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오늘의 톡남편들에게 묻습니다

갑갑하당 (판) 2019.05.15 06:43 조회50,712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남편들에게 묻습니다.
전 평범한 워킹 맘이며, 두 아이의 엄마입니다.
전 제옷을 살때도 인터넷으로 최대한 할인받으면서 옷, 화장품을 구매하죠. 2~3만원 짜리 사는것도 내가 얼마만큼 효율적으로 오래 사용할 수 있는지 며칠을 고민해서 사거나 아님 그냥 안삽니다.
그런데 제 남편은 자기네 회사 남직원들은 기본적으로 명품시계, 명품구두 한켤레씩 있는데 정작 본인은 명품이 없고 저한테 돈을 주는게 너무 억울하다고 합니다.
저 또한 내 월급 애들 학원비 보험료 갖은 생필품들 사고 제 카드값 핸드폰비 나가면 수중에 남는 돈이 없거든요.
참고로 제 월급이 생활비로 쓰고 남편이 주는 월급의 반은 적금 나머지 일부는 시어머니한테 생활비 겸 애들케어비 드린고 나머지 돈은 외식이나 마트에서 사야될 물건들 사거나 아님 돈이 남으면 그냥 냅두고 다음달에 필요한거 사거나 아님 외식을 한번 더 하거나 합니다.
어제 남편이 금융권으로 이직한다고 양복을 사야된다고 해서 구매했습니다. 양복 한벌 정도 사는걸로 생각했는데 본인은 세벌 사야된다고 해서 와이셔츠 3개까지 구매해서 백만원 훌쩍 넘게 지불했습니다.
양복은 이해합니다. 매일 입어야 되니까요.
구두도 한켤레 구매했습니다.
번갈아 신으면 되니까요.
그런데 명품구두 한켤레를 더 구매해야 된다고 합니다.
가격대가 50만원이 넘는데 더 사야겠다고 하네요.
어이가 없어서 대꾸하고 싶은 마음이 사라졌습니다.
또 업무용으로 PC를 구매해야 된다고 하더군요.
분명히 업무용으로 써야된다고 노트북을 IT업계에서 유명한 노트북을 몇백만원주고 샀는데 그건 4년전에 구매한거라고 하나 더 사야 된다고 합니다.
자기 아버지가 예전에 사회적으로 지위가 높으셨는데 본인도 품위유지를 해야된다고 합니다.
가끔 옛날의 부유함을 잊지 못하고 살고 있는 듯 합니다.
몇년후면 분가해야 하는데...두렵습니다.
평생 이러고 살것같아서요.
남편때문에 속병이 생겼는데 남편은 제 성격이 이상한거래요.
다른 남편분들도 이렇게 생각하시나요?
7
96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6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5.16 00:53
추천
72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명품이 구두에서 끝날것 같아요?? 다음은 시계.벨트.지갑.가방... 줄줄이 나올게 뻔합니다. 남편옷 백만원어치 샀으니 쓰니옷도 질러주시고 상대가 죽는소리하면 쓰니는 드러누우세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2019.05.16 14:23
추천
42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편이 명품을 구매햇을때 그 빵고나는부분을 와이프가 채워주니깐 자꾸 철이 안들잖아여
빵고 나면 빵고가 나나보다하고 채워주지 마세요
경제적으로 압박과 모자람때문에 불편을 겪어봐야 현실을 깨달아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6.12 16: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현재 수입과 지출상황, 미래대비 등을 수치적으로 알려주세요. 그렇게 명품사댈 여유없다고. 지금 상황을 잘 모르는거 같은데. 빚내서 사자고하면 등짝날려야죠
답글 0 답글쓰기
호옹이 2019.06.07 10:4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과소비면 바로 잡아야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0 14:4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도로위의 무법자들 음주운전하는 ㅆㄺ들은 저런거나 쳐라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9 13: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본인도 명품 사세요. 혼자 고매한 척하면 뭐합니까. 바깥 사람들이 집안 보고 아내 보는 순간 저 치는 허세였구나 딱 아니까, 아내도 거기 맞춰서 갖추셔야한다고 말씀하세요. 그래야 진짜 잘사는 집이구나 이미지 잡힌다고. 그거 돈이 아깝다면 제발 빠르게 이혼해주세요. 직업도 있다면서요. 아내분 없었으면 진작 파산했을 사람이, 아내분 곁에서 품위유지 하겠다고 난린데 화도 안나세요? 품위요? 아마 남편 주변사람들 말 안해도 다 알겁니다. 속 빈 강정인거, 품위 없는 거, 생각 없는 거. 경제관념이 그 지경이면 사회생활도 텅 비어있겠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10:1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김치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8: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김연아가 처음부터 세계최고 비싼 레슨 받고,최고 피겨신발, 최고 의상 입을 수 있었을까요?
아시잖아요. 김연아 써포트 하려고 김연아 아버지 반대에도 엄마가 아파트까지 건드리면서
김연아 밀고갔고, 김연아도 최고의 실력을 보여줬구요.
그렇게 "현재"가능한 상황에서 책임감 있게 현실파악, 상황파악 하면서...조금씩 위를 보며,
무엇보다도 가장 중요한 집중은 실력에 두고....발전해나가니 수입도 차츰 나아지고,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구입가능해서 준비하는 것이랑.....지금 님 남편처럼 아직 그럴 상황도 아닌데
무슨 양복에 초대형으로 "명품"이라고 쓰이지도 않은거....얼마든지 인터넷 할인이나 기존 옷으로도 단정하게 입으면 되는거...일은 안하고 허세인데..이걸 충족시켜준다는것은 불가능해요.

