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생일파티 딸 친구 혼냈다는 글이요

이런 (판) 2019.05.22 15:27 조회64,516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댓글들 하나씩 읽어봤는데 제3자의 입장이라지만
사람들 참 너무하네요... 물론 글쓴이가 정말 잘못한 건 맞아요 하지만 분명 부족하다고 느껴서 마지막에 더 시키려고 했을테고 애들이 배부르다고 해서 못시킨 걸수도 있지 않나요? 그게 예의상이었든 말이에요.
제가 너무 경악스러웠던 건 그 생일파티가 조촐했다고 해서 그 딸까지 왕따당해도 싸다는 사람들이 많았다는 거예요. 아는 지인의 결혼식이 조촐했으면 평생 손가락질하고 살텐가요.
가난했을 수도 있고 또 뭘 너무 몰라서 그런 걸수도 있고 무지하거나 눈치가 없는 걸수도 있는 건데 참 사람들 너무하게 말들을 하셔서 불편한 기분을 감출 수 없네요..
판 볼 때마다 참 공격적인 분들 많아요...
다음부터 그러지 말라 그 정도는 너무 부족한 양이다 여기까지 하면 될 것을 인신공격에 무지막지한 비난과 딸 왕따에 동조하는 내용들...
그 어머니가 딸을 정말 사랑하지 않았다면 생일파티조차 열어주지 않았겠죠....
아무튼 제 생각은 이렇네요.
23
792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178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 2019.05.22 15:35
추천
17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쓰니, 그 글 쓴 엄마의 아이에게는 저도 깊이 안 됐다는 생각을 하는 사람입니다. 그런데 본글 읽어보셨나요? 단지 피자 한 판, 닭 한마리만 주문한 걸로 그친 게 아닙니다. 8조각 피자 중 당연히 자기 딸은 생일이니 두 조각 먹이려고 했다잖아요. 그 생일 참석했던 다른 친구 엄마가 쓴 글 보면, 파티 내내 애들한테 눈치 줬고요.

본인 딸은 피자 두 조각, 닭다리, 케잌 제일 큰 조각을 아이 몫으로 산정해놓고 다른 아이들에게 모자라지 않을 거라고 생각하는 게 모순 아닙니까? 이건 본인 아이가 워낙 적게 먹어서 그 나이 또래 애들이 먹는 양을 몰랐다는 것과는 다르죠. 쓰니도 생각해 보세요. 이미 닭다리 건으로 무안 당하는 애를 봤는데, 그 아줌마가 '더 먹을래?' 한다고 '네!' 하는 게 쉬운 일이겠어요? 더군다나 그 엄마가 더 시켜준다고 물어봤다는 말도 없었고요. 다른 애들은 다 배 부르다고 했다는 건 그냥 본인이 그렇게 믿은 것 같던데요. 저 상황에서 겁 먹은 아이들이 배 부르다고 한들, 그게 솔직한 말이었겠나요?

전 처음에 글쓴이 아이가 워낙 적게 먹고 입이 짧아서 실수한 건줄 알았어요. 그런데 모자라지 않고, 간식 시간이었다는 말을 강조하면서 본인 아이는 생일이니까 피자 두 조각 먹을 줄 알았대요.

딱하다고 편을 들어줄 여지가 눈곱만큼도 없다고 생각해요. 단, 글 쓴 엄마에 한해서요. 그 집 아이야 불쌍하게 되었죠. 하지만 친구 엄마가 저러는데 아이들인들 그 아이와 함께 놀고 싶겠어요? '그래도 그 아이랑은 친하게 지내라.'라고 강요할 수는 없는 거죠.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5.22 15:31
추천
146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가난해서 그런거는 모르겠고 음식 조금 시켜놓고 많이 먹는다고 야단친거 때문에 그러지.스몰 웨딩이건 조촐하건 문제 없는데 과도한 축의금 요구하면 욕먹지.그런거야. 음식은 쥐꼬리만큼 시키고 많이 먹는다는 야단치니 욕 쳐먹는거야,이해되냐?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남자 ㅇㅇ 2019.05.22 17:16
추천
8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예전에 나혼자 산다에서도 김슬기가 집들이하면서 욕먹지 않았나?

남자 6명 집에 초대해놓고 닭다리 조금╋차돌박이 200g에 파프리카 버섯 이런 것만 내왔었는뎈ㅋㅋㅋ

거의 전국구로, 매체마다 다 악플달렸던 걸로 기억함.

