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남편이 업소(?)를 다닙니다.

내인생돌려내 (판) 2019.05.21 14:25 조회26,454
톡톡 남편 vs 아내 채널보기
이어지는 판

어떻게 이야기를 꺼내야 될 지 모르겠어요 . 결혼6년차에 5살 딸이있습니다. 나이차이가 조금 있어서 그런지 정말 잘해줬어요 지금도 잘하구요 집안일이며 육아며 다 도맡아 합니다. 그런데 신랑친구에게 우연히 들었네요 신랑이 업소를 갔다고요 . 돈주고 하는 곳을요. 어떻게 해야할까요? 신랑친구가 말해줬다고는 죽어도 말 안할겁니다. 내가 직접 잡아서 사단을 내고 싶은데 사람을 써야할까요? 어떻게 해야할까요 제발 도와주세요..

26
2
태그
23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2019.05.22 02:19
추천
3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댓글들 왜 말해준사람 탓을하는지 ..? 모르고있다가 성병걸렸을때 뒷통수맞아야 했었나요? 그 친구가 쓰니네 집이 풍비박산나길 바래서 말해줬더라도 업소가 사실이면...? 쓰니님은 티내지마시고 차분히 알아보세요 진짜갔는지 안갔는지 그 친구한테 언제갔는지 물어보고 그날 돈쓴거 내역이나 블랙박스나 남편 동태확인해요 그친구가 거짓말할수도있으니 다 녹음이나 카톡내용남려두시고요 여기 판에 남편 업소나 바람나면 어떻게 하라고 늘 말해주자나요 하나씩 차분히 해보세요 능력없어 이혼못하면 그냥 모른척하시고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Q 2019.05.22 07:38
추천
2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 친구를 탓하는 우리나라 정서를 믿을 수가 없네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5.21 17:10
추천
19
반대
1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는 무슨맘으로 알려줬을까요?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5.23 19:3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확실해요? 그 친구분한테 확실한거냐고 증거있냐고 물어보세요 1도 의심없이 남편말고 남편친구말을 믿는 쓰니도 쓰니네요 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2 22:19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안읽었고 베댓만 봤는데 한남은 장애인가봄 친구가 하자는 대로 다따라하고 아닠ㅋㅋㅋ 한강에있는 다리위에서 뛰어내려도 같이 다이빙 할꺼냐고 ㅡㅡ 한국에서 이혼은 지능순임 애초에 결혼안하는게 옳은것임
답글 0 답글쓰기
그림물감 2019.05.22 17:44
추천
1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가 이상한 건 맞아요.. 입장을 바꿔 놓고 본인이 숨기고 싶은 비밀을 당신 애인이나 남편한테 이야기 하는 친구가 있다면 당신 기분은 어떨까요??
답글 1 답글쓰기
3014 2019.05.22 13:3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친구놈은 무슨이유가? 있을거예요.. 신랑에게 물어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카톡sgi76 2019.05.22 09:5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마 신랑이 그 친구와 같이 갔을 겁니다.
답글 0 답글쓰기
Q 2019.05.22 07:38
추천
2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 친구를 탓하는 우리나라 정서를 믿을 수가 없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2 06:49
추천
1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알려준 남편친구가 왜 문제....? 그럼 남이 성병으로 죽든말든 그냥 나몰라라 해야된다는거? 그게 사람 바보만드는거지 뭐하는거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05.22 06:43
추천
2
반대
1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밖에서 풀고와야 가정에 충실합니다. 집안일도 잘해주고 가족에게 친절하자나요?
답글 0 답글쓰기
o 2019.05.22 04:30
추천
1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너하고 하기 싫어서 그런 거야 보면 모르겠나 끝장낼 수밖에
답글 0 답글쓰기
만두 2019.05.22 04:14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상황을 엎을려고 하지마시고 친구가 했던말이 사실인지 확인하고 증거수집 시작하세요 산부인과가서 성병검사 꼭 받으시고 업소간거맞으면 위자료소송해서 성매매로 이혼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05.22 02:19
추천
39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댓글들 왜 말해준사람 탓을하는지 ..? 모르고있다가 성병걸렸을때 뒷통수맞아야 했었나요? 그 친구가 쓰니네 집이 풍비박산나길 바래서 말해줬더라도 업소가 사실이면...? 쓰니님은 티내지마시고 차분히 알아보세요 진짜갔는지 안갔는지 그 친구한테 언제갔는지 물어보고 그날 돈쓴거 내역이나 블랙박스나 남편 동태확인해요 그친구가 거짓말할수도있으니 다 녹음이나 카톡내용남려두시고요 여기 판에 남편 업소나 바람나면 어떻게 하라고 늘 말해주자나요 하나씩 차분히 해보세요 능력없어 이혼못하면 그냥 모른척하시고요
답글 0 답글쓰기
화이팅 2019.05.22 01:06
추천
2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직접 사실여부 확인하세요. 친구라면서 친구 와이프에게 그런 말을 전하는거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습니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1 17:49
추천
7
반대
1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남편도 문제고 남편친구는 더 문제고요!!
답글 2 답글쓰기
ㅇㅇ 2019.05.21 17:10
추천
19
반대
16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는 무슨맘으로 알려줬을까요?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5.21 16:39
추천
1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친구 남편 속마음이 더 궁금하다 ㅋㅋ
답글 0 답글쓰기
까꿍이 2019.05.21 16:3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ㅠㅠ 정말 믿을 사람이 없네요.. 청천병력같은 말이네요..ㅠㅠ 남편하고 대화를 나눠 보는게 좋을꺼 같아요.. 어차피 이혼할꺼 아니면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19.05.21 16:16
추천
2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남편 친구가 왜 그걸 이야기 해주죠.
제가 보기에는 남편 친구의 마음을 모르겠습니다.
남편에게 이야기 하고 남편에게 친구 망치로
머리 세리고 머리카락 다 뽑고 해야 할 것으로 보임.
답글 0 답글쓰기
2019.05.21 16:11
추천
14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성병검사나 하세요.
답글 2 답글쓰기
123 2019.05.21 16:0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뒷조사 꼭 하시고 확실해지면 그 때 잡으세요. 이혼 원치 않으면 이 일을 계기로 부부상담 받아보시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1 15:2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성병 검사 하세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