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헤어진 여친을 우연히 만났다.

크리스마스 (판) 2019.01.12 00:26 조회9,791
톡톡 헤어진 다음날 채널보기

 11월 18일 마지막으로 연락하고 붙잡은 이후, 거의 두 달만에 우연히 마주치게 됐다. 마주치고 서로 갈 길을 갈 수도 있었지만, 상대가 먼저 카페에 들어가자고 내게 말해왔다. 

두 달이라는 시간동안 너무나 연락하고 싶었고, 사무치게 보고싶고, 극심한 감정기복을 겪어온지라 너무 반가웠다. 그럼에도 만나면 대화를 어떻게 해야 하나 걱정했지만, 막상 만나고나니 언제 무슨 일이 있었냐는듯이 자연스러웠고 편안했다. 

정말 재회에 대한 욕심을 단 0.01%도 가지지 않고 말했고 행동했다. 내가 편안해지니 그녀도 편해지는 것 같았다. 오히려 이별할 때의 일을 가지고 농담으로 승화시켜 서로 웃기까지 했다. 역시 10년이 넘게 만난 세월은 강력했다. 공식적으로 대외적으로 헤어졌지만 무의식은 여전히 연인으로 인식하고 있어, 나도 상대방도 현재 사이에 맞지 않는 말과 행동이 나왔다. 

그녀는 어떻게 살을 그렇게 많이 뺐냐고 물어보고 나를 신기하게 쳐다봤다. 정말 멋있게 변화했다고 날 칭찬해줬다. 진작 좀 빼지.. 라는 말도 덧붙였다. 내가 물을 꺼내서 마시니, 자기도 같은 생수 브랜드를 마신다고 꺼내서 보여주었다. 내가 화장실 간 사이에 내 클러치가방을 열어보고 아직도 전에 물건을 쓰고 있네? 하며 말했다. 걸어가는 도중에는 추워보인다며 자기 목도리를 내게 걸어주며 집에 하고 가라고 줬다.  헤어질 때는 지하철 입구에서 갑자기 날 안아주었다. 갑작스러운 행동에 나는 몸이 경직되어 왼손으로 두 번 톡톡 두드릴뿐 같이 안을 수는 없었다. 나는 가는 모습을 바라보았고 그녀는 두 번 되돌아 보았다. 

우연히 마주치고 짧게 가진 시간이지만..  의미를 부여할 수 없다. 의미를 두는 것이 부질 없다. 
이미 상대방은 만나는 사람이 있기 때문에... 상대방의 행동은... 그저 익숙했던 사람을 만나 나오는 무의식적인 반응일 뿐이다.     


11년 연애 환승이별이라는 글을 올린 후.. 나를 응원해주시는 몇몇 분들이 계셨다. 잘 되실거라고.. 느낌이 좋다고..  그분들께 미안할 뿐이다. 

그토록 간절히 원했고, 먼저 연락을 한다거나 찾아가는 의도적인 행동없이 마주칠 것만 같은 장소에서 운 좋게 만나게 됐지만 거기까지였다. 오히려 나는 "아... 어렵겠다..." 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 현실을 명확하게 인지하게 됐다. 그래 우리는 헤어졌다. 
작년 10월 통보받은 후, 11월까지만 해도 이별을 부정하고 현실을 받아들이질 못했다. 어제부로 난 완전히 우리가 헤어졌음을 인정하게 됐다. 이제는 새롭게 시작해야만 한다. 이런 것이 삶이고 인생일테니까.





46
0
태그
10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ㅠㅠ 2019.01.17 15:2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좋은 사람 나타납니다. 꼭이요... 저도 그런이별 원합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13 22:1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건 진짜 슬프다 힘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9.01.13 17:39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여자 ㅈㄴ 나쁘네..
답글 0 답글쓰기
혼자한잔 2019.01.13 17:0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멋있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01.13 08:2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최근에 저도 전남친이랑 정말 오랜만에 연락닿아서 만나고 왔는데 정리가 다 되었는지 해맑게 웃으면서 안부묻고 얘기하는데 마음이 찢어지는 줄 알았어요..ㅎ더 잡으면 서로 힘들까봐 웃으면서 얘기하고 그냥 보내줬어요. 인연이 여기까지려니하고 좋은사람과 인생경험 크게 했다치려구요. 제가 좋은 사람되면 좋은 사람이 온다는말 믿고 마음 잘 추스리고 열심히 잘 지내려구요. 힘내요 우리~!!
답글 0 답글쓰기
2019.01.13 05:2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헉 오랜만에 이런 좋은 글 봐서 기분이 좋군뇨.. 글쓴이 분 참 좋으신 분 인거같아요 ㅠㅠ 성숙해진 기분이네욤 글에서 많이 배우고 갑니다 다들 헤어짐을 통해서 많이 배우고 멋진 삶 사시길 바래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01.12 23:1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이별하고 오셨군요 ㅠㅠ 글만 봐도 깊이가 느껴지네요 좋은 분 만나실거예요 토닥토닥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15:4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분 궁금했는데.. 참 마음 찢어지네요 9년후 이별해서 그런지 감정이입돼요 ㅠ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12 05:39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너무 슬퍼요 ㅜㅜㅜ완정 공감입니다 저도 카톡으로 통보 받고 얼굴 한번 못보고 헤어져서 미련이 남앗엇는데 두달쯤 후 마주쳣어요 우연히 정말 인정하게 되더라구요 다 정리돼서 편하게 대해주는 전남친 모습을 보며.. ㅎㅎㅎ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