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좋아하는 남자를 대하기가 무서워요

ㅇㅇ (판) 2019.01.12 00:21 조회24,481
톡톡 해석 남/여 남자의심리
너무 좋아해서 그런가
너무 좋아해서 부끄럽고
너무 좋아해서 무서워
말 하나 할때도 되게 신경쓰게 되고...
그러다 보니 점점 대하기가 부자연스러워지고
그런 내 모습이 또 한심해져서
집에서 울게 되고
내일부터는 다시 제대로 표현해야지
더 다가가 봐야지
말이라도 편하게 할 수 있는 사이가 되야지 하고 마음 먹어도
막상 그남자 얼굴만 보면 심장이 떨려서 제대로 쳐다보지도 못하겠네...다음주엔 극복해보고 싶다
133
4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하나님] [부처님] [알라신] [마음혼잣말]
20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1.12 00:50
추천
4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청춘이군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2019.01.12 09:33
추천
2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랬어요 ㅎㅎ 같은 공간에 있기만 해도 떨리고 옆에 있으면 얼굴 터질 것 같고....근데 이런 사랑은 이뤄지기가 쉽지 않아요....저도 더 못 친해지는 것 아니까 결국은 포기하게 됐어요 ㅎㅎ 그때부턴 봐도 얼굴 안 빨개지고 누구나에게처럼 잘 대화하고 그랬죠 근데 그 땐 이미 마음이 떠난 뒤였어요 ㅜㅜ 글쓴님이 저처럼 후회하는 일이 없으시길 바라요..! 말도 못 걸겠어도 그냥 인사라도 하는 거예요! 목소리가 떨리든 말든 얼굴이 빨개졌든 말든 ㅜㅜ 파이팅!!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1.12 00:25
추천
20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거보고 또 남자들 착각마라 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1.13 22:3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두 진짜 좋아하는 남자가 있었는데 기회가 돼서 좋아하는 남자랑 걔 친구랑 제 친구랑 여럿이 모여서 밥 먹으러 갔는데 제가 너무 부끄러워서 말도 못하고 눈도 못쳐다봤거든요 그래서 제친구들있는 곳에 가서 얘기하고 놀았는데 그 남자가 지 친구한테 자기 소외받는거 같다고 속상하다? 이런식으로 얘기했다는 거 듣고 너무 미안해서 고쳤어요 해어지기 전에 그 남자가 좋아하는 음료수 사주고..
답글 0 답글쓰기
판알바생 2019.01.13 11:47
추천
0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평생그러고살아 ㅂ/ㅅ/가튼려나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9.01.13 11:10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쩌라고 ㅋㅋ 저런애들 좋다고 따라다니다가도 바람조카잘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23:13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런감정이 있다는게 부럽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22: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22:5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다... 현재 제가 지금 그래요 내가 쓴줄알았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22:3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차라리 속앓이 헐빠엔 고백해보세요! 만약 상대가 같은 마음이 아니여도 좋아했던만큼 힘들수도 있겠지만 나중에 돌이켜 생각해보면 후회하지 않을거에요! 힘내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21:5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청춘이다 좋아하면 속앓이하지말고 고백해요 인연이면 만남이 되겠죠 아니면 몇년 흐르면 후에 추억이 될거에요 술안주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1.12 19:42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원래 다들 그렇다. 남자도 자기가 좋아하는 여자 앞에서는 한없이 작아진다. 여자가 웃으면 왜 저러지? 무표정이면 또 왜저러지? 혼자 공상에 빠지고 망상에 빠지고, 여자의 존재는 점점 커져가고 나는 점점 작아져 가고. 근데 좋아하는 마음이 너무 커지기 전에 먼저 친구를 해라. 그게 더 빠를 수도 있다. 편하게 대하고, 안어색하게 하는 법을 배워야 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19:2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래요.. 너무 좋아해서..그러다 타이밍 놓치지말고 할수있을때 열심히 호감표현을 해요!! 인사하고 웃고~!!!친해지기위해 노력해봐요!!!!화이팅!!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11:25
추천
1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는 내가 좋아했던사람이 나를 좋아한다고 다가오며 고백...하는데도 무서워서 피하기만했어ㅜ
답글 0 답글쓰기
2019.01.12 09:33
추천
2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랬어요 ㅎㅎ 같은 공간에 있기만 해도 떨리고 옆에 있으면 얼굴 터질 것 같고....근데 이런 사랑은 이뤄지기가 쉽지 않아요....저도 더 못 친해지는 것 아니까 결국은 포기하게 됐어요 ㅎㅎ 그때부턴 봐도 얼굴 안 빨개지고 누구나에게처럼 잘 대화하고 그랬죠 근데 그 땐 이미 마음이 떠난 뒤였어요 ㅜㅜ 글쓴님이 저처럼 후회하는 일이 없으시길 바라요..! 말도 못 걸겠어도 그냥 인사라도 하는 거예요! 목소리가 떨리든 말든 얼굴이 빨개졌든 말든 ㅜㅜ 파이팅!!
답글 0 답글쓰기
판알바생 2019.01.12 09:12
추천
1
반대
1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런련들고치는방법있지 ㅋㅋ

걍 나이 30쳐먹고도 이렇게두면됨 그럼지알아서 잘못됬구나인식하고 이딴짓안함

근데문제는 그때되면 늦지 ㅋㅋ 남들은 저먼치 앞서나가있는데 잘해봐라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06:2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담에만날때 핫식스 주문할거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05: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술을 마셔 ^^
답글 0 답글쓰기
ㅇㅡㅇ 2019.01.12 03:5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딱히 답이 없다 자주봐야되는 사람이면 걍 잊으셈 답이없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00:50
추천
45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청춘이군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00:25
추천
20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거보고 또 남자들 착각마라 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