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파혼한여자는 돌싱한테 시집가도 된다는 고모 ㅡㅡ

ㅇㅇ (판) 2019.02.18 16:35 조회111,234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고모가 진짜로 하신 말씀이세요
언니가 상견례까지 다 한 남자랑 파혼 했어요
남자의 200% 잘못으로 파혼한겁니다
남자 직업은 내과 의사였고 언니보다 7살 연상
집안은 평범했어요 2년 만났구요
언니는 세무사고 저희집은 좀 잘사는 축에 속해요
엄마가 공무원, 아빠가 부동산 하시고요
부모님 노후 빵빵하시고
언니 결혼하는데 40평대 아파트 해주셨어요
(지금 언니 명의)

이런 상황에서 언니가 남자쪽의 크나큰 잘못으로 파혼하고
많이 우울해하는 상황이에요
미리 예식장도 보고 드레스도 입어보고 했던 터라..
근데 고모가 이 사실을 알고는 막무가내로
선자리를 주선해주셨어요

나이는 언니보다 5살 연상, 대기업 하청 정직원.
집안은 평범. 자잘하게 따지면 약간 평범 이하?
월급은 잘은 모르지만 언니보다 200만원 이상
적게 버는걸로 알아요
모은돈이 얼마인진 모르겠는데 암튼 최대1억까지
해올수 있대요
언니가 안한다 그랬어요. 우리집에서도 싫어했고요
결혼은 현실이잖아요
사랑도 중요하지만 어쨌든 집안끼리 만나는건데
너무 한쪽이 기우는쪽이라..
언니도 싫다 하고 저희집에서도 반대했고요
고모가 자기 아들 친구인데 사람이 괜찮다고 자꾸만
만나보라 강요해서 언니가 짜증내면서 싫다고 그랬대요
왜 싫으냐며 자꾸 캐묻길래 언니가
"의사에서 대기업 하청직원으로 급이 낮아졌는데
고모같으면 결혼 하시겠어요?"
라고 했대요.
그랬더니 고모가 비웃으면서
한번 파혼했으면 눈을 확 낮춰야한다며 옛날 같았으면
넌 가난한 돌싱한테도 굽신거리며 시집 가야할 판이라
그랬대요.
언니가 그 얘기 듣고 눈 돌아서
고모한테 "사촌오빠나 돌싱 여자한테 장가 보내라"
고 하고 부모님한테 얘기했고
고모는 언니보고 당장 사과하라고 길길이 날뛰고
아빠는 고모랑 인연을 끊네마네 하고 있어요
언니가 울면서 파혼이 죄도아닌데 왜 자기가
이런 취급을 받아야하냐며 서러워하더라고요
울 언니 아직 예쁘고 날씬해요. 잘꾸미고 돈도 잘 벌고
능력도 있구요. 집안도 받쳐주니까
더 좋은 사람 만날 수 있다고 생각해요
고모 때문에 안그래도 언니 속앓이만 더 심해지고
집안 분위기 우중충 해졌네요ㅠㅠ
안맞으면 이혼도 하는 세상인데 파혼이 뭐 별거인가요
897
29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충격] [꼭봐줘요] [전남편봐라]
11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헿헿 2019.02.18 16:41
추천
333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고모가 이때다 싶어서
언니 후려치기 하는듯
돈 잘 벌고 직업 빵빵한 딸래미 둔 쓰니네 아부지를
겁나 배아파 하다가
파혼나서 결혼 빠그러지니
옳다구나 꼬소해서 일부러 그러는듯 !!
맘쓰지마여
부모님이 알아서 연 끊든 하시겟지
언니한테도 맘쓰지말라고 하셈
호적에 남은것도 것도아니고
무슨 파혼가지곸ㅋㅋㅋㅋㅋ
이혼이라도 했음 아주 사람 취급도 안하겠어요ㅡㅡ
고모 조카 못됬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2.18 16:44
추천
24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모가 님 엄마나 자녀들에게 평소 시기.질투 있었다가 이 때다 싶어 후려치기 하는가 봅니다. 말도 안 되는 소리임.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2.18 17:11
추천
199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모년이랑 인연끊기 바람..제 친구언니는 결혼 1주일전에 청첩장 다 돌리고도 파혼했어요..제 친구네도 금수저인데 남자네쪽이 더 금수저라 남자쪽 엄마가 갑질해서 깨진 케이스..언니는 선봐서 더 좋은 남자와 결혼해서 지금 독일에서 살아요..파혼한게 뭔 흠이라고 고모는 후려치는지 웃기네요..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뭐래 2019.02.24 15: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지랍도 병일세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ㄱ기 2019.02.20 23:20
추천
0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세무사따위가 건방지게 의사와?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2.20 20: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흠 근데 왜 언니얘기하는거 같지가 않지
답글 0 답글쓰기
