹을 것을 준다고
생각할 수도 있어요. 그리고 화를 내셔야 해요. 치우지 마시고 내버려 두시고 무시하셔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7.10.05 23:15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믿기지않겠지만 제가 돌보는 길고양이도 어느날부터 쥐 매미 귀뚜라미 비둘기털 등등 다 물어다놨었어요. 고양이 입장에서 자기가 좋아하고 재미있게 가지고놀던거니까 가져다주면 좋아하겠지..? 이런맘이라더라고요 ㅋㅋ 근데 이해는해도 싫잖아요.. 그래서 한날 마주쳤을때 고양이가 가져온것을 가리키면서 "이거 가져오지마. 알겠지. 안돼!" 하고 살짝 단호히 말해줬는데 웬걸 신기하게 그다음부터 안가져오더라고요ㅋㅋㅋ 정말 신기했어요. 한번 해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03 19:3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울나라 치킨 대중적 음식이듯이 베트남은 쥐고기가 대중적인 음식이더라구요. 더러운게 아니라 논 밭에 시골 쥐사니 생각 나름이에요ㅡ 닭도 어차피 닭 아파트에서 공장식 사육이니. 고마워서 주는거니 좋게 생각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미쳐버리겠네 2017.10.01 20:2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마워 근데 나는 참새나 쥐 안먹어 라고 손 저으면서 말하니까 피자조각이나 고기조각 물어오던데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09.30 22:57
추천
0
반대
2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쥐 물어올때마다 달려가서 발로 세게 까버려요 냥이가 저멀리 날라갈만큼만 그럼 아..이사람은 내가 쥐를 물어오는걸 싫어하는구나 하고 다음부턴 안그러죠 ㅎㅎ 동물은 말이안통하니 행동으로 보야줘야한답니다 ㅎㅎ 참으로 귀여운친구들...♥
답글 4 답글쓰기
ㅇㅇ 2017.09.30 22:48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판은 다 뇌피셜이에요 인근 동물병원이나 고양이 잘 아는 분께 상담받는게 확실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09.30 22:46
추천
0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양이의 보은이라고 ㅎㅎ거리는사람들 소름끼친다 그럼 목잘린 쥐나 참새는 안불쌍한가...그걸 날마다 봐야하는 쓰니는 뭐고...
답글 1 답글쓰기
2017.09.30 22:27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예전에 저희 친정집에 자꾸 길고양이가 보이길래 먹을거 놔주고 담요놔주고 했더니... 바퀴벌레를 ㅜㅜㅜ 날개달린 최소 손가락 두마디는되는... 맨날 문앞에 갖다놔서 진짜 뒤로 자빠져서 뇌진탕 걸릴뻔했어요 너무너무 무서워서.. ㅜㅜ
답글 0 답글쓰기
935783 2017.09.30 21:5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기 근데 혹시 댕댕이가 여자아이인가요? 저희집 강아지랑 너무 똑닮아서요! 다른 곳으로 분양 간 누나가 있다고 들었거든요. 신기해서 댓글 남겨봅니다 ㅋㅋ 정말 똑같이 생겼..
답글 7 답글쓰기
ㅇㅇ 2017.09.30 21:5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ㅏ근데 아무리 고양이가 보은한거라해도 쥐시체나 참새시체 이런거 보면 지릴듯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