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알고보니 유부남?ㅠ 바람남, 유부남 특징이나 행동 알고싶어요.

ㅇㅇ (판) 2018.12.25 21:50 조회4,415
톡톡 결혼/시집/친정 댓글부탁해

만났었던 사람이나
만나고 있는 사람이 알고보니 유부남이거나
나말고 다른여자가 있거나 하는 경우
그런 남자의 특징이나 행동, 잘 하는말..

경험담이나 그런것들 하나씩 댓글로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ㅠ

저 의심이 들어서요..
제 경험으로는 이런 의심이 들면 그 의심이 되는순간.. 나중에 알고 보면 그게 맞던데..

이번 연애는 실패하고 싶지 않았는데..
참 세상사 맘대로 되지 않네요.

결혼적령기의 여자를 만나는 이런 류의 남자들은 양심이 없는걸까요? 아니면 본인이 아니니 상관없다고 생각하는걸까요? 그러면서 좋아하는척, 결혼할 것 처럼 왜 이렇게 감정을 속이는 행동을 하는 걸까요??ㅜ 사상이 꼬롬한건지..

0
2
태그
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ㅁㅇ 2018.12.25 23:17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새벽에 갑자기 전화해봐요 ㅎㅎ 잘 안 받을걸요 ㅎㅎ 근데 진짜 작정하고 속이면 모를 수도 있더라고요. 제 친구도 직장 때문에 특정 수업 학원을 다녔는데 거기서 만난 남자랑 1년 넘게 사귀었거든요. 근데 나중에 알고보니 유부남이었네요. 별거 중이다 이혼할거였다 하더니 알고보니까 멀쩡한 가정이었어요. 그 부인도 웃긴게 자기 남편도 잘못있지만 아가씨가 처신을 잘못한거래요. 아니, 총각인줄 알았는데 무슨 처신을 잘못한건지. 뭐 그렇게 말했지만 그 여자가 나중엔 자기는 벌써 애가 둘이고 애기 낳으면서 직장 그만둬서 당장 경제적 능력이 없다고. 남편이 꼭 필요하다고 했다네요;; 결국 혼자 ㅆㄴ되고 충격 받아서 한동안 정신과 치료 받았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ㅎㅎ 2020.07.15 12: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유부남.... 은 주말 혹은 퇴근후가 연락이 잘 안댐....
연락이 되는 날은 집이 아닐 가능성이 큼..
길게 서로 대화하는게 안됨... 언제 와이프가 올지 몰라서


바람남일 경우 폰을 항상 뒤집어 놓고 무음이나 매너모드
잤다고 하면서 잠수 타는 시간이 긺....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7.15 11: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ㅇㅇ
답글 0 답글쓰기
oo 2019.01.14 17:4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의심들때 의심하는게 맞아요. 아마 쓰니를 이상하게 몰아가거나 아니라고 우겨도 믿지마세요. 당해본 사람이라 더 길게 상처받지마시라 말씀드려요. 유부남 거짓말에는 끝이 없어요. 멀쩡한 아내 죽은 사람 만드는것도 쉬운가봐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01 12:49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1. SNS를 안 알려줌 2. 폰을 안보여줌 3. 집을 안 데려감, 부모님이나 룸메랑 같이 산다고함 4. 일정이 자꾸 바뀜 5. 다른 부분에 대해서도 거짓말을 함 (제가 만난 놈의 경우, 명문대나왔다고했는데 지잡대였음) 6. 진정성이 안 느껴짐, 뭔가 찜찜하고 의심됨 7. 내가 원할때 통화가 잘 안됨
답글 1 답글쓰기
ㅇㅇㅇ 2018.12.25 23:5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족은 모르겠지만 친구들 직장동료들 다 보여주고 사귀여도 유부남인 경우 꽤 있음
답글 3 답글쓰기
ㅇㅇㅇ 2018.12.25 23:56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 친구는 롱디 커플이였음 친구는 서울 남자는 청주 1년을 사귀였는데 어느날 직장으로 애 업고 부인이 찾아와서 알게됐다함 하도 바람을 많이 펴서 담담하게 사실만 말해주고 갔다함 의심될 만한 부분은 집에 들어가면 전화통화가 안됐다는것뿐 핑계는 부모님이 연로을 하셔서 편찬으시다는ㅋㅋㅋ애 셋이랑 부인이랑 살면서 어쨌든 그 친구 인생에 가장 다정다감한 남자였다더라고요
답글 1 답글쓰기
ㅁㅇ 2018.12.25 23:17
추천
1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새벽에 갑자기 전화해봐요 ㅎㅎ 잘 안 받을걸요 ㅎㅎ 근데 진짜 작정하고 속이면 모를 수도 있더라고요. 제 친구도 직장 때문에 특정 수업 학원을 다녔는데 거기서 만난 남자랑 1년 넘게 사귀었거든요. 근데 나중에 알고보니 유부남이었네요. 별거 중이다 이혼할거였다 하더니 알고보니까 멀쩡한 가정이었어요. 그 부인도 웃긴게 자기 남편도 잘못있지만 아가씨가 처신을 잘못한거래요. 아니, 총각인줄 알았는데 무슨 처신을 잘못한건지. 뭐 그렇게 말했지만 그 여자가 나중엔 자기는 벌써 애가 둘이고 애기 낳으면서 직장 그만둬서 당장 경제적 능력이 없다고. 남편이 꼭 필요하다고 했다네요;; 결국 혼자 ㅆㄴ되고 충격 받아서 한동안 정신과 치료 받았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ㅎㅎ 2018.12.25 22:17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핸드폰 숨기지않는사람 주말에 꼭 보는사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8.12.25 22:0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연애할때 데이트장소는 갈 생각이 없고, 만나면 잠자리만 하고 싶어한다.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