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연락하고싶지만 내가 안하는 이유

트레비 (판) 2019.05.19 20:54 조회46,594
톡톡 헤어진 다음날 채널보기

난 차인입장이고

내가 아쉬운입장이고

처음보다 많이 무뎌졌지만

생각이 안나는건 아니라

문뜩 그냥 미친척하고 진짜 맘이 가는데로 연락해봐?

하다가도 이내 정신을 차리지

 

왜냐..

상대가 너무 잘살거든

연락을해봐야

내가 그사람한테 반가운사람이 아니란걸 알기에

생각은 나지만.. 연락해봐야 좋을게 없을테니 연락 안해  

서로 첫단추부터 잘못 끼웠지

어긋난게 한두개가 아니라

대화를 하고 싶었는데..

그냥.. 이젠 이 모든게 무슨소용인가 싶어

그사람도 어긋난걸 풀고 싶고 날 만나고 싶었으면 내가 손 내밀었을때 잡았겠지

잡지 못해 후회했다해도 연락이 왔었겠지

그사람은 첨부터 감정보다 이성적이였고

지금은 나에대해 티끌만큼도 관심이 없으니 연락이 없겠지

 

결국 내가 연락안하는 이유는 상대는 잘살고

굳이 연락해서 내가 다치기 싫으니까 이세상에 내 자신보다 소중한건 없으니까

234
5
태그
신규채널
[무너진느낌] [전남친뭔가]
20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5.20 11:30
추천
2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상대방이 잘살고있다는것도 님혼자만의 생각일수도있지 않을까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Yo0 2019.09.27 04:0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헤어졌던여자분 성향을 잘 모르겠지만 여자가 연락안하는이유는 두가지에요 첫째는 다신 엮이고싶지 않아서 연락안하는것과 둘째는 연락하고싶은데 잡고싶은데 자존심이 허락 못해서 안잡히는척 안잡는척 하죠 비형여자라면 두번째에 속하구요 여자는 남자가 잘못해서 헤어진경우라면, 자존심때문에 연락을 못하는거지만 오히려 진심으로 사과하고 잡아주길 바라는경우가 더 많아요. 잘못했는데 그냥 무작정 전화하는건 오히려 독이 되고, 시간을 주고 진심으로 사정과 사과를 하면 돌아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08.17 18: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맞는말이다.. 내가 손내밀었을때 잡았겠지.. 후회했음 연락 왔겠지.. 티끌만큼도 관심이 없으니까 연락 안하지........ 알면서도 난 바보같이 미련이 안없어진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06.04 19:5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연락하고싶어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9.06.04 19:3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글 쓴 시기도, 내용도, 말투도 왜 다 너같지? 혹시 아직도 이 마음이라면 연락해줄래? 나 보이는 것처럼 잘지내지 않아 애써 그런척 한 거 뿐이니까... 기다릴게
답글 1 답글쓰기
22 2019.05.21 00:21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근데 진짜 잘살고 있는거 맞음 ㄱㅅㄲ
답글 0 답글쓰기
qwer 2019.05.20 19:02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2년이 지나도 저처럼 못잊는 사람 있나요? 그래도 열심히 공부하면서 사느라 잊어지면서도 잊으려고 하는데도 가끔씩 생각나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0 17:53
추천
0
반대
6
신고 (새창으로 이동)
구질구질하다~ 그냥 빨리 잊고 그냥 살아~ 괜히 이상한 공감 만들지 말고 헛소리 그만하자~
답글 1 답글쓰기
멘붕 2019.05.20 16:26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저도 차인 입장으로.. 잡아볼까 고민고민 하다가두 그 사람 마음이 그것 밖엔 안됐으니 떠나갔지란 생각에 다시 맘 잡습니다. 더 좋은 사랑 꼭 할거에요 우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ㄹ 2019.05.20 16:18
추천
1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연락하지마라 자존심과 품격을 지켜야지
답글 0 답글쓰기
2019.05.20 15:13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6년 만나다..
그냥 어느날 이유없이 차이고 헤어졌다..
화도 내보고 애원도 해보고.. 울기도 해봤는데..
원래 칼 같이 냉정한 면이 있던 사람인걸 알아서..
그냥 미련을 두지 않으려고.. 다 해보고 끝..
첫사랑이였기에 한방에 완전히 잊지는 못했지만..
그냥 무디게 무디게 살았다.
1년이 지나고.. 어느날 연락이 왔더라.. 정말 본인한텐 참 좋은 사람이었던거 같다고..
가끔 이렇게 생각 난다고~..
한두번 그렇게 통화하다가.. 지금은 그냥 가끔 안부 묻는 정도는 하고 있다..
내 마음이 예전처럼 동하지 않으니.. 그냥.. 더 이상이 안생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0 12:0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0 11:30
추천
2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상대방이 잘살고있다는것도 님혼자만의 생각일수도있지 않을까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0 10:2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응 맞아 헤어지고 무뎌졌지만 그래도 안아픈건아니라서 연락 죽도록하고싶었지만 참았는데 두달만에 새여친 생겼더라 ,, 역시나 그정도였지 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0 09: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잘지내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2 답글쓰기
2019.05.20 04:41
추천
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맞아요 매일 집에서 울고 그리워하는데 연락은 못하겠더라구요 나없이잘산다는데 굳이...서로가없는게 이젠 익숙한거같아서 잊는거밖엔 할수가없을거 같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0 03:00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정신차리고가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05.19 21:04
추천
4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늘 친구랑 약속이 있어 나갔다 왔어요. 남자친구와의 추억이 있던 장소라 하루종일 기분이 좀 그렇더라구요. 방금 집에 들어오기 전에 전화를 할까말까 한참을 고민했네요. 통화 버튼 누르기 직전에 반가워하지 않을 그 사람의 목소리가 상상되어 그만뒀어요. 마음 다잡고 싶어서 여기 들어왔는데, 딱 첫 글이 이거네요. 전화하지 않은걸 정말 잘했다 생각했습니다. 글쓴님 마음이 제 마음같아 댓글남겨요. 함께 잘 참아봐요!
답글 0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1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