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수영장 개장날짜 숨긴 친구 배신감 느껴져요.

ㄴㄴ (판) 2019.05.23 21:01 조회131,802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좀 예민한 문제기는 한데 그래도 제가 느낀 배신감이 좀 심하게 느껴져서 하소연 좀 하려고 합니다.

저희 모두 40대 초반이고 저는 아이 둘 있고, 지금 말하는 친구는 아이 없이 딩크로 살아요.

친구네 아파트와 저희 아파트는 차로 5분 밖에 안 걸리는데 친구네 아파트가 그래도 더 최근에 지어진거라 야외 키즈풀 있어요.

작년까지 여름에 친구네 아파트 놀러가면 야외 키즈풀에서 놀았고, 제가 염치 없이 그런 것도 아니고 친구네에 폐 끼치는 거 없이 애들 먹는 거 입는 거 제가 다 챙겼어요. 친구한테 고마워서 밥도 사고 커피도 사고 그랬구요.

올해 갑자기 날씨가 더워져서 애들이 수영장 수영장 노래를 부르는데 혹시나 싶어서 친구한테 야외 키즈풀 언제 개장한다고 하냐 물어보니까 아직 아파트 게시판이나 카페에 올라온 내용은 없다고 잘 모르겠다고 해서 그런가보다 했어요.

물어본 지가 벌써 2주는 넘었고, 또 앞으로 더 덥다고 하니 혹시나 싶어 다시 물어보니 자기는 잘 모르겠다고 그러더라구요. 그러면서 때가 되면 관리사무소에서 공지해 주겠지 했구요.

혹시 공지는 됐는데 친구가 모르는 건 아닐까 싶어서 공지는 됐는데 니가 모르는 거 아니냐 하니 글쎄 잘 모르겠다고 하더라구요. 카페에 들어가봐도 그런 얘긴 없다구요.

계속 모르겠다는 친구 붙잡고 더 묻기도 그래서 친구네 아파트 관리사무소로 전화 걸어 물어보니까 친구가 몰랐다고 한 것과는 다르게 이미 공지 했다는군요. 정확한 날짜는 아니어도 아파트 엘리베이터 게시판과 카페 게시판이 개장 예정일을 공지해 놨다고 못 보셨냐고 하네요?

친구네 아파트는 야외 키즈풀도 있고 분수대도 있는데, 분수대 먼저 개장하고, 그 후에 야외 키즈풀 개장하는데 그 날짜까지도 예정일 잡아서 공지했다고 하는데

정말 너무 배신감 느껴지더라구요.

친구네 놀러갈 때 폐 끼칠까봐 그렇게 신경써서 애들 입을 거 먹을 거 제가 다 챙겨가고, 고맙가고 밥도 사고 커피도 샀는데 도대체 왜 그랬는지 이해가 안 가요.

말로만 딩크지 혹시 속사정이 있어 애가 없어서 질투하는 건지 이상한 상상도 들고, 친구한테 어떻게 얘기해야 할지 정말 화 나고 짜증나고 너무 배신감이 크게 듭니다.

다른 까다로운 아파트처럼 외부인 이용 금지한 것도 아니어서 더더욱 이해가 안 가는 상황이에요.

남편에게 얘기하니 공지 됐어도 친구는 몰랐을 수도 있고 하니까 잘 얘기해서 풀라고 하는데 제가 세네번 정도 물어봤을 때마다 모른다고 했는데 정말 몰랐을까 싶어요.

차라리 그냥 오지 말라고 해으면 이렇게 배신감까지는 아니고 서운하고 말았을텐데, 속상하네요.

