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나 늙어서 아프면 요양병원 보낸다는 아들

(판) 2018.06.12 00:48 조회34,745
톡톡 결혼/시집/친정 꼭댓글부탁
올해 10살 12살 키우는 일하는 엄마예요.
엊그제 퇴근하고 밥하다가 울둘째 꼬맹이가 하도 이것저것
요구사항이 많길래 물었어요.
너는 이렇게 엄마한테 많이 해달라하는데 나중에 엄마가 늙어서
아프고 너한테 이것저것 요구할게 많아지면 어쩌냐고,

울꼬맹이 천진난만한 얼굴로 요양병원 보내준대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가 아니 너희 형아는 엄마 티비도 틀어주고 재밌는 게임도 해준다했는데 넌 요양병원 끝이냐고 했더니ㅋㅋㅋㅋㄱㅋㅋ
최고급으로 보내준대요.
그러고
진짜 순진무구한 얼굴로
엄마 나 돈벌고 일해야하는데
엄마 티비틀어줄수없자나 돈벌어야지 이러는데ㅋㅋㅋㅋㅋㅋㅋ

첫째랑 둘째랑 성격이 어릴때부터 다른데
큰애는 감성적이고 둘째는 넘나 이성적인 아이라서
보통아니겠거니 했는데 일케 웃겨주네요.

일단 요양원 최고급으로 보내준다니 굉장히 안심되는것ㅋㅋ
울집옆에 요양병원이 들어섰는데 로비를 보더니 이녀석이
우와 여기서 살고싶다 하더니 엄마를 거기서 살게 해주고 싶나보네요

고마워 근데 요양병원은 엄마돈으로 갈껭
아빠엄마 돈잘벌자나
느그는 너희 가족한테나 잘해주셩

암튼 엄마 요양원 최고급 보내준다는말이 넘나 고마운 하루네요.
평생잊지못할 자식키우는 재미ㅋㅋㅋㅋㅋㅋ
184
6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아픔]
1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남자 ㅡㅡ 2018.06.12 00:52
추천
9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양병원 보낸다는 아이
나중에 크게될 아이임.

저 나이에 저렇게 이성적이기 힘든데 ㅋㅋ

애가 모시고 산다고 하면 그게 더 걱정임.
어찌보면 효자일수 있겟지만..
글쎄.. 이런 애들이 나중에 자기 앞가림 잘 못하더라고.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06.12 01:34
추천
6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ㅋㅋㅋㅋ애크면 진짜 효도 잘할꺼같은 느낌적인 느낌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포도 2018.06.12 13:18
추천
5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현명한 아이네요 ㅎㅎㅎ
우리 모두 스스로 요양병원 갈 수 있는 여건을 미리 준비해 보아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00 2018.06.13 05: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양원 보내준다는 말은 고마운거군요 ㅠㅠ
답글 0 답글쓰기
2018.06.13 04:5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울 남자애 조카가 3살때쯤...강남역 지나다가 빌딩보며 우와 크다멋있다~나중에 이모사주께~했눈데 ㅜㅜ 엄청 귀엽고 마음이 너무 이뻐서 눈물날정도였는데...지금은 중이병이 걸려서 눈물날 지경입니다 흑흑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3 00: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중에 어떻게클지궁금하다ㅋㄱㄲ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2 19:22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호텔 같은 곳으로 생각하는 거 같아요ㅎㅎ 하긴 최고급으로 해준다니 시설도 호텔급이겠네요. 엄마 내가 비행기 퍼스트 클래스 태워줄게! 하는 마음으로 한 말인 거 같은데 귀여워요 쪼끄만애가ㅎㅎ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ㅋㅋㅋ 2018.06.12 18:43
추천
1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하 여친보고 어머님 아프시면 요양원 보내자고 해야겠네 칭찬 듣겠지?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8.06.12 18:0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는 어릴때 동네에 한창 모텔들이 들어섰었는데 어려서 모텔 호텔 구분을 못하다보니 모텔이 티비에 나오는 그런 화려한 막 별다섯개 호텔 이런건줄 알고 엄마랑 지나가다 모텔보고 저기서 살고싶다고 했어요ㅜ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ㅎㄷㄷ 2018.06.12 14:14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양병원에 대한 이미지가 화려하고 좋고 편한 곳으로 생각하는 것 같아요. ^^
답글 0 답글쓰기
호잇 2018.06.12 13:4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넘나 귀욥
답글 0 답글쓰기
포도 2018.06.12 13:18
추천
5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현명한 아이네요 ㅎㅎㅎ
우리 모두 스스로 요양병원 갈 수 있는 여건을 미리 준비해 보아요~
답글 0 답글쓰기
에헴 2018.06.12 13:00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일단 그 말에 서운해 하지 않는 엄마라 다행 .. 울 이모도 나이 70대에 요양원 계시는데 집에 계실 때 보다 안전하고 맘 편하게 생각하세요 집에 계실 땐 응급실 중환자실 가끔 가셨음 ... 일단 맞벌이 부부에다가 청소년기 자녀 2명이고 간병인은 시간제로만 오니까요 요양원에 울 엄마가 동생이라서 자주 가는데 요양원도 분위기 무난하고 좋더라고요 저도 가아끔 가구요 아이가 매우 현실적이네요
답글 0 답글쓰기
2018.06.12 11:27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애가 현명하네 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최고급이라니 고맙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06.12 11:2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현명하다
답글 0 답글쓰기
2018.06.12 10:51
추천
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ㅎㅎㅎ 울 큰애도 결혼해서 애를 낳으면 우리 가족이 6 이래요. 왜? 그러니 아빠 엄마 동생 그리고 지네 가족 셋. 이러더니 어? 하더니 양가 가족들 총출동 시키더니 갑자기 아? 이래서 다 따로 사는거냐고? 가족이 많다고 7 살 꼬마인데 귀엽더라구요.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8.06.12 01:34
추천
6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헐ㅋㅋㅋㅋ애크면 진짜 효도 잘할꺼같은 느낌적인 느낌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ㅡㅡ 2018.06.12 00:52
추천
96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요양병원 보낸다는 아이
나중에 크게될 아이임.

저 나이에 저렇게 이성적이기 힘든데 ㅋㅋ

애가 모시고 산다고 하면 그게 더 걱정임.
어찌보면 효자일수 있겟지만..
글쎄.. 이런 애들이 나중에 자기 앞가림 잘 못하더라고.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