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텃세 쩌는 일산 풍동 베라 알바생

또또 (판) 2017.10.02 12:25 조회23,620
톡톡 개념상실한사람들 채널보기
어제 처음 알바 하러 갔는데 나까지 여자 셋이 일했어 여1이랑 여2는 20살이고 둘은 알바하기 전부터 알고 지낸 친구고 여1은 일 한지 한 달도 안됐고 여2는 일한지 좀 됐나봐 어제 있었던 빡쳤던 일들 말해주려는데 다른건 다 스킵해도 4번이랑 6번은 꼭 읽어줬으면 해


  1. 처음 알바생이 들어오면 가장 오래 일 한 사람이 인수인계 해주는 게 상식이잖아 근데 인수인계를 안 해주더라? 처음에 몇 가지만 알려주곤 그 뒤로는 내가 물어봐야만 알려주고 그냥 지들끼리 일 하는데 좀 어이가 없더라 포스도 안 알려줘(현금/카드 결제는 눈대중으로 몇 번 보면 혼자 할 수는 있겠던데 모바일 결제, 포인트 결제, 상품권 결제 같은건 한번은 제대로 배워야 될 것 같은데 둘 다 나 몰라라~), 케이크 산다는 사람들 응대법도 안 알려줘(예를 들어 손님이 룰루랄라 케익 주세요~ 하면 매장 뒤 냉장고에 가서 새상품으로 꺼내와서 포장 하고 초랑 스푼이며 챙겨 드리는데 솔직히 이것도 몇 번 눈대중으로 보면 혼자 할 수 있거든? 근데 케이크가 나갈 때마다 바로바로 재고 체크해서 어떤 표시 같은걸 해두는데 이건 빼박 알려줘야 아는 거잖아 그것조차 안 알려주더라) 여1은 아직일한지 4번? 밖에 안돼서 누구를 인수인계하고 가르칠 여유가 없으니까 못 알려준 걸 수도 있는데 여2는 일도 오래했고 지가 여1 인수인계도 해줬다는데 지 친구한테는 다 가르쳐주고 나는..? 그리고 우리가 모자를 쓰는데 여2만 안 쓰는거야 지멋대로 규정 어기고 본인만 복장 제대로 갖춰 입지 않는데 사장님도 알고 계실지 새로 들어올 신입이 뭘 보고 배울지



    2. 일 시작하기 10분 전에 와서 유니폼 갈아입고 머리 묶고 머리망 하려고 하는데 일 할 시간 다 돼서야 여1이랑 여2가 오더라 새로 왔냐 몇 살이냐 그런 짧은 첫인사를 나누고 다시 머리망을 하려는데 여2가 ‘저기요 다 갈아 입으셨어요?’ 개퉁명스럽게 물어보는데 읭스러운거ㅋ 나 머리망 하고 있는거 보면 아직 안 된거 알텐데 왜 물어본걸까, 옷 갈아입는 곳이 넓진 않아도 그렇게 비좁지도 않아서 여자 셋이 들어가도 충분히 갈아입을 수 있는 공간인데 결코 자리가 비좁아서 그런 질문을 할리가 없음 근데 혹시라도 그 이유 때문에 저 질문을 한거라면 조심스럽게 물어봐야 되는거 아님? 내가 먼저 와서 옷 갈아입고 있었는데 자기가 늦게 와놓고 그냥 같이 갈아입고 나가면 될껄 너무 까탈스럽고 무례하게 물어보더라




     3. 인수인계를 못 받아서 포스도 얘네가 번갈아가면서 할 때 혼자 눈대중으로 익히기만 했어 그러다 사람이 갑자기 확 몰려 왔는데 여1이랑 여2가 나랑 가까운 곳에 없었고 다른 일 하고 있어서 계산해달라고 불러내기 좀 그래서 내가 처음으로 결제해드렸는데 손님들 가고 여2가 여1한데 “야 니가 결제해” 이러더라 아 뭐지 싶었어 내가 실수 했으면 그러려니 하겠는데 실수한 것도 없었고 못할 일 한 것도 아닌데 저때 진심 개벙쪘는데 한편으론 처음 오는 알바생들은 포스 하면 안 되는 건가 싶어서 그 뒤로는 포스 안했어 근데 그 일 있고나서 다시 손님들이 몰려왔는데 난 포스 주변에 있었고 여2가 내 옆에 있었는데 난 계산할 생각 없었거든 여2가 지친구한테 저따위로 말 했는데 누가 그소릴 듣고 다시 포스하고싶겠음?;; 손님은 메뉴 고르는 중이었는데 여2가 나한테 "손님 안받아요?" 이러는데 아 역시나 개띠껍게 말하더라ㅠㅠ 포스 1도 안 알려주고 혼자 했더니 나 들으란 듯이 못 하게 한게 누군데 이제 와서 손님을 안 받냐고 물어보냐 빡쳐서 “니가 포스 하지 말라며” 이랬더니 그냥 코웃음만 치더라




