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5개월짼데요 이떻게 극복해요?

ㅇㅇ (판) 2019.01.12 17:05 조회2,875
톡톡 헤어진 다음날 채널보기
별의별짓다해봤어요
정신과다니고
안보던책도읽고
종교에도의지하고
새로운사람도만나보고해도

절대 안잊혀져요 ㅠㅠㅠㅠ
미쳤나봐요 오래사귄것도아니에요
1년반만났어요
시간이 약이라던데
왜 저한테는 해당이안되죠?
시간이가는게 무서워요 ㅠㅠ
흔적조차없어졌는데 나혼자 거기에남아있을까봐
어떡해요? ㅠㅠ도와주세요
그사람은 여친도생겼어요
죽었다고생각하고 지내는데
안죽은걸아니까효과가없어요
더 죽을거같아요 아무것도 못하고삽니다 이제
11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6개의 댓글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ppp 2019.01.13 02:31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본적인 문제는 과거에 집착하는 마음, 홀로 서지 못하는 나 자신의 문제 때문에 생겨요. 계속 예전 문제를 머리 속에서 비디오 틀고 다시 꺼내서 괴로움이 반복되는데 안되더라도 긍정적 사고를 하는 게 도움이 돼요. 첫째, 이 사람이랑 헤어짐으로 인해서 나는 이러한 부족한 점이 있음을 깨달았다, 이걸 자각하는 것은 앞으로 더 좋은 사람이 될 수 있는 밑바탕이 되고, 더 좋은 사랑이나 삶을 살아가는데 도움될 수 있어요. 둘째, 아픔 겪은만큼 세상에 안 보이던 것들 보이고, 아픔 겪는 사람들 조금이나마 위로할 수 있어요. 결국 과거보다 지금 그리고 앞으로 뭐할지에 대해 생각하는 습관을 기르고 조금씩 해나가야 여기서 벗어날 수 있어요. 시간 지나고 거기에 남아 있는건 스스로의 마음이 그렇게 만드는 거예요, 힘드시겠지만, 그걸 변화시킬 수 있는 건 자신 밖에 없어요, 정신과나 종교활동은 그걸 할 수 있도록 촉진하고 마음 조금 편히 해주는 거예요. 그 사람 여친 생긴 것 지금 큰 일 같지만 그 사람도 완벽한 사람 아니고, 여친 생겼다가 언제 헤어질지 몰라요. 그 남자도 어떤 문제 가지고 있었다면 그 문제 분명 반복할 거예요. 그리고 그 분과 관련된 사진, 연락처, 물건은 모두 버리시고 안 보시는게 좋아요. 나중에 그 남자가 혹시 돌아오더라도, 새로운 연애하더라도 호구 안 되고, 이런 아픔 반복하지 않고 진짜 건강한 연애하고 싶다면 내 자신을 바꿔야해요. 지금은 아픔 치유하는 단계니까 억지로 하지는 말고 조금씩 하시고, 정말 힘드시겠지만, 쓴이는 이겨내실 수 있는 힘이 분명 있어요. 5개월간 노력해오셨잖아요, 잠시 또 이렇게 무너지지만 또 하고 또 하면 정말 나아져요. 지금 아픈 거 당연해요, 이상한 것도 아니고 미친 것도 아니예요. 저도 더 긴 기간동안 아파해도 어느 날은 힘들 때 있어요. 예전에 못해줬던 것들, 헤어진 것 쓴이가 잘못해서 그런 거 아니예요, 그 사람 책임도 있고, 그때의 나로서는 그럴 수 밖에 없었던 거예요. 스스로 1년반 연애기간동안 고생했고, 헤어지고 아프고, 이겨내려고 애 쓴 시간 고생했다고 칭찬해주세요. 응원해요, 힘내요, 많이 힘들겠지만, 응원합니다. 잘 할 수 있을 거예요, 산책하고, 쇼핑몰 구경하고 다른 사람들 사는 것도 보고, 관심가는 것들 조금씩 하다보면 조금씩 조금씩 나아질 거예요.
답글 1 답글쓰기
2019.01.13 02:2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일년 반 만나고 헤어졌어요. 근데 정말로 잊기가 힘들어요 직전연애는 6년넘게 만나다 헤어졌는데 오히려 훨씬 더 잘잊혀졌어요. 진짜 할만큼 다 해봤거든요 너무 좋은것도 너무 힘든것도. 그래서그런지 마지막엔 미련이 전혀 없었어요. 근데 지금 이별에선, 짧은만큼, 강렬했던 첫만남과 초반의 설레임이 아직도 너무 생생해서 잊기가 힘든거같아요. 또한 아직 더 해볼수있는데, 더 잘할자신 있는데 그 기회조차 이젠 없다는 사실도 힘들고., 같이 해보지 못한것도 너무 많아서 그 모든게 아쉽더라구요. 그래서 오래 남는것 아닐까요, 시간이 약이란 진부한 말 하긴싫은데 정말 시간은 약이에요. 자신을 좀 더 가꾸며 좋은사람이 되려 노력하다보면 좋은 사람이 찾아올거에요. 힘내요!
답글 0 답글쓰기
ㅠㅠ 2019.01.12 19:0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랑 똑같네여 잠못자고 마음이 너무 아픈게 지속되다보니 전신과에서 처방 받은 약도 이젠 듣질 않네요 왜사나 싶고 죽고 싶은.생각밖에 안드네요
답글 0 답글쓰기
One 2019.01.12 18:5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완전 상황 똑같네요ㅠㅠ
답글 0 답글쓰기
쫑이 2019.01.12 17:4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ㅜㅜ전 이제 6일차인데 너무 무섭네요ㅠㅠ그럴까바
답글 0 답글쓰기
간절함 2019.01.12 17:0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상처가 치유하는데 시간이 더 걸리시는 분이신가봐요 좀만 더기다려보세요 저는 9개월째인데 저도 진짜 죽을생각까지했는데 시간이 지나야해요 점점 괜찮아져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