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맞아 헌신하니 헌신짝되더라.

Omg (판) 2019.05.14 02:31 조회18,897
톡톡 헤어진 다음날 채널보기
편하게 쓸께요...
20대초반 난 첫사랑에 크게 데인상태라 남자는별로라고 생각했는데 오랬동안 알고지낸 오빠가 꾸준히 관심을 보여주고 편하게 지냈던터라 자연스레 만났지.
정말많이 서로 챙겨주고 위해주고...
근데 이게 내 사랑이 점점 더 커지고 표현이 많아지고 내꺼하나사도 그사람꺼도 꼭옥사고 내껄못사도 그사람꺼 먼저해주고 이런 횟수가 많아지다보니 어느순간 부담가고 질리기 시작했나봐.너무 맘을 숨김없이 표현하니까~~~
그리고는 귀찮은 존재로....
다똑같이 남자쪽에서 헤어짐을 고하고 난 받아들일순없었구...
만난건3년 못잊은건2년? 나랑헤어지고 그사람은 새로운사람과 또 행복한시간을보내더라구....
난 진짜 첨엔 죽을꺼같았는데 시간이 지나고나서는 정말 감정의 변화가 분노에서 수긍 그다음엔 신경을안씀 ㅎㅎ
지금이니까 하는말이지만 정말 그때 죽을꺼같이 힘들다고 울구불고 전화하고 전화좀받아달라고했던게 얼마나 찌질했던지 후회 가고 그러던지...ㅋㅋㅋ그남자친구 주변사람들 마져도 그리고 그 남자친구 마져도 진짜 잘챙긴다고 잘해준다고 소리 들었었는데...
그렇게 잊고 내생활하고 지내다가 한 4년인가 뒤에?연락이 오더라구요 .정말자기가 그땐 어려서 철이안들어서 몰랐다고.
여차저차 제가한번까고 제생일때 남자친구가 고백해서 다시만났었는데 3개월만나고 다시헤어졌어요 ...잡았는데 아니래요 사람 갖고논거져? ㅋㅋㅋㅋ 가끔씩 생각나는건 그때나 똑같네요..다시또 처음처럼 지워가야죠 태연하게
27
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2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5.15 14:37
추천
2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연애는 서비스가 아니져 서로 좋아하는게 먼저고 헌신은 그걸 표현하는 방식일 뿐이라 생각해요. 헌신했던 님을 탓하지마세여 인연이 아니었을 뿐예요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사랑탑 2019.05.15 15:39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쓰니가 잘못한게 아니고 그마음과 진실을 몰라주는 사람을 만나서 아직 빛을 못보고 있다고 봐요.
언젠가는 쓰니같이 좋은사람을 알아보는 진정한 동반자가 반드시 나타나리라 봅니다.
너무 조급하게 생각하지 마시길~~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5.15 14:35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항상 본인을 먼저 더 많이 사랑하셔요. 착하고 다정한 쓰니의 앞날에 행복이 가득하길 바래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5.20 23:3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이구 고생도 참 많으셧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9 18: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정말 쓰레기를 만나신듯 4년만에 그땐 철이 없어서 만났다니 ㅋㅋ 결국 헛소리였음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9.05.16 00:56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윗댓들이랑 난 의견이 좀 다른데요. 원래 인간의 본성이 그래요. 선의를 보여주면 당연하게 여기고 만만히 여김. 가족들끼리도 그러는데요 뭘. 남녀관계에는 오죽할까요. 남자한테 지갑사줄돈모아서 님 필라테스나 등록하세요. 이제 더는 호구짓하지마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오팔 2019.05.15 20:2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은 누구나 맘에드는 상대에게 잘보이려고 최선을 다하죠, 근데 혼자만 헌신한다는건 상대는 애초에 나에게 별 애정이 없는상태인겁니다. 헌신해서 헌신짝 되는것도 정답인데 헌신해도 나한테 관심없는 사람이란거죠
답글 0 답글쓰기
ㅍㅍㅍ 2019.05.15 20:21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자친구고 동성친구고 부모님이고 모든 인간관계에서 자꾸 퍼주다보면 당연하게 생각해요호구연애 하지말고 정말로 사주고 싶어 죽을거 같다 싶을때 선물하고 여우가 되세요~!!! 다잡은 물고기는 더이상 재미없죠
답글 0 답글쓰기
사랑탑 2019.05.15 15:39
추천
1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쓰니가 잘못한게 아니고 그마음과 진실을 몰라주는 사람을 만나서 아직 빛을 못보고 있다고 봐요.
언젠가는 쓰니같이 좋은사람을 알아보는 진정한 동반자가 반드시 나타나리라 봅니다.
너무 조급하게 생각하지 마시길~~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5.15 15:35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상대가 원하는 것 이상을 주면 오히려 거부감만 듦. 강약 조절을 할 줄 아는 게 사랑을 현명하게 잘하는 거고 그냥 헌신적으로 잘해주는 건 개나소나 다 할 수 있는 정말 쉬운거.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5.15 15:21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헌신정도가 아니고 본인의 생활을 다 갈아서 올인했나봄 자존감좀 키워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5.15 14:37
추천
2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연애는 서비스가 아니져 서로 좋아하는게 먼저고 헌신은 그걸 표현하는 방식일 뿐이라 생각해요. 헌신했던 님을 탓하지마세여 인연이 아니었을 뿐예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5.15 14:35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항상 본인을 먼저 더 많이 사랑하셔요. 착하고 다정한 쓰니의 앞날에 행복이 가득하길 바래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05.14 06:5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맞아요 헌신하니 헌신짝 되는
답글 0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