    4. 아빠랑 딸 손님이 와서 케이크랑 쿼터를 주문했고 여2가 계산했고 난 걔 옆에 아이스크림 푸는 곳에 있었는데 여2가 결제하는 동안 나한테 쿼터 담으래서 아빠 손님은 결제중이이라 딸 손님한테 어떤 맛 먹고 싶냐고 물어봤고 순순히 자기가 먹고 싶은 맛 말하길래 3개 맛까지 담았는데 갑자기 그 아빠가 자기는 케이크만 시켰는데 왜 가격이 이러냐고 여2한테 묻더라 여2가 쿼터도 시키셨는데요 이러니까 그런적 없다며 아빠가 딸한테 니가 시켰냐고 물어봤는데 딸도 그런적 없다는거야   근데 그 딸도 웃긴게 내가 딸한테 처음에 맛 고르라고 했을 때 보통 자기가 잘못 시켰으면 아니라고 하거나 이상해할텐데 순순히 고르길래 나도 시킨 줄 알았어 여튼 내가 결제 한것도 아니고 여2가 하라는대로 했다가 이사단난거라 가만히 그들을 지켜보고 있었는데 아빠손님이 쿼터는 환불 해달라고 하는데 여2가 갑자기 개띠꺼운 표정을 지으면서 날 쳐다보더라? 자기가 잘못해놓고 왜 날 쳐다봐? 손님들 가고 쿼터에 담았던 아이스크림 3가지 맛들 다시 분리해서 새 아이스크림들이랑 합쳐서 놨는데 여2가 오더니 아까 쿼터 담은거 어딨녜서 다시 합쳐놨다고 했더니 아무 말 없이 내가 합쳐놓은 3가지 맛 중 하나는 퍼서 싱크대에 버리고 두 개는 지가 먹음 아이스크림 3가지 맛을 한데 같이 놨었던 것들이라 좀 섞였을 수도 있는데 그럼 섞인 부분만 살짝 도려내서 버리면 되는데 얘는 나 보란듯이 내가 펐던 양 통째로 버리는데 무슨 싱크대 부서질정도로 팍팍 퍼리는거야 버릴거면 다 버리던가 먹을거면 다 먹던가




    5. 마감 때 바닥 쓸고 닦기/빨래/또 뭐 이렇게 3개가 있었는데 여2가 나한테 “언니는 바닥 쓸고 닦으세요” 이러는거 나 그냥 듣고 씹었어 처음부터 끝날때까지 본인이 나한테 한 행실이 있는데 말 섞기도 싫어서 씹었는데 걔도 내가 지말에 대꾸 안해서 기분 나빴겠지 그러고 얼마 안지나서 여2가 여1한테 “아~~ 다음주에는 여3이 왔으면 좋겠다, 여3이 일했으면 좋겠다” 어쩌구 거리는거 원래 마감때 세 명이 일 하는데 오늘 여3이 안와서 내가 온건데 일부러 나 들으라고 그런거 같더라





    6. 마감 다 하고 집 가려는데 여2가 나한테 오더니 “언니 저한테 불만 있으세요?” 묻더라? 개띠껍게 눈깔 내리깔고 하찮다는 표정으로 여기서부터는 대화체로 갈게