—-

추가글 안 쓰려고 했는데 어쩔 수 없이 쓰는데요,
제 글의 핵심은 제가 친구네 아파트 수영장 가는 게 문제가 아니에요. 충분히 친구가 와서 놀라고 했던 거고 글에 썼지만 당연하게 제가 아이들 모두 챙겼기 때문에 친구에게 그다지 피해간 거 없어요. 피해가 갔다면 얘기 했겠죠. 친구 성격이 얼마나 직설적이고 까다로운데요.
그리고 이 글의 주제는 수영장을 가고 안 가고의 문제가 아니라 수영장 개장 날짜를 알고 있는데도 완전히 모른 척한 친구 태도 문제이지 제 문제는 아니에요.
뭔가를 크게 착각하시는 분들이 댓글 다신 거 같네요.
15
2141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빚쟁이]
720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휴우 2019.05.23 21:41
추천
735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친구네 놀러갈 때 폐 끼칠까봐 그렇게 신경써서 애들 입을 거 먹을 거 제가 다 챙겨가고, 고맙가고 밥도 사고 커피도 샀는데 도대체 왜 그랬는지 이해가 안 가요. // 이런 말 자체가 웃긴 거예요. 내 애들 입을 거 먹을 거 내가 다 챙겨가는 건 당연하고, 밥 사고 커피 산다고 해서 그 친구한테 폐 안 끼친 건 아니죠. 여기 다 안 써서 그렇지 친구네 연락 안 하고 바로 물놀이장 갈 수 있는 건 아닐 거 아녜요? 친구가 동행을 해줘야 하거나 친구네서 옷 갈아입고 샤워하든가 뭔가 했겠죠. 애가 싫어서 딩크로 사는 부부가 친구네 애들 때문에 키즈풀 일정 알아보고 시간 내서 따라가주고 그런 거 자체가 민폐죠. 댁네 아니면 딩크 부부가 키즈풀 개장일 알아야 할 이유가 뭐가 있어요? 그렇게 연락해대는 것 자체가 민폐라고요. 제발 그냥 돈 내고 워터파크를 가든지 하세요. 애도 없는 친구가 뭐 즐겁다고 키즈풀 따라가고 있어야 해요.
답글 15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5.23 21:13
추천
479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타아파트도 개방한다면 친구네 집으로 가지말고 물논ㆍ이터로 바로 가세요. 친구집서 씻고 올갈아입히고 민폐내요. 그친구는 애들오면 시끄럽고 집도 지저분해지고...쓰니네 애들오면 친구는 밖에 나가지도 못하고 지키고 있어야잖아요. 더운데 짜증나겠죠.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2019.05.23 21:40
추천
286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와 이거 완전 미저리아냐? 자기 아파트도 아닌데 관리사무실에 연락했다는 말에 소름 돋는다 뭐 이런게 다있어?
답글 2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읔ㅋㅋ케케캬 2019.06.17 13:00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당연히 그쪽 애기니까 그쪽이 다 챙겨야지 굳이 강조하는건 뭐임?그럼 친구가 챙겨줄수도 있는거 너가 했다는거야? 그냥 갈수있다며 왜 친구를 불러 씻을곳이 필요하니까 그런거아냐 공짜로 놀으려고 뻔뻔하게 다 하려하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08 06:4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추가글 보니 님이 아무리 챙겨간다 뭐한다 해도 받아들이는 입장에선 피곤하지않음? 아무리봐도 친구네를 탈의실 샤워실로 이용해먹으니 그런거 아님 . 그렇기 공짜 바라고 사니 친구가 알아도 모른척 하겟네/ 그냥 님은 친구가 나빴다 욕을 님 입이 아닌 타임에게서 듣고싶나보네요. ㅉ 못됐다
답글 0 답글쓰기
2019.06.04 23:3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러니까 그걸 왜 모른척 했겠냐고 이눈치 없는 무식한 여편네야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ㅁㅊㄴ 2019.05.31 13:19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친구도 아니네요. 걸르세요..... 친구 편하게.....
답글 0 답글쓰기
2019.05.31 00:3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와ㅋㅋㅋㅋㅋ 되게싫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ㅋㅋㅋ 2019.05.31 00:29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참신하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31 00: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궁상맞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9 21:3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구질구질하당 ㅠㅜ 눈물난다진짜 ㅋㅋㅋㅋ 친구가 너님 오는거 싫어서그랬을수있어요 친구가 이번에도 놀러오라고한거 아니잖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9 13:15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아파트 살지도 않으면서 남의아파트 키즈풀에 가서 노는거 자체가 잘 못 된거 아닌가요? 처음부터 발상이 잘 못 되었는데 그 다음이 뭐가 중요한가요 님 자식들 그렇게 도둑수영해서 키우면 안되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개빡 2019.05.29 08:47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님에게나 중요하지

친구에겐 정말 관심도 없어요.

관심없는공지를 누가 찾아봅니까?

친구가 못본거면 못본거지; 님이 뭐라고 서운해합니까?

님 진짜 개진상이에요.
답글 0 답글쓰기
dolot 2019.05.29 08:2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궁상하지말고 워터파크를 데려가라 그냥.... 눈치없냐 싫다고 하는건데 남의 아파트 관리사무실까지 전화해섴ㅋ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2019.05.28 10:58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와...그걸 관리사무소까지 전화해서 물어보냐ㄷㄷㄷㄷ
그냥 수영장다른데 가고말지 대단하다ㅋㅋㅋ
답글 0 답글쓰기
2019.05.28 10:33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님이야말로 자기가 잘못한게 없다고 크게 착각하는듯. 친구가 그렇게 피하는거는 님이 불편하게해서죠. 친구 성격이 까다롭고 직설적이라고요? ㅋ 개장날짜 모른다고 얼버무린걸 보면 웬만해서는 참다가 폭발직전에 얘기하는 성격 같은데요? 폭발시켜놓고 직설적이라니.ㅋㅋ 그리고 개장날짜 알았으면 됐지, 판에서 친구 욕하는 님이 더 까다롭고 직설적임. 피해주지말고 집에만 있으세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7 21:18
추천
7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친구네 집을 샤워실/탈의실로 이용한건 아닌지 궁금하네요.
그게 아니라면 외부인도 이용 가능한 시설이니
그냥 이용하시면 되잖아요?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7 13:06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맘충이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7 11:57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친구 뒷담하는 당신보다 친구가 훨 나은데 ㅋㅋ 애없고 잘사니까 친구 질투하나봄? 찌질..워터파크를 가라고~왜 남의 아파트 수영장에 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7 11:56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눈치없음╋뻔뻔╋뒷담화 이러니 맘충소리듯지 ㅉㅉㅉ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7 11:5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아니 친구한테 수영장 맡겨놓은줄ㅎㅎ 친구 입장은 생각도 안하나 남의 아파트에 애들 데리고 가서 추접스럽게 뭐하는짓..? 본인 서운하다고 이런데 친구 험담이나 올리고 참 잘하는 짓이네 딩크족이면 님네 애들이 얼마나 귀찮았겠음? 친구가 보살이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7 11:08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오지말란 의미로 개장날짜 안 알려줬어도 그게 왜 서운해요? 친구한테 미안해해야지 아 힘들었나보구나... 하고요 남의 애 이쁜거 십분이면 끝남.... 그후는 힘듬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5.27 11:04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친구 아파트 관리사무실에 전화까지 해서 물어봤대
소름끼친다
친구네 아파트 키즈풀 말고 딴데는 못가요?
수영장 갈 돈도 없어요?
답글 0 답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