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재회를 기다리는 사람들에게

z0651 (판) 2018.01.12 18:17 조회12,360
톡톡 헤어진 다음날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끈질기고 뜨거웠던 5년의 연애를 끝낸지 고작 한달

5년이란 시간동안 그남자와 헤어진적 한번없었던게, 그땐 저에게 연애 자부심이였네요

지쳐보이는 모습, 지겨워하는 모습, 줄어든 연락 모든게 취업하고 힘들어서 그럴거야. 라는 위로로 여태 사랑이라 착각하고 계속 붙잡고있었나봐요

헤어지던 날, 그사람 입에서 이별을 고하는 모습이 지금생각해도 다시만날 이유가 없을만큼, 저에겐 상처가 됐네요

일주일동안 전화로 많은 얘길 나눴고 붙잡았지만, 그입에서 헤어지잔 소리가 쉽게 나왔을리가 없을 거란 생각에, 어쩌다보니 저도 자연스레 마음정리를 하게됐고, 마지막까지도 너무 슬프고 힘들었지만 꼬옥 안아주고 보내줬어요

그게 우리의 마지막이였네요.

한달이 넘는 지금까지 오는 길이 왜이렇게 길고 힘들었는지 몰라요

마지막까지 좋은 여자로 남고싶어서 헤어지고 구질구질하게 연락하지 않았어요. 앞으로도 하고싶지않구요

헤다판보면서 기다리시는분들, 절실한분들 많다는거 알아요

그치만 홧김이든, 진지하든 그 이별의 말을 내뱉은 사람이 준 상처를 다시한번 생각해보시길 바래요

보고싶고 재회하고 싶다가도 일부러 나쁜기억들을 떠올리려고 많이 노력했어요. 그러니까 그동안 사랑이라 생각했던 모든것들이 그냥 사랑을 구걸했던 제 모습으로밖에 보이지 않더라구요. 저도 그 사람과 연애하면서 자존감이 굉장히 바닥이였어요

매일매일 좋았던기억반, 힘들었던기억반, 나쁜기억반을 떠올리다보니 어느새 그 사람을 용서하면서, 연락을 기다리던 마음도 차차 사라지고 제자신을 더 돌아보면서 제자신을 위한 삶을 살고있네요.

헤어지고 후폭풍올까요? 연락이올까요?

헤다판에서 가장 많이 보이는 글 인거같아요

이별을 말한사람에게 연락을, 마음을 기대하지마시고 기다리지마세요

다른사람의 경우로 나도 그럴거라 착각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정말 사바사 케바케 라고 하죠 ㅎㅎ

세상에 수많은 사람들이 있다는거 잊지마시길 바라면서

sns염탐이 하고싶다면 해도좋아요. 카카오톡 프로필사진을 하루종일 들여다봐도 좋아요. 당장 궁금하고 보고싶다면 그렇게라도 자기자신을 위해서 사소한것들로 위로할수있다면요

대신 연락은 하지마세요. 분명 기다리지않아요

내가 상상하는것보다 더 잘지낼거고 내가 상상하는 만큼 나를 생각하지않아요. 사소한거에 의미부여 하다보니 괜한 착각을 할때가 많아지더라구요^^

혼자인 시간동안 책, 연애관련 글귀들을 많이봤어요

그게 은근 위로가 되더라구요. 별거아닌 글뿐이지만 분명 이겨낼 힘을 줬던것같아요.

지금 생각해보니 그사람이 그리운게아니라, 정말 그때의 우리 둘 모습이 그리운거같네요

바보처럼 슬픈음악만 골라들으면서 울지말고 기다리지마세요

이별을 말한 사람보다 더 잘 지내고 잘 먹고 행복해야지 덜 억울할거같아서, 밥한수저 뜨지못했던 저였는데
이젠 일부러 밥도 더 잘먹고, 친구들도 더 많이만나고, 여행 계획도하고 그렇게 이별을 즐기려고 노력중입니다

글만보면 이사람은 진짜사랑이아니였네 싶으실수도있어요

아뇨, 20대 초반부터 정말 미칠만큼 뜨겁게 사랑했어요

헤어진 다음날부터 아무것도 하지못했네요

그런 제가, 벌써 장난스레 지인들에게 소개팅도 요청하면서

어찌보면 잘 지내려 발버둥치는모습일지도 모르겠지만

울고있는 제 모습보단 훨씬나을거같아서, 그렇게 지내려합니다

나를 사랑해주는 우리가족, 응원해주는 내친구들을 위해서라도 열심히 지내고싶네요

더 좋은 사람 만나라는말, 그말 꼭 지켜주고싶어요

다들 적당히 아프길 바라면서 행복하세요^^

50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3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사실이냐 2018.01.14 01:0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미 헤어진 뒤에 다시 만난들 또다른 상처를 남길 확률이 높아요 사람은 쉽게 안 변합니다 변한척 할 뿐이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1.13 16: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저짤과 넘나 반대되는 사람이랑 사겼어서 제자신이 불쌍해서 울컥했어요.. 다들 저런 사람 만나시길!
답글 0 답글쓰기
2018.01.13 09:1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겁나 맘정리하고 그래그래 하면서 끄덕끄덕 했는데.. 마지막 짤보고 울컥했네여ㅋㅋㅋㅋㅋㅋ 그렇게 적힌대로 나한테 잘하던 사람인데.. ㅋㅋㅋㅋㅋㅋ결국은 통보이별 당했눈데 ㅠㅠㅠㅠ
답글 2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