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휴게소갑질?

ㅎㅎ (판) 2018.07.11 01:46 조회73
톡톡 묻고 답하기 댓글부탁해

남편이 휴게소에 식품 납품하는 일을 합니다.
해당 휴게소 직원분이 전에 '몇시까지 오면 됩니다'라고 해서 그분 말씀대로 시간 맞춰 가면은 바로 납품을 하는게 아니라 1시간 이상,2시간이상 기다립니다. 물론 바빠서 그렇겠지요.하지만 남편 말 들어보면 다른 몇몇납품업체는 짧게는 5-10분 길게는 30분정도 기다린 후 납품하고 간다더군요..더 기분 나쁘게 하는건 그 사람들이 본인들거 납품 후 해당 휴게소직원기다리고 있는 남편에게 '씨익'웃고 간다더군요
물론 인사하듯이 그렇게 한 거일수도 있겠지만..첨엔 걍 그러려니 했었는데 지금은 기분이 나쁘대요ㅜㅜ

무튼 고속도로를 달리다보면 휴게소들이 따닥따닥 붙여있진 않잖아요? 승용차론 체감상 금방이지만 화물차로 달리면 몇시간은 걸려요..

직원이 말한대로 시간맞춰가도 갈때마다 기다림의 연속이니....

더울땐 짜증 팍 나겠죠?그렇다고 다른 휴게소에 먼저 들렸다오기도 그렇고 배고파서 밥먹기도 좀 그렇고
오도가도 못해요 을의 입장이라..

그래서 참다못해 고속도로 휴게소들을 관리(?)하는
한국고속도로공사에 민원신청을 했더니

와우~~남편 폰으로 해당휴게소 직원,그 윗분까지 전화가 불나게 오더군요..

들어보니 해당휴게소 윗분이 경찰총장 정년퇴임 했다고 하더군요. ....아마 힘 좀 불어넣어겠죠?ㅜㅜ

무튼 그 윗분이 이렇게 민원 넣지 말고 해당 담당자보고 와서 대화하자고 대화하고 사과를 하겠다고 하더군요..

여러분 같으면 어떨 것 같아요?

대화로 될 문제였음 이렇게까진 안 왔겠죠?

해당직원은 남편말 들어보니 얼굴도 성격도 진짜 아니라더군요..별명이 킹콩?고릴라?래요..

외모비하하지도 않은 (제 얼굴보면 바로 납득할거에요) 울남편이 저렇게까지 말하는 정도면 진짜 그 분한테 스트레스 장난아니게 받았었나봐요ㅜㅜ

무튼 대면하자고 하면 첨엔 여차여차 대화하며 용서를 구하고 한 몇주는 괜찮아졌다가 이 문제 가지고 또 못 살게 굴고 꼬투리 잡겠죠?

저랑 남편은 이왕 이렇게 된김에 해당휴게소 관계자분들이 물건 빼라고 하면 빼는게 낫겠다고 생각하는데 남편사장님은 글케 생각 안 하나봐요...

휴게소 납품하는 그게 경쟁률이 세다고 하더군요..

하..울 남편 이 곳 땜시 담배피우는 양,머리 탈모 장난 아니에요ㅜㅜ

글구 사장님이 이번주 목요일에 그분들 만나러 간다던데..
에휴..저희는 두려워 죽겠어요 왜냐면 그분들 저희 폰번,집주소 다 알아요ㅜ 해코지 할까 무서워요

(민원신청시 본인인증을 필수로 하고요. 집주소,전화번호 꼭 적어야되요.)


여러분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그냥 그만두면 되지만..여름철에 잘 나가는 제품을 하고 있어서 아마 그만둬도 여름철까지 하고 그만두라고 할것 같아서요..ㅜㅜ

1
0
태그
1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