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감정에 무딘 사람의 연애(사랑이 뭔가요)

ㅇㅇ (판) 2019.05.15 00:16 조회24,463
톡톡 지금은 연애중 꼭조언부탁


감정에 무딘 사람들 있나요?
저는 진짜 화나는게 뭔지도 잘 모르겠고, 그냥 예민0인 성격입니다. 많이 긍정적인 편이긴 해요.
친구가 이러이러한걸로 화가 난다거나 상대를 욕하면 그정도까지일까 싶어요. 어떻게 보면 공감능력이 부족해보일 수도 있는데, 사람들이랑 소통하거나 분위기 띄우고 좀 많이 재밌는 편이구요.

이게 그래서 단점이라고 생각해본적이 없는데, 결국 연애할때 제 발목을 잡네요..

아주 크게 좋아해본적은 학창시절 첫사랑때나 이지, 그 후로 누군갈 크게 좋아해본적이 없는거같아요..

몇 번의 연애 중, 상대가 호감을 표현하고 나도 나쁘지 않아 만나더라도 결국엔 그 감정이 커지진 않는거같아요. 주변에 보면 상대가 잘해주면 자신도 같이 좋아서 감정이 같이 커지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바로 전 남친은 이때까지 누구와도 비교할 수 없는 너무 좋은 사람이고 편하고 같이 있는 시간이 좋았지만 여전히 좋은 사람 좋은 친구의 감정으로 ,(헤어지고 난 이후로 보면 내가 느끼는 감정이 사랑일 수 있을거같지만) 결국엔 헤어졌어요.

연애할땐 항상 상대에게 잘하긴 했어요. 연락문제, 이성문제, 표현은 약간 무뚝뚝해서 잘 하진 못했지만. 대신 선물이나 소소한 챙겨줌으로 마음을 대신했던거같아요.

그러다 이번엔 다른 사람이었으면 많이 설렜을,
어쨌든 조금은 설렌 연애를 시작했어요.

알고보니, 나도 설레는 연애를 할 수 있구나 하는 마음으로 들떴지만, 그게 오래는 안가네요..


제가 문제인걸까요?ㅠㅠ
편한 연애만 해서, 조금 두근거리는 연애를 해보고 싶었는데...제가 느낄 수 있는 최고의 감정은 그냥 전 남친에게 느꼈던 그감정이었을까요(돌아가겠다는 게 아니라 감정만 놓고 본다면..)


