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예랑이 집갔다가 충격먹었습니다..

ㅇㅇ (판) 2019.02.01 15:50 조회52,998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어제 오늘 남친집 빈다고해서 놀러갔다옴.

엘베 내리니까 현관문앞에, 명절선물로 보이는

택배박스 대략 10개? 정도가 쌓여있음.

현관 문열고 들어가니, 신발장이랑 거실 입구에

사과, 딸기, 한우, 유과 세트, 곶감 등등등

엄청 쌓여있음. 얼핏봐도 30~40박스?

진짜 너무 충격이었음.

이거 다 뭐냐고 하니깐, 명절되면 이정도 온다고함..

남친 아버지가 사회적 지위가 높은 분인건 알았는데, 이정도일줄...

남친은 대수롭지 않다는듯이, 집갈때 저기 한우세트랑,

홍삼세트 가져가서 우리엄마 주라고함.


저희집은, 사실 아빠 엄마 이혼하고, 엄마랑 나 둘이 사는데

명절되면, 끽해야 엄마 회사에서 스팸,참치세트나 

샴푸같은거 한두개가 끝인데....


뭔가 남자친구 집 다녀와서 현타오고,,,

괜히 자존감 떨어지는거같고,,

뭔가 급이 안맞는 결혼 하는거같아서 걱정입니다..


118
6
태그
34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9.02.01 22:10
추천
48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친분 집 상황이 우리집 같아서 댓글 남겨요 양가 부모님 인사하고 결혼 허락을 받은건지는 모르겠지만 저도 장가보내야 할 남동생이 있고, 결혼한 유부녀로써 말씀드리면 힘든 결혼이 될 수도 있어요.. 비슷비슷한 집안끼리 결혼해야 평화로워요..
답글 3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2.01 19:54
추천
35
반대
1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난 울집 형편이 그지 같아서 그 당시 남편 새아파트 새차 있는데 몸만 갔음
이렇게 차이 나도 남자가 내 상황 이해해 주고 품어주는 사람이라면 잘 살 수 있음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2.02 12:48
추천
3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막연하게 결혼 '얘기'만 했는데 벌써 이런 고민에 호칭도 예랑ㅋㅋ 너무 섣부르지 않나요? 상견례 하고 양가 부모님과 결혼 얘기 제대로 하고 나서 이런 고민해도 늦지 않은데. 그때 가면 어차피 답은 대충 나옴. 판에선 전부 뭣도 아닌데 예랑이래. 난 또 결혼날짜 잡은줄
답글 0 답글쓰기
찬반대결 PEAK 2019.02.01 20:13
추천
10
반대
19
신고 (새창으로 이동)
충격먹지 말고 햄, 한우 드시고, 디져트로 과일 까지~ 드시고, 힘내서 예랑이 꽉 잡으세요
답글 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2.11 13:12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집에 사람 없나요?
밖에 10박스가?
보통 명절전에 택배 다 오는데
그동안 쭉 ~ 놔뒀던거에요?
평소에도 그렇게 선물온다는거 보면 알고 있는것같은데
택배상자라도 좀 집안으로 넣어놓지.
아무리 많아도 ..
답글 0 답글쓰기
111 2019.02.07 17:2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뭔가 급이 안맞는 결혼 하는거같아서 걱정입니다.. --> 세뇌망상 오지고요 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6 15:3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ㅋㅋㅋ 한녀들 자랑하는 방법도 가지가지네 정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6 13:2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배아파하는 댓글 무시하고 남자 잡아요. 인생필 기회니까.
답글 0 답글쓰기
000 2019.02.05 00:2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별거갖고 다 기죽네 ㅋㅋ 쫄았어도 티내지마세요 솔직담백한 사이를 유지하면서 잘 사귀다 결혼하면 그만
답글 0 답글쓰기
2019.02.03 15:11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친집에갔다면서 왜 예랑이라고부르는거예요?ㅋㅋ 어이가없네ㅋㅋ그리고결혼은 비슷한사람들끼리 해야되는거예요 여자쪽이너무기울어있는데 무슨결혼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3 10:22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집안이 너무 기울면 결혼 안하는 것이 좋다.
요즘같이 좋은 세상에 눈치를 보고 늘 기죽고 살 필요는 없는 거다.
감당하기 어렵다면 일찌감치 마음을 내려놓고 정리를 하거라. ㅉㅉ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3 03:5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긴 뭐 좀만 사귀면 예랑이고 혼자 파혼하고 막이래
답글 0 답글쓰기
2019.02.03 01:0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 무슨 명절 선물 갯수 문제로 자존감까지 내려가나요? 희안하네~~ 남자집이 잘살면 좋은거예요 가난한거 보다 백번 낫구만 뭘 선물 상자보고 쫄아?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ㅎㅎㅎ 2019.02.02 18:06
추천
1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건 남친부모님의 능력이지 남친 능력이 아니잖아요 그런거때문에 기죽지는마세요ㅋㅋ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2.02 17:22
추천
1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선물상자 갯수로 두 가정의 가치를 메기는건 아닌것 같아요~
답글 1 답글쓰기
30대기혼 2019.02.02 16:49
추천
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둘이 무슨 사이라고 예랑ㅋㅋ 김칫국 마시지 말고 그냥 연애하세요ㅋ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2.02 15:42
추천
1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말하는거 보니 아직 학생이나 취준생 같은데 예랑 ㅋㅋㅋㅋㅋ혼자 예랑이래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2.02 15:06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예랑이라고 혼자 생각하고 계신거 아닌가요?
답글 1 답글쓰기
현실 2019.02.02 14:41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집 부모가 결혼을 허락 할거라고 생각하시나요?
김치국 드링킹일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2 14:41
추천
2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나저나 남친집이 빈다. 집에 명절 선물이 쌓여있다를 봐선 남친집이 본인 자취방아니고 부모님이랑 사는 집같은데 남친 부모 인계신다고 놀러가는거 좀 안좋아보이는데? 그냥 친구도아니고 남친 부모랑도 아는사이가 아닌이상 좀 예의없어보임 정식 인사드리고 가거나 아예 안가는기 맞음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2.02 14:28
추천
2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상견례 다하고 양쪽 부모님 허락 다 받고 결혼식 준비하시는 중인가요?
아님 걍 둘이 손가락 걸고 결혼약속 한걸로 예랑이라고 하는건가요?
내 보기엔 후자 같은데..남친도 자기를 쓰니가 예랑이라고 떠들고 다니는거 아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2 13:26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맞아요~~~헤어 지세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