2019.02.20 15:4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와....진짜 글읽다 빡치네. 진짜 별 사람 다있다..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9.02.20 14:1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돌싱을 욕보이시네.. 고모가 의사사위 볼려했던게 배가 아팠나 왜그런신데요.,ㅉ 파혼이 먼죄라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20 11:0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가족이랍시고 이래야한다 저래야한다 나불거리는거 극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20 10:0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글 부모님께 보여주고 고모 사과안받음 인연 끊어요 미친뇬이에요 조카한테 위로는 못 해줄망정
답글 0 답글쓰기
2019.02.20 09:0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했어요 결혼 현실이에요 혼자사는것도 나쁘지 않다고 봐요 넓은집에 그냥 남자친구 만나면서 잘살거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20 08:38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요 언니 스펙이면 이전남자보다 더 집안좋고 잘난남자도 만날 수 있을텐데 돌싱은 미친ㅋㅋㅋㅋ 파혼한게 뭔 대수야 사귀다 헤어진거랑 뭐가 달라???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2019.02.20 04:35
추천
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엥? 갔다왔어도 쓰니 언니스펙이면 다시 내과의사 만날수있는데요 ? ㅋ 집안도받쳐주고 여자도능력있는데 뭔개소리 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20 02:0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딴 고모도 있네.
답글 0 답글쓰기
none 2019.02.20 01:3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모년이 고모년짓 시누이짓 하는거네요 뭐.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19.02.20 00:25
추천
2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ㅁㅊㄴ이네요~ 그 구실로 이참에 인연 끊으면 됨 ㅎㅎ 쓰니 언니가 운 나쁘게 똥 밟아서 이혼한 적 있어도 다른 평범한 초혼보다 결혼 잘 하는게 현실이예요~ 예쁘고 똑똑한데 ㅋ 인기 훨 많음. 실제 그런 케이스 봤음 ㅎㅎ 아무리 후려치기 하려해도 남자들의 선택은 이쁘고 똑똑한 여성임 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9 19:23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살면서느낀게 이모들은 잘해주시는데 왜하나같이 고모들이 그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2.19 17: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ㄹ 2019.02.19 17:12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렇게 좋은 사람이면 즈이 아들을 그 친구한테 장가보내지 왜 ㅋㅋㅋㅋ아까운데 남녀 가릴 꺼 있나?ㅋㅋ
답글 0 답글쓰기
2019.02.19 16:26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고모 자격지심 쩌네요 분명 자식몽사 망하신분일듯!! 언니한테 전해줘요~ 저는 결혼식 2주전에 파혼하고 3살연하에 엄청 착한 남편 만나서 아들 낳고 대우 받으면 잘산다고 보통 남자는 파혼하면 결혼 못하고나 이상한여자만나 결혼하고 여자는 더 좋은결혼합니다 주위 둘러봐여 진짜로 대부분 그래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02.19 16:2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20대 중반인데 일하느라 바빠서 남친사귈여유가 없었는데 굳이 고모가 여자는 20대끝나기전에 선봐서 결혼해야한다며 계속 자기 아는사람 완전 괜찮다기에 한번 만났더니... 30대중반에 작은식당을 운영하시고 학창시절에 좀놀아서 고등학교 졸업못했는데 자긴 열등감같은거없이 잘산다며 자꾸 대학나와서 별거있나요 시전. 내스타일아니라서 밥먹은거 그냥 내가 계산하고 깔끔하게 가진 싶어서 계산대 앞에 가자마자 내가 바로 카드내미니 옆에서 꺼내는시늉하다가 싱글벙글하면서 술한잔하자길래 싫다하니 괜히 튕기지말라는둥 자기 맘에 드는거 다안다는둥 자꾸 말도안되는소리하길래 밥값 반 달라고했더니 바로 정색하며 그런사람인줄몰랐다나ㅡㅡㅋㅋㅋ 네, 그런사람입니다. 하고 택시타고옴ㅋㅋ 그뒤로 전화오고 톡오는거 완전씹고 차단함. 고모는 사람괜찮은데 왜 그러냐며ㅡㅡ 괜찮으면 자기딸소개시켜주라니 나이차가 많다네ㅋㅋ 자기딸은 나보다 2살어림ㅋㅋㅋㅋ
답글 1 답글쓰기
ddddd 2019.02.19 16:2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혼자 살고 말지 ...뭐하러 가요...그런 심술로 소개한거면 뻔할거 같은데 ,,,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