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부자인 내 친구 너무 부러워

ㅇㅇ (판) 2019.06.17 11:10 조회37,227
톡톡 10대 이야기 댓글부탁해

저번에 얘랑같이 백화점 갔는데 나 반팔티 두장 (브랜드) 사주고 밥까지 사주고.. 얘 옆에있으면 인성도 겉모습도 너무 비교된다 걔는 일단 딱 봐도 부잣집 딸래미같이 생겻고 왠만한 명품브랜드는 다있어 스포츠브랜드도 가끔 입고.. 지갑은 입생로랑 루이비통이랑 하난 고야도엿나? 아무튼 그럼.. 얘네집도 가봤는데 한강뷰 오지고 신발도 많고 너무 부러움..

167
9
태그
신규채널
[진지한조언] [뭐든가능]
29개의 댓글

베스트 댓글

베플 ㅇㅇㅇ 2019.06.17 13:56
추천
129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부러움은 그냥 남겨두고 질투하거나 미워하거나 그런 감정으로 바뀌지 않도록 감정 컨트롤 잘해.
살아보니까 구질구질하고 거지근성 있는 친구들보다 부자집에 마음 착하고 꼬인데 없고 잘 베푸는 친구가 천만배 좋더라.
답글 7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6.17 13:37
추천
96
반대
2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난 부자친구 있는 니가 부럽..
답글 1 답글쓰기
베플 ㅇㅇ 2019.06.17 12:35
추천
64
반대
7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불공평한세상
답글 11 답글쓰기
댓글 입력 영역
댓글쓰기
댓글운영정책

일반 댓글

ㅇㅇ 2019.06.18 20:58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미친 반대실수야 추천누르려했는데ㅜㅜ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20:15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ㅁㅊ 티 사줬다고...? 난 내가 아무리 금수저여도 개졸라 친한 애 아닌 이상 밥은 몰라도 옷 같은 건 안 사줄듯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19:43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원래 부자이면 착하기쉬워, 나는 나로써 따로보고 걔는걔인거고 다르게생각해야해 부러운건할수없지만..어떻게말해야할지모르겠는데 걔가 돈많고 예쁘고 착한거 다인정하고 나는 부족한점까지도 다 나인걸 인정해야지 나아갈수있어, 힘내자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11:00
추천
8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저 친구랑 친하게 지내. 자격지심 없이 잘 지내면 나중에 분명 도움받을 일 생겨. 집안의 인맥이란게 정말 무시못하거든. 나도 내 친구가 진짜 잘살거든. 부모님 양쪽 다 대대로 의사고 오빠들도 의사야. 우리집은 그냥 지극히 평범. 그래도 나랑 쭉 친하게 지냈어. 그러다가 내가 대학와서 우리 할머니가 수술할 일이 생겼는데, 응급실에만 계시고 수술방도 잘 안잡히고 그러는거야. 친구가 듣고 바로 부모님한테 연락해서 우리할머니 계신 병원 신경외과 제일 높은..? 그분한테 연락해서 바로 담당 의사 높은분으로 바뀌고 수술방 바로 잡힘.. 수술하고나서도 병원장같은 분들이 내려와서 체크해주시고 그래서 수술 잘 끝나고 잘 회복하심. 우리집안 인맥으로는 꿈도 못꿀 일이었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ㄹ 2019.06.18 10:26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 친구도 자기를 색안경 안쓰고 친하게 대해주는
너라는 친구가 있어서 고마워 할거다 친하게 지내
그리고 친구한테 옷이랑 밥 사주는거
아무리 돈이 많아도 절대 쉬운게 아니다
너를 위한 마음 씀씀이야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09:54
추천
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당연히 부럽지..태어나보니 누구는 부잣집이고..나는 어려운 집이고..내가 부모와 돈을 선택해 태어난게 아니기에 부럽기도하고 화나기도 할꺼야...하지만 이미 태어난 이상, 너가 어떻게 할 수 있는게 아니야. 하지만 너도 너의 인생과 너의 아이를 그렇게 만들 수 있는 노력과 희망이라는게 있지. 꼰대같은 말일수도 있지만 열심히 공부해서 무엇이던 전문직을 가져봐. 최소한 지식과 노력은 원하는 사람에게 꼭 보답을 해준단다. 내가 그런 케이스야..초등학교 나오신 부모밑에서 교복도 물려입고 알바인생이었지만 지금은 전문직 가지고 여유있게 지내고 있어. 부디 어린 나이에 부러움으로 미리 포기나 체념하지말고 100년 인생을 내다보렴. 아직 20%도 안살았잖아? 더 아름다울수 있는 인생 80%를 포기하지마..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08:28
추천
2
반대
5
신고 (새창으로 이동)
전생에 나랄 구했나 보지 뭐 , 너도 현생에 좋은일 많이해서 다음생에 그렇게 살아
답글 0 답글쓰기
2019.06.18 07:47
추천
2
반대
1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러워할게 아니라 부모를 한심해하고 스스로의 능력을 자책할 일이지
답글 3 답글쓰기
2019.06.18 07:45
추천
0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러우면 너도 돈벌면 되잖아. 월급쟁이나 돈없지 혼자 자기 일감 못찾으니까 그러고 사는거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05:32
추천
3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로또라도 되고 싶다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04:19
추천
4
반대
3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송민 김은정 정가온 조주희 최효주 박나은 박시은 안소희 최예빈 정혜빈 최정은 정은진 옥지윤 안서연 류다윤 그지근성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04:17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부럽다 ㅠㅠ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03:25
추천
0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그런 거 부러워하면 나만 괴로움.
답글 0 답글쓰기
ㅇㅇ 2019.06.18 00:46
추천
0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내 친구 ㅆㅂ 중국에서온 갑부 미녀상인데 입생알 케이스 예뻐서 사고 생일 선물로 맥 립스틱 같은것도 줌...난 학교에서 홀케이크 받았다..사랑해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6.17 23:49
추천
18
반대
1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이런거 보면 확실히 돈이 있으면 여유가 있는거같음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6.17 23:44
추천
1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진짜 부럽당...난 장학금 끊길까봐 스트레스 받아가면서, 학점 때문이 쫄아가면서 공부하느라 넘 힘든데 이런 거 없으니까 훨씬 여유롭겠지..?ㅠㅠㅠ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삭제된 댓글입니다.
답글 1 답글쓰기
ㅇㅇ 2019.06.17 22:59
추천
14
반대
0
신고 (새창으로 이동)
모바일로 남긴 댓글 개랑 계속 친하게 지내 너 엄청 좋아하나보다
답글 1 답글쓰기
1 2

책갈피 추가

이 게시글을 책갈피 합니다.
내가 쓴 글 보기에서 그룹관리가 가능합니다.

닫기