사람들 정서 다 똑같다.
답글 3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홍홀 2019.05.26 22:4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단지 조촐하다는 이유만으로 그랬을까요?? 한 아이만 뭐라한게 아니라 다른칭구들 음료수 더 달라하면 배 안부르냐며 눈치주고 했다던데 그리고 글쓴이 글 봣는데 공책2권뿐이라뇨.. 선물 주는게 감지 덕지 아닌가요?? 고마워해야할 상황인데 뭘 그렇게 크게 바라셨는지 그러면서 음식은 그렇게 준비 하셨는지 저희아들도 식탐많은데 저런엄마들한테 타박 받을까봐 심히 걱정되네요 에휴..
답글 0 답글쓰기
1004 2019.05.25 10:2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
답글 0 답글쓰기
ㅎㅎ 2019.05.25 04: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혼인 내가 읽다가 어이가 없어서 두번세번 읽었음 쓰니가 본인이거나 난독증임 공감능력없거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5 00: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아줌마 아직 정신 못 차렸데 대단하다 대단해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4 13:43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여기 또 난독증 하나 있네ㅋ 음식이 조촐하다고 왕따당한게 아니라고. 걔 언니니? 똑같이 머리 나쁘구나
답글 0 답글쓰기
ㅋㅋ 2019.05.24 13:4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 다시 제대로 읽어보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4 08:3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글은 제대로 읽었나요? 뭔 자기생각을 이렇게 생각없이적어놨데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5.24 07:46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단순히 생일상이 초라하다고 욕먹는게아닌데 아직도 이해를 못하나보네;;; 아무리 초등학교1학년들이고 솔직한성격의 아이들이 있었다고한들 조금전에 음식빼앗는걸 보고 코사리먹는걸 보았음에도 배고프다고 말할수있는아이가 있을수 있을까요?? 따님은 그런 엄마만난 죄밖에 없겠지만 친구엄마가 그런사람이라는걸 알게된이상 어짜피 친구들한테도 소문은 퍼질것이고 그러면 더 친하게지내기 힘들어질거같아요 따님을 위해서라도 전학시킬 생각하시고 따님을 위해서라면 두번은 그러디 마세요;;;
답글 1 답글쓰기
2019.05.24 02:31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만약에 성인 6명을 초대해도 그랬을까?아이들이라 만만했던게지.....
답글 0 답글쓰기
지나가던사람 2019.05.24 00:3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 아줌마는 글의요지를 잘못파악하셨네.조금시켰다고 머라는게아니고 눈치주고.혼내서그런거잖아요.딸랑공책두장???선물이란발언도그렇고.국어공부좀 더하시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3 23:5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람이 먹는 거로 치사하게 굴지 말랬다. 그러는 놈이 제일 악마같은 놈이라고도 그랬고ㅡㅡ 애한테 음식가지고... 그러다 남의 집 애 잡을 뻔 했음 어쩌려고 ㅡㅡ
답글 0 답글쓰기
ㅇㅈ 2019.05.23 23:2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요점이 먼데 이상한 소리하시네. 가난한집에서 조촐하게 생일 했다고 욕먹었었나? 차린건 없으면서 애들 먹는걸로 눈치주고 윽박질러서 욕먹은거 아님? 이해력 먼데 글 못읽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3 22:2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음식 부족하게 준비한 건 몰랐다고 넘어가죠. 근데 먹는 아이가 먹고 있던 음식 빼앗고, 너무 많이 먹는다. 집에서 밥 안 주니?라고 하는 건 정상인가요?? 공책 두권 가져왔다고 아이를 무시하는 건요? 지 딸래미 더 먹어야 하는데 남의 애가 더 먹는 거 같아서 아깝다는 듯이 행동하고 애들 눈치보게 하는 건요?? 집에가서 그대로 말했다고 영악하다고 말한 건요?? 아무리 아이 생일파티지만 지 애보다 초대받아온 아이친구들에게 더 신경 써줘야 하는데 그런 건 전혀 없고 오직 지 애!! 어린 아이에게 씻지못할 상처주고도 지가 잘했다고 하는 게 사람입니까?? 있던 친구도 달아나겠네요!! 그 글 쓰니도 이해안되지만 이글 쓴 님도 이해 안가네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3 21:01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어설프게 이상한 왕따 얘기에만 꽂혀서 물타기하시네 본질은 그게 아니었잖아여 이 양반아...언어영역 9등급일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3 20:4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원글 읽고 들어옴. 2시에 초대한건 점심 먹이겠다는 뜻 아닌가요??
답글 0 답글쓰기
2019.05.23 20:02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핀트를 잘 못 잡은 것 같은데.... 조촐했다고 뭐라하는게 아니라 많이 먹는다고 애들을 타박했기 때문입니다. 그러고는 남의 애한테 식탐이니 영악하니 하잖아요.. 그 분 논리로 따지고 보면 학교에서 그랬다고 이야기하는 자기 딸도 똑같이 영악한건데 역지사지가 안되는거에요...... TMI지만 여러분 역지사지는 지능 문제라고 합니다 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3 19:5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쓰니 그 아줌마 가족인가? 아니면 난독증있나? 음식의 양이 문제가 아니잖아요. 초대해놓고 지 딸이 먹어야 할 닭다리와 피자 두 조각을 딴 애가 그것도 공책 두 권 사온 애가 라고 까지 했어요 양이 부족하면 시켜 줄 맘이었다면 지 딸 지 욕심껏 목 먹었으면 초대받아 간 아이를 혼낼 게 아니라 암말 않고 시켰겠죠. 갑자기 자기집에 쳐들어 간 애도 아니고 초대해놓고 무슨 꼬라지 인가요? 어른이어도 막고있는데 그런 말 들으면 상처받아야. 지 딸 왕따는 딸이 불쌍하지만 지가 만들었다쳐도 남의 딸 음식 투러우마는 어쩔건대요? 옹호할 걸 하고 똑바로 다시 읽고 글 올려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지나가다가 2019.05.23 19:20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쓰니가 댓글 달고 있구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3 18:3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차라리 김밥을 20줄 샌드위치 10세트 과자 10봉지 이게더 나았을거같음ㅋ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ㄹ 2019.05.23 18:1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니?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