이제 스포츠카 사겠다고 할거고, 옆에 바람녀 끼고 님은 왜 바람녀처럼 애교스럽지 못하고 섹시하고 어리지 않냐고 타박하겠죠.

제정신인 인간이면...돈 좀 아껴서 매달은 아니어도 분기, 계절 바뀌는 때에는 님 예쁜옷 백화점에서 하나 챙겨주기도 하고, 남자인 자기가 아끼고 일로 승부를 걸겠죠.
어느 연예인 연습생이 명품 5억원어치 핸드백,구두들, 옷들 있어야 뜬다고 5억 먼저 쓴다고 하면 그 인간이 성공할 것으로 보이세요? 아니죠? 연예인중 5억원어치 있는 사람도 있을 것이고,
기부로 유명한 션도 고급 운동화들 어마어마하게 모아서 돈 가치 엄청날거죠. 근데 자기가 발전하면서 자연스럽게 수중 돈으로 산 것이잖아요.

물론 약간의 허세는 누구나 있을 수 있고 또 때로 도움이 되기도 하죠. 반 10등인 애가 자존심 상하는 일 생겨서 "나 전교 1등 할거야!" 하고 박박 소리지르고, 전교 1등이 다니는 비싼 학원
따라서 끊고 걔가 산 문제집들 싹 다 사고, 걔가 다니는 프리미엄 독서실 다니고....이런 수준은
괜찮고, 보면서 자극 받아서 진짜로 전교권 갈수도 있잖아요.

즉 님 남편도 값비싼 양복한벌 정도면...이직하면서 있을 수 있어요. 근데 보아하니 시가에 얹혀살면서....몇년뒤 분가도 해야한다면서 왜 저러나요? 혹시 집이 넓거나 2층 타입으로 되거나
2세대 살게끔 돼있는 별도 출입문 아파트 등이면...그래서 님이 크게 불편하지 않다면,
시가에서 그냥 나가지 말고 눌러 살면서 이 집을 님네가 그대로 평생 쓰는게 방법일 수 있어요.
저런 남자면 분가하면 집도 건드립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8:3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사람을 잘못 골랐네요....안타깝네요...어차피 님 평생 고통은 피할 수가 없어요.
즉, 저 철없는 비위를 다 맞춰주면 님 돈 고통이 극심하고, 저런 남편은 아내인 님이나 자식들 돈 생각 등 책임감 없어요. 생각도 깊지 않구요. 한마디로 믿고 그냥 다 해주고, 어디 보증서주고 하면 님 패가망신 하고 자식들이랑 길거리 나앉고 통곡하고 우니까 님이 꽉 쥐고 있어야 하구요.

꽉 쥐려면...철없는 사람 골랐으니 저렇게 "너한테 돈 다 줘야해서 억울하다" 고....님이 자기돈 뜯어먹는 것처럼 생각하고 님 원망하니....남편 사랑받고 책임감 있게 부부가 아이들 키우는 성숙한 가정은 그림의 떡입니다. 해달라는 대로 안해주면 님 미워하고 원망하니까요.

