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마마보이 남친.. 제가 정신차리게 도와주세요

제발 (판) 2019.02.08 00:08 조회9,933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안녕하세요.. 마마보이 남친과 헤어졌는데 마음정리가 쉽지 않아 조언부탁드리고자 글올립니다.. 카테고리가 조금 맞지않는것도 같지만 결혼하신 선배님들의 실질적인 조언을 듣고싶어서 올립니다.. 양해부탁드려요..
사귈 때 하나부터 열까지 엄마랑 별 사소한 얘기까지 다 하더라고요.. 뽀뽀는 했는지 이런것도 남친한테 막 물어보고.. 6월 결혼준비하는데도 하나부터 열까지 다 물어보고 참견하고 있습니다. 신혼여행, 식장, 등등.. 예약 어디로 했냐며, 조식은 나오냐며, 등등 데이트할때도 맨날 전화오고..
그리고 친절하셨던 남친엄마는 결혼준비하면서 자꾸 예단등에서 말도 바뀌고.. 저한테 대하는 태도도 친절했는데 점점 바뀌시고.. 저희집 재산내역이랑 제 건강검진내역같은것도 다 요구하시고.. 이대로 결혼하면 셋이 결혼생활하는 느낌일것 같아서 헤어졌는데... 엄마문제빼면 너무나 완벽하고 저랑 잘 맞는 남친.. 을 잊지 못하겠어요. 근데 효심이 깊어서 엄마를 쳐내지는 못하고.. 마마보이인 남자와 결혼하신 분들... 많이 힘드신가요? 저를 정말 사랑해줬는데 제가 이제 서른인데 다시 이런 남자 못 만날까봐 겁이 납니다.. 다시 연락해서 잡을까요..? 절 저보다 더 사랑해줬는데.. 마음정리 할 방법이나 조언을 좀 부탁드릴게요... 머리로는 헤어져야되는걸 아는데 뭣땜에 발길이 안떨어질까요ㅠㅠ
0
57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대결]
16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란마 2019.02.11 09:18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옥문 앞에서 돌아선것을 축하하네~!!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2.11 10:06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똘똘한 여자는 다른게 다 좋아도 저런 엄마 문제 하나로 거른다.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2.08 00:13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 경험은요 그거 님을 사랑하는 거 아니예요 자기랑 자기 엄마를 수발 들어주는 님을 사랑하는 거예요 결혼하면 신혼침대에 셋이 누워 있는 기분 들 것이고, 님의 생활 하나하나 남자 어머니 귀에 들어가고 통제 받을 것이고 최악은 부부싸움하면 남자 엄마랑 2대 1로 싸워요. 지금은 힘드시더라도 미래를 위해 현명한 선택 내리시길 바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00 2020.09.28 07:5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엄마한테 의존하듯 쓰니에게 의존했던 거 아닐까요.. 심리적으로 말이죠. 쓰니는 그게 특별한 사랑처럼 느껴졌구요. 다시 경험하기 쉽지 않을 수 있겠어요. 그정도 마마보이가 흔치 않으니까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20.09.28 07:4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엄마 전용 몸종, 엄마 손자 대리모 구하는 거죠. 남자들 여우새끼라서 지 목표 있으면 간쓸개 다 빼고 자존심 접어놓고 여자 다 맞춰줍니다. 뭘 아쉬워하세요? 저런 남자한테 낭비한 시간이 아깝지도 않나요? 빨리 더 좋은 남자 찾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ㅎㅎㅎ 2019.06.23 22:5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절대 님을 사랑한게 아니예요. 마마보이는 엄마외의 여자는 사랑할 수가 없어요...제가 겪어서 압니다. 효도의 수단이 되지 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1 12:21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 남친도 마마보이. 심지어 경제적인것도 엄마가 가지고 잇음. 대체 결혼을 왜하려는건지 모르겠음. 성욕 채우려 하는건가.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2.11 12:00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다시 연락해서 결혼하면 쓰니가 시애미 죽을때까지 첩으로 사는 겁니다. 결혼하면 더하면 더했지 덜하지 않을텐데...
답글 0 답글쓰기
어휴 2019.02.11 10:3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엄마가 인생에서 제일 중요한 사람일텐데 그걸 못놓겠다고요?고부갈등?무조건 님탓일텐데 상관없으신가요?그럼 그냥 만나시고 결혼 하세요. 하셔서 한 1년 겪어보시고 엉엉 울면서 후회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2.11 10:0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댓글 달아줄 필요도없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1 10:0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랑 진짜 완벽하게 잘 맞는 남자라면 . 남자가 중간에서 컨트롤 잘 하겠지. 뭐가 잘 맞는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1 10:06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똘똘한 여자는 다른게 다 좋아도 저런 엄마 문제 하나로 거른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1 10:0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정신차리세요.. 정신적으로 독립 안 된 사람이랑 결혼하면 그냥 지옥이예요!! 절대 안 바뀌고 안 변해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2.11 09:5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본인의 자존감이나 키우세요 그걸빼면 다좋다니요 운동도하고 돈도벌고하면서 자존감키워서 님 남친같은 애들 만나지좀 마요 답답해죽겠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1 09:38
추천
0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 나이면 그냥 안헤어지는게 나을텐데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1 09:35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를 빼는게 쉽겠어요 호적을 파이는게 쉽겠어요? 저거 보다 나은 남자 널리고 널렸어요
답글 0 답글쓰기
란마 2019.02.11 09:18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지옥문 앞에서 돌아선것을 축하하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8 01:11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결혼하고 신혼침대에서 셋이서 잔다구 자꾸 상상해보세요. 금방 헤어나오실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08 00:13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제 경험은요 그거 님을 사랑하는 거 아니예요 자기랑 자기 엄마를 수발 들어주는 님을 사랑하는 거예요 결혼하면 신혼침대에 셋이 누워 있는 기분 들 것이고, 님의 생활 하나하나 남자 어머니 귀에 들어가고 통제 받을 것이고 최악은 부부싸움하면 남자 엄마랑 2대 1로 싸워요. 지금은 힘드시더라도 미래를 위해 현명한 선택 내리시길 바랍니다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