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주말부부인듯아닌듯이사문제

rhalsrhals (판) 2018.05.24 16:18 조회1,142
톡톡 맞벌이 부부 이야기 조언부탁

안녕하세요 저랑 신랑이란 삼십대초반이구요

맞벌이하고 있구요

6살 4살 남매 키우고있습니다

 

현재 주말부부인듯 아닌듯 직장관계로 신랑이

일주일에 두번?일요은 휴무(일할때도있음) 이렇게 집에 옵니다

 

하여 이사를 결정했습니다

(현재 사는집이 작아 어차피 이사를 해야됨 ㅠㅠ)

 

홀로 독박육아 한지도 횟수로3년차네요

신랑이 퇴근 후 집에와도 8시~ 9시정도되요

 

다행히 친정엄마와 시엄마께서 제가 퇴근전까지 길면 1시간가량

애기들 번갈아 봐주고 계세요

 

근데 이사를 신랑회사 근처로 가게된다면  부모님 지원없이

저희둘이서 봐야합니다

 

실제론 제가 혼자 일을하여 아이픽업까지 같이 해야되겠지요..

신랑은 직업특성상 아이케어가 안되요

혹여 아이가 아프거나 한다면 제가 다해야하는 상황이지요

근데 일을 하다보면 .. 그게 쉽지 않다는걸 느낄때가 많습니다 ㅠㅠㅠㅠ

워킹맘분들 이해하실 꺼예요 ..ㅜㅜ

 

가면 대출이자도 갚아야하고 무조건적으로 맞벌이를 해야하는 상황인데

아이케어하며 사실 조금 무섭기도 두렵기도 합니다 ...

 

근데 또 네식구 모여 알콩달콩 사는게 좋을것 같기도 하구요 ..

현재 직장도 너무 적응된 상태인데 이사가게 된다면 다시직장을 구해야되기도 하구요

 

그래서 고민이 되요 .. 가족인데 떨어져있는것도 너무 맘이아프고

아이들도 아빠와 정서관계가 어렸을때부터 형성이되야 커서도 좋을것 같구요

 

 

이사를 신랑회사근처말고 그냥 여기살면서 부모님 지원받으면서 살아야 될까요?ㅠㅠㅠ

이래저래 고민이 되요 ..

이런상황이라면 어떻게 하는게 옳을까요,..?

1
0
태그
2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ㅎㅎㅎㅎㅎ 2018.05.29 16:3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난 혼자 일하고 육아하고 살림 다 해냈다.
답글 0 답글쓰기
최땡땡 2018.05.25 12:51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완전 저랑 비슷하시네요
저는 근데 친정 시댁 다 멀어요 ㅋㅋㅋㅋ
남편 일찍출근╋늦게퇴근
아기는 아직 15개월...
진짜 이유식해먹일땐 너무 힘들어서 죽고싶더라고요
애기픽업부터,,어릴때 ㅠㅠ 비오는날엔 진짜 내몸으로 다 막고 차카시트에 겨우 태우고 안전벨트 하고 전 비 쫄딱맞고 차에서 서럽게 운적도 있네요 ㅠ.ㅠ
애기들 아프면 워킹맘이다 보니 회사눈치 엄청 보이고요 ㅎㅎ;; 에고고
그래도 가족은 함께 지내는게 좋은것 같아요
퇴근전까지 번갈아 1시간정도라고 하시는뎈ㅋㅋㅋ머 크~~ㄱㅔ 도움받는건 아닌것 같고요 조금 낯설고 힘들겠지만 그래도 남편이랑 저녁에 애기들 재우고 도란 도란 이야기도 나눌수 있고 그렇지않을까요? ㅎㅎ
전 지금도 힘들지만 남편을 일주일에 1-2번 본다고 생각하면 더 힘들것 같아요 ㅎㅎ
답글 2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