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나 방탄소년단 노래가 너무 위로됬어

쓰니 (판) 2019.01.26 00:02 조회458
톡톡 엔터톡 채널보기
자랑은 아닌데 난 우울증이 있어. 난 타팬인데도 방탄소년단의 I'm fine이라는 노래를 듣고 뭔가 많이 울컥했어. 그리고 진짜 경험한 사람들만 알 거 같은 그런...벅차오름?이 느껴졌어. Save me라는 노래는 우울증 당시의 나를 너무 잘 대변해주는 노래 같고 지금은 I'm fine 덕분에 조금이라도 나아진거 같아서 너무 행복해. Save me랑 I'm fine이랑 이어지는것도 너무 우울하고 슬프고 뭔가...그런 말로 표현 못할 그런게 있는데, 나 진짜 아미도 아니고 아예 관련 없는 래퍼 팬인데 본진 노래 처음 들었을 때랑 느낀 감정이 너무 똑같아서 놀랐어. 쨌든 그냥 그렇디구 머...사실 지금도 아미는 아닌데 약간 그룹 자체에 대한 호감도가 엄청 올라갔어...ㅎㅎㅎㅎ
27
0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어하루]
11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1.26 03:25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자존감 엄청 낮은데다 우울증 넘 심해서 히키였거든...몇달동안 담배살때 빼곤 집밖을 나간적도 없었어....하루종일 폰이랑 노트북으로 유튭만 보구 스펀지밥같은 애들 애니만봤어 ㅋ 근데 진짜 운명일까 클릭 잘못해서 에피파니란 노래를 누른거야..ㅅㅂ 뭐야.ㅍ이러면서 습관적으로 티비로 투니버스트는데...가사가 들리더라..그런데 울고있더라구 내가...그리고 다시 들었지...그날 난 미친듯이 펑펑 밤새 울었어....그리곤 아...난 왜 이러고있지? 난 왜? 울엄마아빠의 사랑스런 자식인데..나도 나름 괜찬은ㅌ사람일텐데...그런 생각들더라..그날 밤새 방탄영상 찾아보고 거짓말안하고 30시간동안 깨있으면서 계속 노래며 영상을 미친듯이 봤어...그리고 하루 내내 자고 일어났어. 그런데 맘이 달라지더라 세상구경도 하고싶고 이대로 망가지기 싫어진단 느낌? 그느낌은 경험못한 사람은 모를거야..그날이후 난 달라졌어..취업패키지도 신청해서 재취업도 했고 병원도 내발로가서 우울증이랑 공황장애치료도 받았어. 난 지금 하루하루가 넘 신기하고 행복해~이런 지금의 날 만들어준 방탄소년단이란 사람들한테 너무 감사할뿐야~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6.13 21:1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매직샵...듣고 진짜 위로받음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3 20:4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 가사가 가슴에 뽝 박혔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1.27 02:5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낙원도 들어줘ㅠㅜㅜ꿈도 없고 어떻게 해야할지 막막할태 이거 들으면 진짜 눈물나... 세상은 날 욕할자격이 없네 꿈을 꾸는 법을 가르쳐준적이 없기에 이거 진짜 공감돼면서ㅠㅜㅜ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27 02:4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answer love myself도 추천하고 갈께 왜 자꾸만 감추려고 만해 니 가면속으로 내 실수로 생긴 흉터까지 다 내 별자린데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26 23:1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young forever랑 never mind 들어봐 나 그거듣고 진짜 혼자 이불덮고 질질짬...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26 20:4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힘이되어줬지~언젠가 꽃은 지겠지 But no not today  그 때가 오늘은 아니지 No no not today  아직은 죽기엔  too good day No no not today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9.01.26 03:25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자존감 엄청 낮은데다 우울증 넘 심해서 히키였거든...몇달동안 담배살때 빼곤 집밖을 나간적도 없었어....하루종일 폰이랑 노트북으로 유튭만 보구 스펀지밥같은 애들 애니만봤어 ㅋ 근데 진짜 운명일까 클릭 잘못해서 에피파니란 노래를 누른거야..ㅅㅂ 뭐야.ㅍ이러면서 습관적으로 티비로 투니버스트는데...가사가 들리더라..그런데 울고있더라구 내가...그리고 다시 들었지...그날 난 미친듯이 펑펑 밤새 울었어....그리곤 아...난 왜 이러고있지? 난 왜? 울엄마아빠의 사랑스런 자식인데..나도 나름 괜찬은ㅌ사람일텐데...그런 생각들더라..그날 밤새 방탄영상 찾아보고 거짓말안하고 30시간동안 깨있으면서 계속 노래며 영상을 미친듯이 봤어...그리고 하루 내내 자고 일어났어. 그런데 맘이 달라지더라 세상구경도 하고싶고 이대로 망가지기 싫어진단 느낌? 그느낌은 경험못한 사람은 모를거야..그날이후 난 달라졌어..취업패키지도 신청해서 재취업도 했고 병원도 내발로가서 우울증이랑 공황장애치료도 받았어. 난 지금 하루하루가 넘 신기하고 행복해~이런 지금의 날 만들어준 방탄소년단이란 사람들한테 너무 감사할뿐야~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국산아미 2019.01.26 00:30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직접 겪어보진 못했지만 우울증 이겨내기가 되게 힘들댔는데 이겨내고 있는 것같아 다행이다ㅠㅠ 애들 노래가 조금이나마 힘이 됐다니 진 솔로곡 '에피파니' 추천할게! 자기애에 대한 노래인데 가사가 힘이 될거야 화이팅 응원할게!!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1.26 00:0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엔터가..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