여2 : 언니 저한테 불만 있으세요? 
나 : 아까 니가 결제 잘못해놓고 나한테 왜 그런 식으로 대한거야? 개띠꺼웠어
여2 : 저도 언니 처음부터 마음에 안 들었는데요 왜 아이스크림을 펐던걸 다 묻게 다시 놔요? 모르면 물어봤어야죠 그냥 두던가 
나 : 내가 아이스크림을 섞이게 놨으면 니가 그때 바로 말해줬으면 됐잖아 그때는 아무 말 안하다가 지금 와서 이런 얘길해? 
여2 : 아니 모르겠으면 먼저 물어보고 일을 하셨어야죠 처음와서는 왜 혼자 일을 그렇게 하세요? 
나 : 니가 인수인계 제대로는 해주고 그런 말 하는거니? 처음 온 사람한테 아무것도 안 가르쳐주고 니 혼자 일 하는게 잘 하는거야? 
여2 : 제가 왜 일일이 인수인계 해줘야 되는데요? 처음 온 사람이 모르면 다 물어봤어야죠 그리고 아까 아빠 딸 손님 왜 딸한테 아이스크림을 퍼줘요? 
나 : 니가 잘못 결제 해놓고 니가 쿼터 푸라고 해놓고 왜 아이스크림을 퍼주냐고?
여2 : 그럼 언니가 아이스크림을 퍼주질 말았어야죠 그 손님은 왜 가만히 있었냐고요
 
이런 대화가 오갔는데 마지막에 아이스크림 왜 퍼줬냐고 나한테 따져 묻는 쟤말의 의도는 아이스크림 퍼줄때 잘못된걸 딸 손님도 알았을텐데 왜 그 딸은 가만히 있었냐는건데 그걸 왜 나한테 따져 물어? 그딸한테 집접 묻던가 이와중에 말이라도 싸가지 있게 하면 걍 나도 좋게 넘길려고 했는데 팔짱 끼고 한쪽 다리 떨면서 말하더라 점점 서로 언성 높아지다가 걔가 온갖 썅욕을 함

미친년아 왜 지랄이냐 , 세상에 또라이 많다더니 별 또라이 같은 년을 다 보겠네 , 아 일 하기 싫으면 그냥 쳐 나가라 나오지마라 , 나보다 4살이나 더 쳐먹은 년이 니 알바는 많이 해봤냐? , 내가 니보다 베라에서 오래 일했다 어쩌구 저쩌구 분통은 터지고 나도 욕 하면 얘랑 똑같은 사람될거 같아서 참았는데 얘가 계속해서 점점 더 심한 욕을 해대서 그때는 도저히 안 되겠다 싶어서 사장님한테 전화하려고 핸드폰 있는 곳으로 가려는데 사장님한테 전화 할꺼 눈치챘는지 어디 가냐며 지랑 둘 선에서 해결하고 가라면서 못가게 막는데 결국 사장님한테 전화해서 자초지종 설명하고 10분정도 통화했나 끊으려고 보니 홀에 어떤 아줌마가 있는거야 손님인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여2 엄마더라

내가 사장님이랑 통화하고 있을 때 그새 꼰질러서는 엄마 부름 아까는 나한테 둘 선에서 해결하자고 온갖 개썅욕을 해대더니 사장님한테 전화하니까 초초했나봄 옷 갈아입고 집 가려는데 여2 엄마가 나 잡더니 자기랑 얘기좀 하재서 오늘 있었던 일들 다 얘기해줌 근데 그 아줌마가 다 듣고 뭐라는줄 암? “내 딸이 욕 한건 잘못인데 사장한테 꼭 전화해서 내 딸이 욕 한거 말했어야 했나? 본인보다 4살이나 어린 애가 그렇게 욕을 했으면 자기 행실부터 되돌아봤어야 한거 아닌가, 사장한테 그 말 한거 본인 이미지만 깎아 내린거다 욕 듣는게 무슨 자랑이라고” 이러더라 좋은 소리 못들을거란건 알았는데 걍 집이나 갈걸.. 나도 화나서  딸이 가정교육을 그따위로 받아서 4살이나 많은 사람한테 그런 욕을 하는거냐고 함 그랬더니 말조심하래나 뭐래나;; 여2는 알바 도중에도 일 안하고 씨씨티비 없는데 들어가서 친구랑 오랫동안 통화하고 나오더니 그때도 내욕 하느라 바쁘고 지 엄마랑 나갈때까지도 지 친구한테 내 욕하기 바빴음 내가 사장님한테 내일까지 걔보고 나한테 사과 하게 해달라고 했는데 사과 안하면 나도 부모님이랑 매장에 동행해서 걔가 나한테 했던 짓거리 똑같이 두배로 갚아주겠다고 했는데 아직 답장은 없음 사과 안하면 그대로 갚아주려고