감정에 무디신 분들 어때요?
사랑이라고 느끼는 감정으로 연애를 하고 계신가요?
2
14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숨기는게있]
27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5.16 14:39
추천
2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안좋아하는 사람 모하러 만나서 상대방에게 상처주고 시간낭비 하나 본인에게 문제가 있는거임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흐규흐규 2019.05.16 16:28
추천
17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감정에 무딘게 아니라
감정을 흔드는 사람을 못 만난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5.25 06:45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사랑이뭔가했더니 진짜 좋아하는 사람만나면..진짜 다름!!! 아직 짝 못 만나신 것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9.05.24 19: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혼자살아 그러다가 사람 보면 할아버지만봐도 설레일거야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9.05.24 19:3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본인문제인데 방향을 똑바로잡아
답글 0 답글쓰기
2019.05.22 23:5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약간 비슷했는데 감정기복도 없고 그냥 계속 무덤덤한 스탈? 어릴때 짝사랑했던 남자애가 갑자기 다른 여자애랑 사귀었을때도 제친구가 오히려 더 슬퍼했던것 같아요 저는 그냥 쟤가 더 마음에 들었구나... 이정도? 근데 지금의 남친 만나면서 뭔가 스위치가 켜진 느낌? 눈물도 더 쉽게 흘리고 웃기도 더 잘웃고 감정이란게 다 확대된 느낌이고 남친이랑 꼭 이어지고 싶어서 좀 적극적으로 마음도 표시했구요. 마음이 없으시면 상대도 비슷한 마음인 분을 만나시고 아니면 진짜 이거다! 싶은 사람을 기다리시는것도 나쁘지 않을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05.17 05:0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댓글들 참 이상하다. 자립심이나 혼자 혹은 자존감등을 외치면서 자기방어적 행동을 하면 ‘공감능력저하’로 치부해버린다. 글쎄 감정이 좀 무디면 어떤가 그게 공감느역부족이라 칭하며 이기적인거라고 개인주의라고 말하는 사람들 보면 우습다. 쓰니가 왜 자기 연애방식을 타인들로인해 고민해야하는지 모르겠다.
답글 0 답글쓰기
umeans 2019.05.17 04:1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예뜰이 생리통약 먹어야 겠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2:48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직 짝을 못만난거 아닐까요~ 남편이 여친을 몇번 사겼는데 3년 사귄 여친조차.. 2주에 한번 3~4시간 보고., 잠자리는 2달에 한번 했다더라고요. 그 정도로 충분했대요. 여친이 서운해하지 않았냐니까 그랬던거같은데 잘 몰라 그러구요.(근데 연락, 애정표현 잘하고 잘해줄 사람) 그리고 살면서 자기는 솔직한 적이 없었다고.. 그냥 상대가 원하는 대답해주며 살았대요. 뭐 암튼 벽이 많은 사람, 스스로의 감정을 잘 모르는 사람, 깊은 관계를 할 줄 모르는 사람이었어요. 근데 저랑 만나고 우여곡절은 많았지만 점점 사람이 바꼈어요. 5년됐는데 저 껌딱지처럼 좇아다니고 감정표현도 많고 솔직하고.. 수다도 떨고 투정도 부리고 바보짓도 하고 그래요. 공감능력결여가 심각한 줄 알았는데 지금은 가끔 저보다 공감능력이 좋다 생각들구요. 님도 그런 사람 만나게 될거에요ㅎㅎ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0:51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직 진짜 사랑을 못만나본거임
답글 0 답글쓰기
2019.05.17 00:41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그런편이었는데 진짜 좋아하는 사람 만나고 헤어지고나서 아직도 그사람 못잊고 집착하고있습니다 님들 같은 사람이 한사람한테 꽂히면 절대 못빠져나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0:37
추천
3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긍정 ? 예민 0 ? 웃기지마 ㅋㅋ 그냥 남의 감정에 공감 못 하고 지밖에 모르고 지만 사랑하는 이기적인 인간일 뿐이야 ㅋㅋ 난 너 같은 인간 너무 잘 안다 ㅋㅋ 너는 결혼하지 말고 혼자 살아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6 23:1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이건 진짜 궁금해서 묻는건데.. 그런 감정으로 연애해도 잠자리까지도 가능하시나여?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5.16 22: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성적 끌림이 없어서 그럼 혁오 노래증에 끼리끼리 만나서 설렘이 웂다카지
답글 0 답글쓰기
숫자광고 2019.05.16 21:3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나도 그런 성격인데 감성적이기 보단 이성적이고 불같은 사랑은 1번은 해 봤지만 나머진 그냥 친구같은 사이정도로 사귀어 봤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6 17:46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번에 헤어진 내남친이 쓰니랑 똑같앗ㅁ음. 착하고 순하고 잘하고 잘도와주고 실없는소리많이하고 근데 세심한 공감능력이 뭔가 떨어짐. 누군가 나에게 함부로 대했을때, 같이 욱해야 될 상황에서 가만히 있음--;;;. 걔 친구들도 걔더러 여친이 그런꼴 당했을땐 니가욱하는 게 당연하다 했는데도 그렇게까지 화날일인가 하고 감정적으로 감흥이 와닿지 않는거같음. 늘 잘하고 좋아해주지만 나없음 안된다 뭐이런 열정이 안느껴짐. 이게 순조롭고 원만한 관계일땐 이런사람도 결혼하기에 나쁘지 않다 여겨짐. 그런데 반대인 경우는 다름. 뭐라할지 말로 표현은 힘든데, 내가 정말 힘들고 위로가 필요할때, 만일 결혼해서 살다가 같이 뭔가에 부딪혔을 때, 힘을 합쳐 강한 의지로 싸워나가야할 때는 참 별로임. 아래댓글쓴 사람처럼 그인간도 나랑 헤어지고도 아마 별로 힘든것도 없이 그냥 멍잡고 살고있을듯 ㅡㅡ 나도 정털려서 힘든거없지만. 암튼 이젠 이런타입 별로임.
답글 2 답글쓰기
2019.05.16 17:26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그게 곧 장점이자 단점임. 난 남자인데 글쓴이랑 매우 비슷함. 감정기복도 별로 없고 화도 안 내고... 그런 감정 기복 없는 사람들이 보통 연애할 때도 깊이 빠지지 않는다더라. 나 또한 진짜 연애를 남부럽지 않게 많이 해봤는데 사랑이란 감정을 잘 모르겠음. 뭐 상대가 좋다 정도의 감정은 있는데 딱 거기까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날 희생할 수 있다, 없으면 안된다 그런 생각을 못 해봄. 장점이라면 이별 후에 망가진다거나 크게 아파할 일이 없고, 단점은 뭐 열정적인 사랑을 못해볼 거란 거겠고... 어릴 땐 나이 먹으면 자연스럽게 미친듯이 사랑하는 사람을 만날 수 있을거라 생각했는데, 30대 초반의 나이에까지 무덤덤한 연애만 해온 걸 보면 아마 우리같은 사람은 평생 그러지 않을까 싶음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19.05.16 16:51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걍 사세요. 그럼 그게 뭔지 알게 됩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ㅡㅡㅡㅡ 2019.05.16 16:37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 진짜비슷한사람 여기있네 진심 사랑이뭔지 왜질투하는지 이해를못하겠고 남친들한테 집착 1도안함 나도내자신이 이해가안가는데 너무덤덤 해서 미치겠음ㅠ 나도 가슴뛰는사랑 해보고싶은데 이사람없으면 죽는것도아닌데 싶고 누구만나면 피곤함
답글 0 답글쓰기
ㅁㅁ 2019.05.16 16:32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제가 그런 사람인데요. 그냥 간단하게 정말 좋아하는 사람을 안만나서 그래요. 상대랑 나랑 온도차가 너무 많이 나서요. 저도 평생 감정 없는 사람인 줄 알고 살았고 연애만 하면 상대방들이 다 제가 너무 무심하고 차갑다고 해서 떠났어요. 근데 제가 진짜 좋아하는 사람 만나니까 그 사람들이 어땠을지 심정이 이해가 가서 많이 미안하고 고맙더라구요
답글 0 답글쓰기
흐규흐규 2019.05.16 16:28
추천
17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감정에 무딘게 아니라
감정을 흔드는 사람을 못 만난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05.16 16:22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거 정말 넘사벽의 상대를 만나보면 달라져요. 몇 년을 봤는데 진짜 괜찮은 여자인데 외모, 학벌, 인품, 집안 뭐 하나 빠질 것 없고 주변 이성들도 장난 아닌 사람이라 사귈 수 있을거라는 상상도 못해봤어요. 근데 결국 만나게 되었고 제 인생에서 그렇게 간이고 쓸개고 다 뺄 일이 또 있을까 싶어요. 결국 너무 차이나는 조건이라 헤어졌지만...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