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내 인생 가장 특별했던 한남자에게

여름그곳에서 (판) 2018.12.11 05:33 조회113,411
톡톡 해석 남/여 채널보기

비가 오는 날이었어
생각보다 많이

뉴욕의 JFK 공항으로
게이트 근처까지 갔던 때
창밖에서 조금씩 비가
내렸던 것 같아

그때 난 아마
흰색 티셔츠를 입고 있었을거야

그날은 아무리 밝은척해도
티를 내지 않으려 해도
마음에 근심이 많았어

너무 힘들었던 삶이었는데
내 부모님은 내게 뭐라고 하실까?

라는 생각밖에 없었던것 같아
이제 어쩌지.. 라는 생각만 가득했는데

그 와중에 오빠를 본거야
내 짐을 잠시 맡아달라고 한것 같아
그때

그때 옆에 있던 노란 어린개를 보고
아마 그때 나한테 그랬었었지?

자기 룸메이트도 키운다며
닥스훈트 하나를 키운다며

그렇게 해서 원래도 비슷한 근처에
살던 사람이란걸 알게 되었었는데

그동네 겨우 1년 살면서 6개월간
친구가 없던 나는

사뭇 반갑더라 나 외에도 역시
이렇게 많은 비슷한 삶을 살던 사람들이
그렇게 있었었구나.. 하고 생각했던것 같아

우리 강아지를 예뻐해주니까
안심이 되었던것 같기도 했달까

그렇게 탑승하고 나서
난 자고 있을적에 오빠는 내 근처로 와서
날 궁금해 하던데

왜그런지는 사실 별 신경이 안쓰였던것 같아
내딴엔 말동무가 필요했었나 하고 넘겼을거야

그렇게 내리고나서 내게 전화번호를 다 물어보는데
그래 밥이나 먹겠구나 싶었었다가

그리고 잊혀졌었어 내게
안그래도 입국전 내게 닥쳐온
견디기 힘든일의 연속이었던게
결국엔 부모님과의 사이도 틀어지고 또 틀어지고

그렇게 우울하게만 살고 또 살다가
집앞의 구름다리 근처에서 다시 만날 줄은 몰랐던거야

몰랐었는데

그래
여기살던 사람인거
왜 알려주지 않았어?
그땐 참 반가웠던것 같아

지금도 참 전부 다 쓰기 어려워
고작 다섯번 정도를 만났을까
그때서부터 지금 이제 겨우 8년동안

그런데 내게 있어 이 기억이
왜이렇게 특별했는지는 몰라도

더는 이 기분을 부정하며 살고싶지 않았어
여기까지만 하는게 나을까
뭔가 여러가지 감정으로
버거워져서

다음에 또
찾아올 수 있을까 하고
그때 다 전하지 못한말을
해줄 수 있을까 하고
바라고 또
바랄 뿐인것 같아..
12
289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끄적] [하나님] [부처님] [알라신] [마음혼잣말]
11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8.12.12 17:43
추천
19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들 그만 놀려!!!!!! 쓰니 지금 진지하다그!!!!!!! 무려 뉴우우욬 제이엪케이 공항에서 만난 남쟈라긔!!!!!!! ☆☆☆☆☆
답글 1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12.12 17:33
추천
139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랄도 풍년이다..... 개소리를 길게도 썼네 시작한 적도 없는데 뭘 여기까지만 하는 게 낫냐는 건지ㅋㅋㅋㅋㅋㅋㅋ 8년 동안 다섯 번 만났다면서 뭘 다 쓰기가 힘들어 근데 또 지 인생 가장 특별했던 한 남자래.... 무서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실제 있었던 일이 맞긴 하다면 비행기에서도 그냥 통로 지나가다 옆에 지나간 거 가지고 자는 지를 궁금해 했다고 생각했을 듯..... 그리고 노란 개가 쓰니네 개였다는 거야? 갑자기 우리 강아지를 예뻐해서 안심했다 하질 않나 미국에서도 근처에 살았는데 한국에서도 근처에 살았다고? 뭔말이야 진짜ㅋㅋㅋㅋㅋㅋ 시작부터 비가 오는 날이었어 (줄 바꾸고) 생각보다 많이 (줄 바꾸고 한 줄 비우고) <<< 시인 놀이 하는 오글충인 줄 알았는데 그냥 아예 뭔 말인지 모르겠음ㅋㅋㅋㅋㅋ
답글 4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8.12.12 17:38
추천
100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딴 게 왜 오늘의 판이지? 뭔 소린지 이해한 사람? 오죽하면 글쓴이가 8년간 스토킹 한 느낌임...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직장인여자 2019.01.14 08: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웃으면 안되는데 ㅋㅋㅋ크큽....... 우...웃으면 안되..는데에... 크크큽........
답글 0 답글쓰기
2019.01.14 07:3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왜 이걸 다시 들먹여서 쓰니 두번 죽입니까!!!!ㅠㅠㅠ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4 07:3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갬성에 정신이 지배당했네.... 약도없다 이건
답글 1 답글쓰기
푸루루룽 2019.01.14 07:1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춘기소녀인가 ㅋㅋ 미래에 읽어보면 이불 발차기각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4 06:4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남자에게 너의 기억은 읍다
답글 0 답글쓰기
이수얌 2019.01.14 05: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응 네다음 똥싸개 ㅋㅋ 똥냄시으악ㄱㄱㄱㄱ
답글 0 답글쓰기
asdf 2019.01.14 02:5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싸이월드 다이어리에 쓰던 글 같다...
답글 0 답글쓰기
ㅋㅋㅋ 2019.01.14 02:4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옛날 판같다 ㅋㅋㅋ 댓글 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2019.01.14 02:4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 댓글들이 살렸다 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eee 2019.01.14 00:20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만 글 이해못햇냐?
답글 0 답글쓰기
ㅜㅡㅜ 2019.01.14 00: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게 를 전나많이쓰네
답글 0 답글쓰기
깐달걀 2019.01.14 00:1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야 왜들뭐라하냐 그냥 글쓰니는 인생이 영화속에사는사람이야 너네 저런사람들 못봤지? 그냥 별게 다 의미부여야. 내가 너무슬퍼서 인생에서 가장 슬픈 영화속의주인공인데 주인공이 그때마다 하필 운좋게 나타났고 그래서 그 영화에 그 사람을 담은거야. 사랑일수도있지 왜. 너네영화도안보냐? 말할수없는비밀못봤냐 ㅋ 걔네도 몇번보고 목숨걸잖아 근데그건영화잖아그치? 너넨어려서모를거야. 할머니되도 저래. 놀리지말란말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4 00:1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일 미세먼지 심하대요. 마스크착용하세요 모두들
답글 0 답글쓰기
nicknam... 2019.01.13 23:3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글오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3 23: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 JFK가 뭐에 약자인지 모르지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오호 2019.01.13 21:31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돼지년들아 배아프년 자기관리해서 살빼고 연애시도라도 해봐라 ㅋ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9.01.13 21:0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세먼 잔뜩 끼니 지랄옘병을 미세먼지에 찍어서 잔뜩 쳐먹고 있네.
답글 0 답글쓰기
바닐라라떼 2019.01.13 20:4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차라리 펜팔을 해라ㅋ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2019.01.13 20:23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일단 비행기 한번도 안타본듯
답글 0 답글쓰기
한국어교원 2019.01.13 20: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일단 한국어부터 배우고 다시 쓰세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