75
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7.10.02 21:11
추천
2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일 일할때 핸드폰 녹음기 키고 옷 안쪽에 넣고 일하길~ 저런년은 사람 없을때 또 욕할거임. 증거 꼭 남겨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나쵸 2017.10.03 11:33
추천
2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 나 여기 자주가는곳인데 면상좀봐야지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4 2017.10.03 14:50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수인계를 정확히하고 실수하면 그때서야 반복연습을 시키거고.. 아이스크림 부었으면 그런건 인수인계부분은 아니니까 그냥 "언니 이건 이렇게 하는거 아니에요 이렇게해야되요~" 라면서 알려주면 되는걸 왜 욕하면서 텃세부려.. 엄마도웃긴다 욕할땐 안말리다가 전화하니까 개입하내.. 정상적인성인의 인격인가싶다..,소름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ㅇ 2018.08.30 02:4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지금베라 일하는데 __같이하는년 텃세오져요 들어온지1달도안되서 관두긴좀그렇고 갈때마다 스트레스 뿜뿜이네요 ㅂㄷㅂㄷ
답글 0 답글쓰기
뿌꾸뿎우 2017.10.15 00: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살다살다 뭔 알바로 갑질;;텃세극혐
답글 0 답글쓰기
2017.10.12 09:3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ㅈㄴ 우리동네 도서관 알바련들 생각나네. 주말마다 도서관 책정리하는 알바했었는데, 똑같은 알바생 주제에 지네들이 1~2년 먼저 들어왔다고 온갖 갑질은 다하고 눈치는 얼마나 드럽게 주든지. ㅇㅑ 니네가 도서관 정직원도 아니고 같은 알바생처지면 알바생답게 굴어 니네 무슨 도서관계장급은 되는 줄 아냐?ㅅㅂ 뒷담화는 돌아가면서 얼마나 잘 씹어되는지ㅉ
답글 0 답글쓰기
2017.10.12 00: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개 ㅆㄴ이네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삼한제일똥 2017.10.08 14:3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오빠가 가서
존--나 때려줄까. ?
답글 0 답글쓰기
2017.10.04 00:16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 풍동 옆에 사는데 그 ㅂㅅ텃세녀 면상 한번 보러가야겠어요 콩 심은 데 콩나서 그 모녀가 그런 거예요 인수인계는 당연한 건데 모자란 여자네요 개념도 없고 인성도 쓰레기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04 00:1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런인성은 망하게돼있지 ㅋㅋ 싸가지없는것
답글 0 답글쓰기
2017.10.03 20:14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알바부심지렸다.
답글 0 답글쓰기
24 2017.10.03 14:50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인수인계를 정확히하고 실수하면 그때서야 반복연습을 시키거고.. 아이스크림 부었으면 그런건 인수인계부분은 아니니까 그냥 "언니 이건 이렇게 하는거 아니에요 이렇게해야되요~" 라면서 알려주면 되는걸 왜 욕하면서 텃세부려.. 엄마도웃긴다 욕할땐 안말리다가 전화하니까 개입하내.. 정상적인성인의 인격인가싶다..,소름
답글 0 답글쓰기
ㅇㅅㅇ 2017.10.03 14:39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별 같잖은 ... 내비두세요! 별 ㅁㅊ 또라이를 다 보겠네. 에라이 아이스크림에 묻어 버릴x!!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나쵸 2017.10.03 11:33
추천
2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 나 여기 자주가는곳인데 면상좀봐야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7.10.03 11:10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베라 알바생이었아서 그런지 더 빡치네여....잘 해결됐으몀 좋겠어요ㅠㅜ후기..?기다릴게요
답글 0 답글쓰기
선플매니아 2017.10.03 07:58
추천
0
반대
2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 이거 저 알바생이 이 글 보면 님 빼박 명예훼손 ㅎㅎ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7.10.02 21:11
추천
2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일 일할때 핸드폰 녹음기 키고 옷 안쪽에 넣고 일하길~ 저런년은 사람 없을때 또 욕할거임. 증거 꼭 남겨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