연예인은 하기싫어도 꾸며야하고, 보여지는 직업이나 ...또는 어떤 직업이건 상위레벨은 옷이나 이런데서 좀 단정하고 잘 가꿀수록 이윤이 증폭됩니다. 그런데 님 남편은 정신자세보니 절대 그 레벨 아니고....한마디로 자기가 일하는 곳에서 제일 평가좋고 최상위 레벨인 사람이 멋진 양복에 구두에 명품으로 세련되게 하고 다니는것 보고..외관만 따라 하려하고 있어요.

즉 어떤사람이 인성,내면,능력이 돼있어 부단한 노력으로 톱의 자리에 오르고, 사람이 점점 오르다보면 발전이 필요하니 옷이나 이런것도 자기 수입만큼 더 신경쓰겠죠. 이런건 자연스럽게 따라온것인데.... 님 남편은 그냥 그사람이 부러우니 그런류 사람의 옷,구두, 컴퓨터만 따라산다고 일이 될까요?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8:0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이 자기꺼 하나사면 님도 님꺼 하나사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8: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자기 처지는 생각않고 그저 남들과 비교질하면 뭐하나, 나이가 몇살인지 모르지만 참 철없는 남편때문에 고생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ㅎㅋㅋ 2019.05.17 06:54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도 돈을 갚을수 있으니 긁는거겠죠. 님은 돈없어 10만원도 벌벌쓰는 남편만나고 싶나요? 그냥 돈쓰는 행복을 즐기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6:1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정신도 이렇게 완전히 썩을수있다는것에 놀라고 갑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7 05:56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 노트북 4년 쓰셨으면 배터리를 갈던지 새로 사시던지 해야하는건 맞아요.
답글 0 답글쓰기
88년생부사장 2019.05.17 01: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혐걸린 판녀들 자작글 겁나게쓰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ㅎㅇ 2019.05.17 01: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 큰 아버지들이 다 그짝... 예전에 잘나가던 시절만 생각하고 다 명품만 쓰다 신불자로 주저앉고도 정신못차림. 남의 돈 빌려서라도 겉치장은 하고댕김. 나이먹으면 달라질거 같죠? 아니에요. 큰아버지 70대인데 여전히 명품 브랜드 찾고 자빠짐. 소매 밑단 터진 양복 입고 각 무너진 모자 쓰면서 곧죽어도 명품. 꼴깝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sun 2019.05.17 01:0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아니 결혼한 가장인데 부인에게 주는게 아깝다. 자기 부모님도 받고 계신데, 쪼잔. 그러면서 자기는 치장 에고. 미안하지 않나. 부인도 똑같이 꾸며주던지.
답글 0 답글쓰기
2019.05.16 22:15
추천
1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렇다고 안살것도 아니고 어차피 구매할꺼면 기분좋게 엉덩이팡팡 해주는게 어렵나요? 분가얘기 나오는거 보니 시댁에 얹혀살고 있는것 같은데 맞벌이에 돈관리 빡빡할 이유도 없어보이고, 돈주기 아까운건 님이 평소에 돈관리를 느슨하게 하신건 아닌지. 그 1,2만원 안써온거 남편 이직선물로 그정도 할수 있다고 봐요 님말대로 그렇게 꼼꼼하신 분이라면 가계부 정도는 쓰실테고, 남편의 평소 지출이 다달이 얼마나 되는지부터 따져보세요 전 솔직히 이해가 안되네요 꼭 직장생활 안해본 분이 쓰신글 같아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05.16 22:00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 남편도 어린시절 집에 상주하시는 도우미도 있고 고등학교 졸업하자 마자 차를 선물 받을 정도로 잘 살았지만 성인며 부모님 사업 부도로 몸만 남고 망했다고 했음. 근데 우리 남편은 그 때 풍족했던 기억때문에 그때로 돌아가려고 엄청 열심히 살고 자기한테 돈은 거의 안쓰는 모습에 반해서 결혼 했음. 지금도 둘이 같이 벌어야 하고 힘들지만 그래도 미래에 풍족함을 꿈꾸면서 열심히 사는 우리 남편같은 사람도 있어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6 19:22
추천
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레기네. 부인에게 주는 돈이 아깝다는 데서..흠. 나라면 이혼임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16 19: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리시어머니랑 시누가 그래요. 남편이 혀를 찰정도에요. 사업 몇번 망하고, 재기에 성공한 편이지만, 명품옷, 가방, 구두 예전만큼 사들일 수 있는정도 아닌데, 그놈의 품위유지.. 보는사람은 미치죠.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5.16 19:1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냥 혼자 살아야될거같아요 남편분이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