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톡커들의 선택시어머니 아들 반품하겠습니다!!!

ㅇㅇ (판) 2019.06.11 01:29 조회104,823
톡톡 결혼/시집/친정 채널보기
둘 다 맞벌이인 상황에 맨날 반찬이 똑같다며 반찬타령하는 시어머님 아들 반품하고 싶습니다.
5살난 내 아들보고 애새끼 애새끼 거리는 입이 걸ㄹㅔ같은 시어머님 아들 반품하고 싶습니다.
아들이 만원짜리 건담 하나 사달라고 했다고 하루종일 돈 타령 해대는 시어머님 아들 반품하겠습니다.
주말이면 공동육아하기로 합의하고 출산했는데 주말마다 지 친구들하고 술 마시기 바쁜 시어머님 아들 반품하겠습니다.
제가 시댁에 3번 전화하면 자기도 친정에 3번 전화해주기로 약속했으면서 이제와서 친정에 할 말도 없는데 뭐하러 전화하냐며 말 바꾸는 시어머님 아들 반품하겠습니다.

이제사야 반품해서 죄송합니다. 제가 생각이 없었어요. 시어머님께서 그러셨잖아요, 잘난 아들 데려가서 제가 고생만 시킨다고. 어머님, 이제서야 말씀드리지만 어머님 아들 하나도 안 잘났어요. 5살난 제 아들보다 더 철 없고 생각 없고 개념 없어요. 내가 선택한 사람이니까 참아야지라는 생각도 이젠 질렸구요, 내 새끼 아빠 없는 애로 키우기 싫어서 참아왔는데 어머님이고 남편이란 남자고 양쪽에서 눌러대니까 이젠 너무 지쳤어요! 그렇게 금쪽같다는 어머님 아들이랑 사는게 얼마나 힘든지 직접 느껴보세요. 어머님이 안내켜하는 전 이만 둘 사이에서 빠질게요. 아, 마지막으로 한 번만 더 뵈요. 조만간 이혼서류 들고 삼자대면하러 찾아뵐게요.
593
15

모바일에서 작성한 글입니다.

태그
신규채널
[데이트폭력] [관리자실험] [ㅋㅋㅋ] [대장놀이]
45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00 2019.06.11 09:45
추천
18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어머니 아들 반품 했습니다!!!" 로 후기 부탁드려요
답글 0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6.11 08:49
추천
147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품하고 얘기해 말 은 그럴싸하네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ㅐㅐ 2019.06.11 08:59
추천
35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회사 그만둘거라고 말하고 다니는 사람 이혼할거라고 말하고 다니는 사람중에 진짜 실천하는 사람 못봤다. 할 사람은 조용히 정리하지
답글 0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6.13 03:15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애새끼? 니애새끼랑 만든 새끼다 이노망난할매야 으이그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2 23:4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우선 반품하고 큰소리 치세요..ㅡㅡ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ㅇ 2019.06.12 22:5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ㅅㅂ 나도 남편 ㅅㄲ 반품하고 싶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6.12 11:38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반품하고말해 주디로만 하지말고
답글 0 답글쓰기
2019.06.12 01:07
추천
3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그래 이혼해라 여기 판바닥에서 좋은 소리 나오길 바랬냐 ㅋㅋ이혼해라 ~ 넌 여기 댓들 따라서 이혼하고 좋은 인생이 기다려질것 같지? 이혼 쉬운거 아니다 정신 차리고 다시 생각해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6.11 23:4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후기요망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1 23:03
추천
7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꼭 반품 하시길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6.11 22:51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후기 기대할게요~
답글 0 답글쓰기
ㅡㅡ 2019.06.11 22:30
추천
2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시어머니 새끼 시어머니가 잘 키우세요.
글쓴님의 귀한 아드님은 글쓴님이 잘 키우실거에요.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freeman 2019.06.11 21:53
추천
1
반대
4
신고 (새창으로 이동)
글쓴이 자녀들은 글쓴이 남편을 아주 안 닮을거 같지요? 아니요 닮을겁니다 외모가 닮던 행동이 닮던 성격이 닮던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1 21:51
추천
1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이혼하실때 이것도 알아두세요 쓰니님..시어머니가 며느리에게 지속적으로 무시하고 압박감 줬을경우..이혼할때 그것도 손해보상 청구할수 있단것...시어머니들 혼 좀 나봐야 정신 차리죠.며느리 구박해서 좋을일 하나 없단걸 확실히 보여 줍시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1 21:4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직장 다니면서 돈 차곡차곡 모으고 조용히 혼자살면 좀 좋아?뭐하러 저런놈들을 자꾸 거둬주다가 지옥맛을 보는지,,,결혼 안했으면 저런일 당할일도 없고 이혼땜에 골머리 아플일도 없다.아주 엄청나게 좋은남자 아닌이상 절대 결혼하지 마세요들....평생 후회함.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1 21:39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말만 하고 행동을 못 하는 건 아니죠?
답글 0 답글쓰기
00 2019.06.11 21:2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화이팅!
답글 0 답글쓰기
ㅇㅇㄹ 2019.06.11 20:2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후기 부탁요 사이다로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1 19:54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사이다 후기 부탁합니다.
답글 0 답글쓰기
남자 ㅇㅇ 2019.06.11 19:30
추천
1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네 다음 이혼녀
답글 0 답글쓰기
ㅇㅈ 2019.06.11 19:22
추천
5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오죽 답답하면 이러겠냐
답글 0 답글쓰기
쓰니 2019.06.11 19:21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ㅠ 아이구 참 마음 아파서~~~ 토닥 토닥 이거뿐이 해줄게 없네요
답글 0 답글쓰기
sav 2019.06.11 19:07
추천
3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내 지인들은 반품 끝내고 이야기하던데
답글 0 답글쓰기
1 2 3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