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시어머니가 큰상 요구한다는 글 올린 쓰니님 보세요

ㅇㅇ (판) 2019.02.12 17:30 조회55,789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글을 삭제하셨네요.
후기가 넘 궁금하지만 참고 님한테 얘기하고 싶어 글 올립니다.
여러번 댓 썼지만 진짜 넘 안타까워서 내 동생 같아서 이렇게 글올려요.
님 님을 이 세상에 있게한 부모님을 생각해줬으면 좋겠네요.
하늘에서 지켜보고 있을텐데 눈물 흘리며 지켜보고 있을텐데 불효하면 안되잖아요.
예전에 미즈넷에 올라왔던 글에도 님처럼 집 혼수 다해오는데 명의 달라 사업 예랑한테 줘라했던 막무가내 예비시모가 있었거든요.
물론 그 예신 댓글 보고 결혼 엎어 버렸었네요.
님하고 똑같이 부모 형제가 없는 사망보험금으로 작은 사업하고 있는 여자였었고요.
님도 이분처럼 했으면 좋겠네요.
님 상황 이해하고 아껴줄 남자만날 수 있으니 제발 그 구렁텅이에서 나왔으면하네요.
그집 식구들과 왕래를 끊는다해도 님집에 들이닥치면 그땐 어떻게하실려고요.
그러니 님 님을 아끼고 사랑해줄수 있는 님돈이 아닌 님 자체를 아끼는 가족 만났으면하네요.
힘내시고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합니다

327
3
태그
신규채널
[추반ㄱ]
1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2.12 18:47
추천
8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하고 말해봤자 이미 지들끼리 이야기 다 했을 확률이 99프로고 남자가 아차싶어 큰상은 취소한다고 해봤자 더 큰 먹잇감 노린 행동일텐데 결혼하면 백프로 다음 타겟은 아파트 명의임.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2.12 17:43
추천
5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글..
정말 안타깝..
제말 자신을 아껴주는 사람 만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2019.02.13 16:3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 원본글 실화라면 시댁 사람들 진짜 못됐다... 뭣도 모르는 어린애 데려다가 집 달라 상달라... 나중에 결혼하면 재산도 뺏을듯...ㅜㅜ휴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2.13 16:2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 명의 아파트에 남자가 맨몸으로 들어오면서 혼수조차 안해온다는데서 일단 바보짓.여자들은 혼수만 해가도 날로 시집간다고 욕 쳐먹는데 정작 집해가는 여자들은 바본가 ㅋㅋ당연한걸 요구하지도 못하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3 14:29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디 이 댓글들 보고 그냥 넘기지 말고, 끝냈으면 좋겠다. 내가 다서 막 엎어버리고 싶더라. 그 글쓴 글쓴아. 그때도 댓글에 다 너 걱정이라 안 하던 로그인까지 하고 댓글 쓴사람 엄청 많았어. 혼자라는 두려움에 지금 있는 남자친구가 전부라는 생각에 잘못된 선택 안 했으면 좋겠어.
답글 0 답글쓰기
ㄴㄴ 2019.02.13 14:17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분 완전 도둑을 만났군요 결혼 안하고 안전이별했기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2.13 13:38
추천
0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무슨 내용인지는 모르겠지만
최근 사회 문제는 페미 때문에 일어나는 것이 보통입니다
리빙포인트 : 페미는 사회의 암덩어리이니 보는 즉시 쳐 죽이는 것이 좋다.
답글 3 답글쓰기
2019.02.13 11:4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 서른다섯 평생 살다살다 큰상 받겠다는 시댁은 처음 봄.
그것도 쥐뿔 뭣도 없이 보내면서. 어이가 없네 진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3 04:04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래도 간만에 판에 따뜻한 사람이 많다고 느껴지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3 01:29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말 먹이감에 지나지 않는다는 걸 깨달았으면 사람들이 그래 친정부모 없고 형제 없어 홀홀단신이면 우습게 보고 거기다 돈까지 좀 있으면 어떻게든 그 결핍 파고들어서 가죽까지 벗겨먹는 게 사람이야
답글 0 답글쓰기
ㅜㅜ 2019.02.13 01:04
추천
1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솔직히 예비신랑이 적같지않고 이정도는 아무리 심해도 예랑이 잘구슬리면 백퍼 넘어갑니다.사랑이 우선이거든요.한 몇년당하고 아 하겠죠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2.13 00:57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글쓴이 너무 순진한거 같아서 걱정이 들어요 돈은 돈대로 시가랑 남편에게 쓰고 며느리 도리 강요당하며 착취당할거 같아서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3 00:44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집안 완전 개쓰레기를 만났음 ㅠㅠ 쓰니 꼭 헤어져요 님 아껴줄 남자는 따로 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3 답글쓰기
ㅇㅇ 2019.02.12 22:01
추천
2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원본 사용자첨부이미지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2.12 21:52
추천
1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여자분 남자랑 말해보고 홀랑 넘어간거 아닌가 싶음. 진짜 안타까운 경우임.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2019.02.12 18:49
추천
1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 글 진짜 나도 속상했었는데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2 18:47
추천
8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자하고 말해봤자 이미 지들끼리 이야기 다 했을 확률이 99프로고 남자가 아차싶어 큰상은 취소한다고 해봤자 더 큰 먹잇감 노린 행동일텐데 결혼하면 백프로 다음 타겟은 아파트 명의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2 17:43
추천
5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글..
정말 안타깝..
제말 자신을 아껴주는 사람 만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